검색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 하루키를 만나러 가는 길

한 작가의 다음 책을 기다려본 적이 있다면……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장석주 시인이 오랫동안 탐구해온 ‘하루키 월드’로 당신을 초대합니다. (2018. 01. 12.)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2).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3).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4).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5).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6).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7).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8).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9).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0).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1).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2).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3).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4).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5).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6).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7).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8).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19).jpg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_이카드 (20).jpg

 

 

 


한 작가의 책을 좋아하면, 그 작가의 전 작품을 찾아 읽는 것. 그것을 바로 ‘전작주의 독서법’이라고 한다. 이것은 작가의 작품세계는 물론 세상을 향한 시선의 변화도 함께 엿볼 수 있다, 또한 독자의 머릿속에서 형성된 작가의 작품세계가 작가의 다른 작품에 대한 이해도에 기여하며 새로운 발견 또한 가능해진다. 무라카미 하루키는 전작주의 독서법으로 책을 읽는 독자들이 많은 작가 중 하나일 것이다. 장석주 시인 또한 그의 책을 마치 맛있는 음식을 탐식하듯이 읽어왔다.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는 크게 3부로 구성되어 있다. 1부 하루키 월드의 시작에서는 무라카미 하루키의 소설세계 전반을 다룬다. 시인은 이에 앞서 잘 알려진 일화를 소개한다. 하루키가 1978년 4월 진구 구장에서 야구 경기를 보다가 갑자기 “그래, 나도 소설을 쓸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하고 재즈 카페 〈피터 캣〉의 영업이 끝난 후 집으로 돌아와 부엌 식탁에서 첫 소설 『바람의 노래를 들어라』를 써내려간 이야기다. 이 일화를 통해 일종의 계시가 내려온 찰나 즉 ‘에피파니’의 순간으로 표현하며, 재즈 카페의 영업자가 소설가로 전업한 계기를 설명한다. 그리고 문학이 거대담론의 시대에서 미시담론의 시대로, 역사의 영역에서 개인 자아의 영역으로 선회하는 1970년대 후반에서 1980년대의 시대상과 맞물려 1979년 등장한 무라카미 하루키를 소개한다.



 

 

외롭지만 힘껏 인생을 건너자, 하루키 월드장석주 저 | 달
무라카미 하루키의 소설을 읽으며 “모호함 속에서 떠오르는 세계상을 측정하고, 형태가 없는 평범한 악들로 둘러싸인 세계에서 어떻게 살 것인가를 고민”한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오늘의 책

몸을 둘러싼 지식의 사회사

전작에서 질병의 사회적 측면을 다룬 김승섭 교수가 이번에는 의학 지식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고찰했다. 의학도 다양한 이해 관계가 경합하면서 만들어진다. 이 책은 몸을 둘러싸고 벌어진 치열한 담론을 소개하는 한편, 권력에 휘둘리지 않는 올바른 인식의 가능성을 고민했다.

'영혼의 연금술사' 파울로 코엘료 신작 소설!

진정한 내면 탐구를 위해 암스테르담으로 '히피 여행'을 떠난 파울로는 우연히 카를라를 만나 함께 네팔 카트만두행 ‘매직 버스’에 탑승하며 두번째 히피 순례를 시작한다. 버스 안에서 무지개처럼 다채로운 길동무를 만나고, 마법 같은 인생의 진리를 하나씩 발견하게 된다.

평범한 다정 아저씨의 특별한 한 가지

키도, 얼굴도, 옷차림도 평범한 다정 아저씨에게 조금 특별한 점이 있습니다. 머리카락이 길다는 거죠. 다정 아저씨는 왜 머리카락을 기를까요? 도움이 필요한 누군가를 위해 특별함을 지키는 용기와 따뜻한 나눔의 마음이 담긴 그림책입니다.

2019년, 투자의 기회는 다시 올 것인가?

대한민국 3대 이코노미스트와 인기 팟캐스트 <신과함께>가 함께한 경제 전망 프로젝트. 세계 경제의 흐름부터 부동산 및 주식시장, 금리와 환율 등 자산시장의 변화를 분석 전망하고, 다가올 거대한 변화 속 투자의 기회와 대응 전략을 제시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