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D 리뷰 대전] 긴장감 넘치는 숨바꼭질의 세계로

『숨바꼭질』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그러다가 점점 누나가 동생을 찾지 못하고 두려움으로 동생의 눈이 커지기 시작하면 꼬마 독자들도 함께 떨기 시작한다. (2017.11. 14)

숨바꼭질.jpg

 

앤서니 브라운이 전시회, 원화전까지 우리 나라에서 큰 사랑을 받은 건 다양한 작품 수만큼 스펙트럼이 넓어서이다. 『우리 엄마』나 『아빠』에서는 부모의 마음을 건드리는가 하면  『돼지책』에서는 여성의 가사노동에 대해 꼬집어내기도 하고  『윌리』나  『고릴라』에서는 아이들의 자존감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기도 한다. 이번 신작  『숨바꼭질』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숨은 그림 찾기 요소까지 들어있어 그림마다 아이들이 함께 숨바꼭질을 하는 듯한 긴장감으로 다가온다. 특히 결말을 다 아는데도 아침 저녁으로 들고 와 읽을 때마다 두근거려 하는 아이들의 귀여운 표정을 볼 때면 10번을 읽은 책도 재미나게 읽어줄 수 있다.

 

아이를 키우는 집에서 앤서니 브라운의 그림책 한 권 없는 집은 없을 테다. 앤서니 브라운 동화는 엄마들이 더 좋아한다는 우스갯소리도 있을 정도다. 이번 신작 『숨바꼭질』은 아이가 확실히 좋아할 만한 이야기다. 숨바꼭질은 어른들에게는 그저 숨고 찾는 간단한 놀이지만, 아이들에게는 태어나서 긴장감 넘치게 즐길 수 있는 가장 첫 번째 놀이이기 때문이다. 거장이 주목한 숨바꼭질 스토리에 아이들은 정신 없이 빠져든다.

 

『숨바꼭질』에는 강아지를 잃어버리고 슬픔에 잠긴 남매가 등장한다. 괴물놀이를 할까 소꿉놀이를 할까, 놀이로 슬픔을 달래려던 남매는 곧 가장 재미있는 놀이로 숨바꼭질을 떠올린다. 남동생은 깊은 숲으로 숨기 위해 달려가고 누나가 ‘하나 둘 셋 넷’ 숫자 세기 시작하면서 꼬마독자들은 앤서니 브라운의 책 속으로 빨려 들어간다. 아이들은 이 순간부터 남동생이 되어 나뭇가지 더미 속에 함께 숨는다.

 

누나가 나무더미 뒤, 쓰러진 나무 뒤를 찾을 때마다 아이들도 함께 두근거린다. 작가는 각 장소마다 찾은 게 아닐까 헷갈리도록 약간의 단서를 남겨놓았다. 동생의 빨간 모자방울이 보여 알고 “찾았다” 하면 빨간 사과이거나, 동생의 파란 옷소매인줄 알고 다가가면 파란 천으로 밝혀져 아이들은 “아니네~”라고 안도하게 된다.

 

그러다가 점점 누나가 동생을 찾지 못하고 두려움으로 동생의 눈이 커지기 시작하면 꼬마 독자들도 함께 떨기 시작한다. 특히 날이 어둑해지는데 이상한 소리가 들리는 장면에서는 그림책 속 주인공보다 더 눈이 커진 우리 아이의 눈을 만날 수 있다. 이상한 소리의 정체와 결말은 엄마들의 즐거움을 위해 공개하지 않겠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수연 (가정/취미/만화 MD)

누군가를 웃길 때가 가장 행복하다. 세상에서 초콜렛이 가장 맛있는 1인.

숨바꼭질

<앤서니 브라운> 글그림/<공경희> 역10,800원(10% + 5%)

숨고 찾는 간단한 숨바꼭질이 보여 주는 긴장감 넘치는 놀이의 세계 숨바꼭질은 누구에게나 아주 간단하고 익숙한 놀이입니다. 그 말인 즉, 정말 새로울 것이 없는 소재란 의미로도 통할 수 있을 거예요. 어느 그림책에서나 많이 다뤄왔던 숨바꼭질에 대한 이야기라니, 혹자들은 제목을 듣고 속으로 걱정 반, 기대 반..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인생이란 자신의 균형을 찾아가는 여행

70년 가까이 환자들의 마음을 살핀 100세 정신과 의사 할머니가 건네는 마음 처방전. 너무 아등바등 살지도, 남에게 지나치게 의지하지도 말라고 조언한다. 정답이 없는 인생이라 어렵기만 하지만, 조금이라도 더 나은 방향으로 마음의 균형을 찾아간다면 그것으로 충분하다고.

어떻게 시골 작은 카페는 지역 명소가 됐을까?

한적한 시골에서 일곱 평의 카페로 시작 해 스타벅스 등 거대 프랜차이즈를 제치고 일본인이 사랑하는 3대 커피로 성장한 사자 커피. 변하지 않는 가치는 지키고, 시대에 맞는 가치는 새롭게 만들며 고집을 철학으로, 아이디어를 가치로 바꾼 독창적인 경영 전략을 소개한다.

행복은 담백에서 나온다

『나는 까칠하게 살기로 했다』 양창순 저자의 신작. 과도한 욕망과 기대는 때때로 사람을 망칠 수 있다. 이럴 때 필요한 것은 담백함. 담백한 삶이란 덜 감정적이고 덜 반응하는 태도다. 저자는 심리학 이론과 사례로써 담백함을 설명하고 삶에 적용할 수 있는 기술을 소개한다.

까칠한 사춘기 아들과 소통하는 법

마냥 어린애 같았던 아들이 사춘기가 찾아오자 달라졌다. 살갑기만 했던 아이가 낯설어질 때, 어떻게 소통해야 될까? 이 책은 아들의 특성과 심리를 이해하고 엄마들이 마음의 여유를 갖고 아들을 대할 수 있도록 실생활에 바로 사용 가능한 팁을 소개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