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생을 풍요롭게 하는 작은 습관

『홀가분하게 산다』 프롤로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시간도 노력도 필요 없는 ‘작은 청소 습관’이야말로 늘 쾌적한 공간을 유지하기 위한 최적의 방법이며, 힘든 대청소에서 해방되는 길이랍니다. (2017.10.26)

136473666.jpg

 

지금 우리는 수많은 물건과 정보의 홍수 속에 있습니다.


편리해질수록 선택의 즐거움이 줄어들고 물건과 정보에 휘둘리며 스트레스를 느끼는 일은 없나요?


나이 들어서도 건강하고 풍요로운 인생을 살기 위해서는 어떤 생활 방식을 유지하면 좋을까요?


해답은 뜻밖에도 여러분의 일상 속 습관에 있습니다.

 

‘작은 습관’이 모이면 사람이 바뀌고, 더 나아가 하루하루의 일상뿐 아니라 인생이 풍요롭고 충실해집니다.


쓸데없는 생각은 하지 않고, 불필요한 것을 지니지 않고, 단순하고 간편 하게 살아간다는 것.


무슨 일이든 단순하게 생각하고 행동하면 나를 둘러싼 세계가 바뀌고 눈앞에 충실하고 밝은 인생이 펼쳐져 몸과 마음이 스트레스에서 해방됩니다.


청소 세계에 적을 둔 지 30년이 넘었습니다.


그동안 쾌적한 생활의 기본인 ‘언제나 청결하고 아름다운 방’을 유지하는 방법은 참으로 간단하다는 걸 배웠습니다.


지저분해지면 당장, 눈에 띄기 전에 바로 깨끗이 치울 것.


시간도 노력도 필요 없는 ‘작은 청소 습관’이야말로 늘 쾌적한 공간을 유지하기 위한 최적의 방법이며, 힘든 대청소에서 해방되는 길이랍니다.


청소뿐 아니라 수많은 나날의 작은 습관은 우리의 인생과 생활에 좋게도 나쁘게도 영향을 끼칩니다. 바닥에 물건을 두지 않는 습관, 잔돈을 소중히 여기는 습관, 늘 웃는 습관, 되도록 차를 타지 않고 걷는 습관 등등 헤아리자면 끝이 없습니다.


인생을 풍요롭게 하는 작은 습관을 들여다보면 단순한 삶이 얼마나 쾌적한지 알게 될 것입니다.


이 책에서 소개하고 있는 저의 작은 습관은 여태까지 살아오면서 실패한 경험에서 배운 것이 대부분이며, 건강하고 평화로운 현재 생활의 토대이기도 합니다.


누구에게나 저마다 다른 인생 경험이 있고, 생활 방식도 각자 다를 것입니다.


이 책이 앞으로 이어질 여러분의 풍요로운 인생을 위한 작은 습관을 찾는 데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된다면 더할 나위 없이 기쁘겠습니다.

 

오키 사치코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홀가분하게 산다

<오키 사치코> 저/<이수미> 역11,700원(10% + 5%)

중년 이후, 좀 더 풍요롭고 충실한 삶을 위한 ‘일상의 작은 습관’ 일본의 저명한 생활 평론가인 저자가 지난 30여 년간 연구해온 ‘청소와 정리의 기술’을 바탕으로 집안은 물론, 몸과 마음까지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는 일상의 습관을 제안하는 책이다. 저자는 이 책에서 얼핏 사소해 보이는 작은 습관이 모여..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이상한’ 한국인의 식사법, 왜 그럴까?

식사 방식을 통해 한국의 음식문화사를 살피는 책. 음식인문학자 주영하 교수는 이 책에서 탄탄한 연구를 바탕으로 매일 밥상 앞에서 자연스럽게 이루어지는 수많은 행위와 익숙한 풍경들이 어디에서 시작되고 변화해왔는지를 추적해 그 역사를 흥미롭게 재구성한다.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33인의 독한 집중력

증명이 필요한 순간, 모든 것을 버리고 나만 남겨라! 결정적 순간에 끝까지 몰입하여 최고의 성취를 이끌어내는 힘, 최후의 몰입. 12개 종목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33명과 그들을 키워낸 3명의 감독과의 심층 인터뷰를 통해 밝혀낸 최후의 몰입법과 성취의 비밀을 소개한다.

좋게좋게 넘어가지 않아야 좋은 세상이 온다

일상에서 마주치는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을 알려주는 책. 꼭 착한 사람이 될 필요는 없다. 싫으면 싫다고 단호하게 말해도 괜찮다. 그런 척 하다 보면 정말 그렇게 되는 법. 인생 자체는 긍정적으로 개소리에는 단호하게, 자기표현의 근육을 조금씩 키워보길.

매력 있는 마을은 살아남는다

2040년까지 일본 내 896개 마을이 사라질 수 있다는 예측은 일본은 물론 한국에도 충격을 던졌다. 저출산 노령화로 직격탄을 맞은 건 도시보다는 지방이다. 그렇다면 정말 지방은 붕괴할까. 지방 재생 연구자인 저자는 다양한 사례를 제시하며 그렇지 않다고 말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