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생을 풍요롭게 하는 작은 습관

『홀가분하게 산다』 프롤로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시간도 노력도 필요 없는 ‘작은 청소 습관’이야말로 늘 쾌적한 공간을 유지하기 위한 최적의 방법이며, 힘든 대청소에서 해방되는 길이랍니다. (2017.10.26)

136473666.jpg

 

지금 우리는 수많은 물건과 정보의 홍수 속에 있습니다.


편리해질수록 선택의 즐거움이 줄어들고 물건과 정보에 휘둘리며 스트레스를 느끼는 일은 없나요?


나이 들어서도 건강하고 풍요로운 인생을 살기 위해서는 어떤 생활 방식을 유지하면 좋을까요?


해답은 뜻밖에도 여러분의 일상 속 습관에 있습니다.

 

‘작은 습관’이 모이면 사람이 바뀌고, 더 나아가 하루하루의 일상뿐 아니라 인생이 풍요롭고 충실해집니다.


쓸데없는 생각은 하지 않고, 불필요한 것을 지니지 않고, 단순하고 간편 하게 살아간다는 것.


무슨 일이든 단순하게 생각하고 행동하면 나를 둘러싼 세계가 바뀌고 눈앞에 충실하고 밝은 인생이 펼쳐져 몸과 마음이 스트레스에서 해방됩니다.


청소 세계에 적을 둔 지 30년이 넘었습니다.


그동안 쾌적한 생활의 기본인 ‘언제나 청결하고 아름다운 방’을 유지하는 방법은 참으로 간단하다는 걸 배웠습니다.


지저분해지면 당장, 눈에 띄기 전에 바로 깨끗이 치울 것.


시간도 노력도 필요 없는 ‘작은 청소 습관’이야말로 늘 쾌적한 공간을 유지하기 위한 최적의 방법이며, 힘든 대청소에서 해방되는 길이랍니다.


청소뿐 아니라 수많은 나날의 작은 습관은 우리의 인생과 생활에 좋게도 나쁘게도 영향을 끼칩니다. 바닥에 물건을 두지 않는 습관, 잔돈을 소중히 여기는 습관, 늘 웃는 습관, 되도록 차를 타지 않고 걷는 습관 등등 헤아리자면 끝이 없습니다.


인생을 풍요롭게 하는 작은 습관을 들여다보면 단순한 삶이 얼마나 쾌적한지 알게 될 것입니다.


이 책에서 소개하고 있는 저의 작은 습관은 여태까지 살아오면서 실패한 경험에서 배운 것이 대부분이며, 건강하고 평화로운 현재 생활의 토대이기도 합니다.


누구에게나 저마다 다른 인생 경험이 있고, 생활 방식도 각자 다를 것입니다.


이 책이 앞으로 이어질 여러분의 풍요로운 인생을 위한 작은 습관을 찾는 데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된다면 더할 나위 없이 기쁘겠습니다.

 

오키 사치코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홀가분하게 산다

<오키 사치코> 저/<이수미> 역11,700원(10% + 5%)

중년 이후, 좀 더 풍요롭고 충실한 삶을 위한 ‘일상의 작은 습관’ 일본의 저명한 생활 평론가인 저자가 지난 30여 년간 연구해온 ‘청소와 정리의 기술’을 바탕으로 집안은 물론, 몸과 마음까지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는 일상의 습관을 제안하는 책이다. 저자는 이 책에서 얼핏 사소해 보이는 작은 습관이 모여..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세계적 붕괴가 벌어질 수 있다

테러, 전쟁, 난민, 불평등, 혐오, 기후 변화, 전염병, 포퓰리즘. 인류 문명이 거대한 도전에 놓였다. 『사피엔스』의 유발 하라리, 『총 균 쇠』의 재레드 다이아몬드 등 세계적 석학 8인이 인류 문명의 현재를 진단하고 문명 붕괴 가능성을 검토한다.

새로운 기회인가, 불안한 미래인가

독립계약자, 프리랜서, 임시직 등 대안적 근로형태 '긱Gig 경제'. 이미 미국 노동자의 1/3이 프리랜서로, 점점 고용이 불안정한 우리 사회 역시 긱 경제는 머지 않은 미래다. 현재 그 길을 선택한 사람들의 생생한 이야기를 통해 다가올 변화에 준비하자.

길을 잃은 어린이들을 안아 주는 이야기

제19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수상작. 다섯 작품 속 작가의 눈이 향하는 곳은 냉엄한 현실에 시달리는 아이들의 불안한 심리입니다. 가족의 해체로 인해 흔들림을 겪는 아이, 어른들에게 반기를 들고 싶은 마음, 친구 관계의 두려움 등 아이들 마음 깊숙한 곳을 다독입니다.

요리사 박찬일의 오사카 미식여행

기꺼이 서서 술을 마신다는 오사카 사람들. 그곳에 가면 만날 수 있을까? 오사카 골목 깊숙이 들어가 직접 발품으로 찾아낸 오사카의 술과 미식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요리사 박찬일을 사로 잡은 술집과 밥집이 담긴 최고의 미식 안내서.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