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테디셀러가 궁금해] 마음산책: 좋은 책, 마음에 남는 책

스테디셀러가 궁금해 (5)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기획 개념이 돋보이는 문학서, 이야기가 담긴 예술서, 사유의 폭을 넓히는 인문서를 지향하는 마음산책 출판사. (2017.09.15)

 

마음산책은 2000년 문을 열었다. 강함보다는 부드러움을, 독자에게 주장하기보다는 스밈을 기조로 하는 책들을 출간해왔다. 기획 개념이 돋보이는 문학서, 이야기가 담긴 예술서, 사유의 폭을 넓히는 인문서를 지향한다. 한국 대표 작가의 깊이 있는 산문집을 비롯해 해외 개성 있는 작가들의 작품을 소개했으며 새로운 감성과 색깔로 접근한 예술서를 펴내고 있다.

 

표지.jpg

 

1.jpg

 

2.jpg

 

3.jpg

 

4.jpg

 

5.jpg

 

 

 

『청춘의 문장들』


2004년 출간된 작가 김연수의 첫 산문집.
‘젋은날을 사로잡은 한 문장을 찾아서’라는 부제처럼 청춘을 표상하는 문학적 문장들이 가득하다.
읽고 누군가에게 선물하는 스테디셀러의 정석. (김연수 저, 마음산책)

 

『마음사전』


시인 김소연의 감성과 직관으로 ‘마음’에 붙인 주석들.
사전 형식이라는 독특하고 새로운 콘셉트의 개성 있는 책으로 주목받았다. (김소연 저, 마음산책)

 

『정확한 사랑의 실험』


문학평론가 신형철이 읽어주는 영화 이야기.
영화를 가로질러 문학의 서사를 해석하는 평론가의 섬세한 시선이 빛을 발한다.
쉽게 잊을 수 없는 문장이 쏟아지는 책. (신형철 저, 마음산책)

 

『스밀라의 눈에 대한 감각』


숨은 걸작으로 자자하던 북유럽 추리소설의 정수. 추리소설 사상 가장 매력적인 여성 캐릭터 ‘스밀라’의 출현을 알렸으며 2005년 출간 이래 여전히 반응이 뜨겁다. (페터 회 저, 마음산책)

 

『웬만해선 아무렇지 않다』


절묘한 웃음과 눈물이 돋보이는 짧은 소설집. 짧은 호흡의 글을 선호하는 20~30대 젋은 독자들의 열광적인 반응으로 2016년 출간 현재까지 10만 독자가 읽었다. (이기호 저, 마음산책)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채널예스, 월간 채널예스, 책읽아웃을 만들고 있습니다.
eumji01@yes24.com

오늘의 책

인간의 몸과 과학기술의 만남

김초엽 소설가와 김원영 변호사는 공통점이 있다. 어린 시절부터 손상된 신체를 보완하는 기계(보청기와 휠체어)와 만났다는 점이다. 두 사람은 자신의 경험과 사색을 통해 사이보그가 그려갈 미래를 논한다. 사이보그의 존재론과 윤리에 관한 두 사람의 통찰이 빛난다.

사라진 엄마, 아빠를 찾아 자정의 세계로!

영화화가 검토되고 있는 해리포터를 연상시키는 아동 판타지 문학. 사라진 엄마 아빠를 찾아 헤매던 소녀가 자신을 쫓는 정체 모를 존재를 피해 자정을 울리는 빅벤의 종소리가 울려퍼질 때 밤의 세상으로 모험을 떠난다. 마법과 비밀, 낮과 밤의 세계를 지키기 위한 에밀리의 여정이 펼쳐진다.

우리에게 두 번째 날은 없다

아마존, 페이스북, 구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의 CEO부터 직원까지 2년간의 집중 인터뷰를 통해 발견한 그들의 생존 전략. 거대 기술 기업에겐 둔화와 정체라는 비즈니스 주기가 적용 되지 않는다. 하나를 성공할 때마다 다시 ‘첫 번째 날’로 돌아가 다음을 준비하기에 성장만이 있을 뿐이다.

나는 울고 싶을 때마다 이 말을 떠올릴 거예요.

캐나다를 대표하는 시인 조던 스콧의 자전적인 이야기에 케이트 그리너웨이상 수상 작가 시드니 스미스의 그림이 만나, 전 세계 평단과 독자들의 마음을 뒤흔든 아름다운 그림책. 굽이치고 부딪치고 부서져도 쉼 없이 흐르는 강물처럼 아픔을 딛고 자라나는 아이의 눈부신 성장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