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테디셀러가 궁금해] 한겨레출판: 살아 숨쉬는 인문 교양

스테디셀러가 궁금해 (4)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한겨레문학상부터 휴, 씨네21북스. 한겨레아이들까지 (2017.09.01)

한겨레출판은 1994년 <한겨레>의 한 팀으로 출발, 2006년 한겨레출판으로 새로운 걸음을 내디딘 이래 지금까지 휴머니티를 기조로 ‘나’를 돌아보고 미래를 전망하는 책을 내고 있다. 정치사회 분야의 책을 중심으로 인문서, 역사서 등을 출간하며, 젊고 실력 있는 작가들의 등용문인 ‘한겨레문학상’을 운영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러 작가의 에세이, 소설을 내고 있다. 또한 국내에 아직  알려지지 않은 해외의 훌륭한 작가와 작품을 발굴하는 한편, 브랜드 ‘휴’에서는 종교 에세이와 실용 분야를 펴내고 있다. 이외에도 문화, 예술, 만화를 주로 펴내는 ‘씨네21북스’, 어린이와 청소년 책을 두루 출간하는 ‘한겨레아이들’이 있다.

 

표지.jpg

 

1.jpg

 

2.jpg

 

3.jpg

 

4.jpg

 

5.jpg

 

 

『생각의 좌표

 

돈이 지배하는 사회에서 어떻게 사는 것이 생각의 주인으로 사는 것일까? 홍세화의 문제의식이 독자와 통한 이 책. 2009년 출간 이래 6만 부가 팔렸다. 여전히 중ㆍ고교생, 대학생들의 필독서. (홍세화 저, 한겨레출판)

 

『산책자

 

스위스 국민 작가 ‘로베르트 발저’의 작품집. 작가의 독특하고 아름다운 사유와 문장에 배수아 작가의 유려한 번역으로 화제를 모았다. 마르틴 발저 등 ‘노벨문학상’ 수상작가들이 크게 영향을 받은 작가로 ‘로베르트 발저’를 주저 없이 꼽았다. (로베르트 발저 저, 한겨레출판)

 

『태도에 관하여』

 

작가 임경선의 베스트셀러이자 스테디셀러. 성실하고, 공정하고 고유의 태도가 있는 삶을 추구하는 20,30대 독자들이 많이 읽었다. 2015년 출간 이래, 10만 부가 팔렸다. (임경선 저, 한겨레출판)

『인생수업』

 

2013년 출간, 현재까지 60만 독자들이 읽은 법륜 스님의 에세이. “잘 물든 단풍은 봄꽃보다 아름답다”, “’죽고 싶다’는 말은 ‘살고 싶다’는 신호”. 쉽게 잊히지 않는 글귀가 쏟아지는 책.  (법륜 저-유근택 그림, 휴)

 

『블랙아웃』

 

탁월한 공감대로 입소문을 탔다. 가상의 대규모 정전 사태를 소재로 우리 사회의 구조적인 문제를 비판한다. 박효미 작가의 글과 마영신 만화가의 그림이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를 만들어냈다. 어린이책이지만 전 세대가 읽어도 좋을 책. (박효미 저-마영신 그림, 한겨레아이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습니다.

오늘의 책

모든 한계는 끝이면서 시작이기도 하다

『운명과 분노』 로런 그로프의 또 다른 걸작. 대안공동체 '아르카디아'를 중심으로 비트라는 남자의 일대기를 섬세하고 아름다운 문장으로 그려냈다. 상실과 불운으로 가득한 삶 속에서 결코 사랑하기를 포기하지 않고 나아간 그의 묵묵한 발걸음이 묵직한 감동을 전한다.

어린이를 위한 관계와 소통 사전

2017년 독자들의 사랑을 받은 『아홉 살 마음 사전』의 후속작. 이번에는 다른 사람과 관계를 맺고 소통하는데 필요한 80개의 표현을 담았다. 다투고, 화해하고, 고마워하고, 위로하는 다양하고 구체적인 상황을 통해 자연스럽게 함께 살아가는 법을 배울 수 있을 것이다.

예고된 인구 충격, 고요한 재난이 닥쳐온다!

지방 소멸, 사회 파탄, 국가 소멸까지. 향후 100년간 저출산 고령화가 초래할 미래상을 연대순으로 예측, 인구 감소 사회의 충격적 결말을 예고하며 일본 사회에 큰 파장을 몰고 온 문제작. 인구 문제로 소멸할 최초의 국가로 지목된 한국이 반드시 읽어야 할 위기와 생존전략.

옥수동 선생이 알려주는 최고의 요리 비법

이 시대 최고의 요리 선생님, 심영순 원장의 50년 요리 인생을 한 권에 담았다. 밥 짓기와 육수 만들기 등 한식의 기본부터 제철 식재료로 만든 사계절 상차림, 그리고 TV에 소개된 계반, 국물 없는 불고기 등 대가의 깊고 그윽한 맛의 비법을 모두 실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