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조지 리, 젊은 피아니스트의 겁 없는 질주

2017년 8월 23일 수요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이번 프로그램이 주목받는 이유는 조지 리가 뉴잉글랜드 콘서바토리에서 음악을 공부하면서 동시에 하버드대에서 영문학을 공부하는 문학도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2017.07.20)

조지리포스터.jpg


‘뛰어난 테크닉, 컨트롤 감각 그리고 깊이 있는 표현력`
- <워싱턴 포스트>
 
2015년 차이코프스키 국제 콩쿠르 2위 수상 후 눈에 띄는 행보를 보이는 젊은 연주자 조지 리의 내한 공연이 8월 23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조지 리는 10살이었던 2011년 보스턴 스테인웨이 홀에서 첫 공연을 열고, 백악관 초청으로 미국 오바마 대통령 내외와 독일 메르켈총리 내외가 함께한 만찬 자리에서 연주하기도 했다. 2015년 차이코프스키 국제 콩쿠르는 물론, 2016년 Avery Fisher Career Grant, 2010 Young Concert Artists International Auditions, 2012 Gilmore Young Artist Award 우승 등 다양한 수상 경력을 자랑한다.


발레리 게르기예프 지휘의 마린스키 극장 오케스트라, 유리 테미르카노프 지휘의 상트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니 오케스트라, 로버트 스파노 지휘의 유타 심포니, 엠마누엘 크리빈 지휘의 베르비에 페스티벌 오케스트라, 프랑크푸르트 방송교향악단, 로테르담 필하모닉, 시드니 심포니 등 세계 유수 지휘자 및 오케스트라와의 공연을 했거나 할 예정이다. 오는 10월에는 뉴욕 카네기홀에 데뷔하고, 7월에는 스위스 베르비에 페스티벌에 초청받아 베토벤과 리스트를 엮은 특별한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이번 프로그램이 주목받는 이유는 조지 리가 뉴잉글랜드 콘서바토리에서 음악을 공부하면서 동시에 하버드대에서 영문학을 공부하는 문학도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다방면의 수학을 통해 작곡가의 내면을 더욱 깊이 이해하고, 올바른 음악적 해석과 풍부한 표현력으로 자신만의 철학을 담은 연주를 펼친다. 젊은 연주자임에도 불구하고 그의 음악 속에서 진중함과 깊이를 느낄 수 있는 이유일 것이다.


이번 공연은 베토벤의 소나타 제6번 F장조, 소나타 제23번 f단조, 리스트의 ‘순례의 해 제2년 이탈리아’, ‘순례의 해 제3년’, ‘돈주앙의 회상’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 문의 : ㈜마스트미디어 02) 541-6236
예매하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 조지 리 피아노 리사이틀
    • 부제:
    • 장르: 클래식/무용/국악
    • 장소: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 등급: 초등학생 이상 / 미취학 아동 입장불가
    공연정보 관람후기 한줄 기대평

오늘의 책

역대 최대 규모의 한국 산문 선집

삼국시대 조선 말까지 각 시대 문장가들이 펼쳐낸 찬란한 우리 옛글 600편을 수록한 한국 명문 선집. 일기, 편지글에서 상소문, 묘지명까지 다채로운 주제와 형식을 넘나드는 글을 고루 담았다. 좋은 문장은 시간이 흘러 다른 시대의 독자들에게도 여전히 깊은 울림을 전한다.

일을 성취하여 월등히 성장한다!

학교에서 공부법은 배웠는데, 일을 잘하는 법은 어디에서 배워야 하나요? 생애 절반을 함께하는 ‘일’을 제대로, 즐겁게 하면서 동시에 성장하고 싶은 당신을 위해. 『완벽한 공부법』 고영성, 신영준 멘토가 밝히는 일을 잘하기 위한 8가지 핵심 원리와 실천적 전략.

유쾌한 조선사 수다 한판

70시간의 역사 토크, 팟캐스트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을 책으로 만난다. 네 명의 저자는 조선사의 주요한 쟁점을 가려 뽑아 핵심을 짚어내고, 그 속에서 여러 인물과 사건을 재조명, 당시 세계의 흐름 또한 두루 담아내며 하나의 역사에 대한 다양한 해석을 보여준다.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며

영국의 세계적인 작가 마이클 모퍼고가 들려주는 크리마스의 의미를 담은 이야기. 용감한 작은 새 로빈이 어려움을 헤치고 집으로 돌아가는 머나먼 여정을 아름다운 그림과 함께 감동적으로 보여준다. 가족이 더욱 생각나는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그림동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