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나는 왜 작은 일에도 상처받을까] 괜찮은 척하지 마라

관계에 서툰 사람들을 위한 심리 처방
『나는 왜 작은 일에도 상처받을까』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저자는 삶을 변화시키는 데에는 무엇보다 자기 자신을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한다.

00.jpg

 

01.jpg

 

02.jpg

 

03.jpg

 

04.jpg

 

06.jpg

 

07.jpg

 

08.jpg

 

09.jpg

 

010.jpg

 

011.jpg

 

012.jpg

 

015.jpg

 

016.jpg

 

017.jpg

 

018.jpg

 

020.jpg

 

『나는 왜 작은 일에도 상처받을까』는 30만 독자의 마음을 보듬어준 심리상담가인 저자 다장쥔궈가 10여 년간의 상담 경험을 토대로 쓴 책이다. 저자는 삶을 변화시키는 데에는 무엇보다 자기 자신을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한다. 내가 어떤 사람인지 진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모르기 때문에 주위에 휘둘리고 상황에 휩쓸리며 상처받는다는 것이다.

 

이 책은 다양한 관계와 상황에 처한 우리 주변의 이야기들을 통해 진짜 자신을 마주하는 길로 독자를 안내한다. 나아가 타인을 배려하느라 상황을 고려하느라 미처 보듬지 못했던 마음의 상처를 스스로 치유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준다. 누구를 만나든, 어떤 상황에 처하든 자신의 원하는 바를 분명히 하고 있는 그대로의 자기 모습으로 행복해지는 방법을 깨닫게 해준다.


 

 

나는 왜 작은 일에도 상처받을까다장쥔궈 저 / 오수현 역 | 비즈니스북스
『나는 왜 작은 일에도 상처받을까』는 30만 독자의 마음을 보듬어준 심리상담가인 저자 다장쥔궈가 10여 년간의 상담 경험을 토대로 쓴 책이다. 저자는 삶을 변화시키는 데에는 무엇보다 자기 자신을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한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나는 왜 작은 일에도 상처받을까

<다장쥔궈> 저/<오수현> 역13,050원(10% + 5%)

“남을 배려하느라 괜찮은 척하지는 마라!” 30만 독자의 마음을 보듬어준 심리상담가가 전하는 타인에 휘둘리지 않고 온전히 나다운 삶을 시작하는 법! “이 책을 읽은 그 날, 대성통곡했다!” “수술 집도의의 메스처럼 상처받은 내 마음을 정확히 도려내주었다!” “내가 좋아하는 방식으로 평온하게 살 수..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답사기, 드디어 서울에 입성하다!

380만 독자의 선택을 받은 독보적 시리즈, <나의 문화유산답사기>가 돌아왔다. 새로 공개된 답사기에서 유홍준 교수는 서울의 5대 궁궐과 한양도성을 비롯, 도시 곳곳에 살아숨쉬는 조선의 유산들을 그만의 시각으로 읽어낸다. 또 한 편, 놓치지 말아야 할 이야기의 탄생이다.

내성적인 사람에게도 한 방이 있다

성공을 위해 무한 긍정, 과잉 노력, 셀프 마케팅을 강요 받고, 모두가 세계 최고를 꿈꾸는 시대. 저자는 오히려 절제된 말과 태도가 성공 전략이라고 역설한다. 조용히 한 발 뒤에서 영향력과 진가를 드러내면서도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삶을 지키는 법을 소개한다.

‘당연하게 여겨지는 것들’에 대한 의문

『편의점 인간』 무라타 사야카 신작. 정상과 비정상의 경계를 끊임없이 의심해온 그는 독특한 상상력으로 ‘더 이상 섹스를 통해 아이를 낳지 않는 세계’ 이야기를 들려준다. 또한 결혼과 출산, 가족이라는 '당연하게 여겨지는' 시스템에 대해 도발적인 문제를 제기한다.

지치지 않고, 나를 지키는 연습

바보 같은 실수를 한 날이면 유난히 부족해 보이는 내 모습. 잘해야 해, 변해야 해. 내면의 속삭임이 당신을 소진시키고 있지는 않은가? 지금 이대로 아무것도 변하지 않아도 좋다. 필요한 건 채찍질이 아니라 사랑하고 싶은 내 모습과 부족한 부분을 받아들일 준비니까.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