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여름방학에 돌아온 소피루비 <샤르르 마을의 대축제>

7월 14일부터 8월 15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
인터파크, 예스24 통해 티켓 오픈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뮤지컬 소피루비 <샤르르 마을의 대축제>가 오는 7월 14일, 광림아트센터 BBCH홀 무대에 다시 오른다.

뮤지컬 소피루비 업그레이드 공연 포스터.jpg

 

지난 4월 21일부터 5월 21일까지 같은 장소에서 공연된 바 있는 뮤지컬 소피루비가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여름방학을 맞아 다시 한번 어린이 관객들을 찾아간다.


초연에서 선 보인 화려한 무대 세트, 어깨를 들썩이게 하는 안무, 입가를 맴도는 신나는 노래 등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한층 업그레이드 된 풍성한 무대를 선 보일 예정이다. 


가장 크게 업그레이드 되는 부분은 관객들과의 호흡이다.  중계 카메라를 통해 관객들을 무대 위 대형 LED패널에 비추며 재미있는 레크리에이션을 진행하고, 특히 자신의 꿈을 소원엽서에 적어 그 꿈을 꼭 이루기를 빌어 주는 순서에서는 특수효과를 통해 관객들을 깜짝 놀라게 하는 이벤트가 마련된다. 


또 공연장 로비에는 잔디 위에 세워진 루비의 캠핑카 포토존과 소피루비의 메인 로고 ‘SR’을 배경으로 한 포토존이 마련되어 누구든 멋진 사진을 담아갈 수 있다.


소피루비는 2016년 8월 EBS를 통해 방송되기 시작해 시청률 고공행진을 이어가며 여자 아이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3D 애니메이션이다.  우연히 얻게 된 마법의 스케치북을 통해 느닷없이 꼬마왕자를 만나고 미션까지 얻게 된 소녀와 원래의 모습으로 돌아가려는 마법에 걸린 왕자가 함께 다양한 직업인으로 변신하여 선행 미션을 수행해 가는 에피소드를 담고 있다. 


뮤지컬 초연 당시, 애니메이션과 거의 흡사하게 표현된 배우들의 모습과 연기, 안무 등에 관객들의 찬사가 쏟아진바 있으며, 뮤지컬 실황으로 편집된 오프닝곡 ‘트윙클’과 엔딩곡 ‘빠졌어’의 뮤직비디오는 유튜브에서 40만회의 조회수를 돌파하며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어 그 인기는 공연이 종료된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6월 1일, 인터파크와 예스24를 통해 티켓이 오픈 되며, 공연 전까지 조기예매 할인, 재관람 할인, 엄마아빠만원 할인 등 다양한 권종으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공연 기간은 7월 14일부터 8월 15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된다.  VIP석 66,000원 / R석 55,000원 / S석 33,000원



공연 정보

공 연 명 : 소피루비 <샤르르 마을의 대축제>
기    간 : 2017년 7월 14일(금) ~ 8월 15일(화)
장    소 : 광림아트센터 BBCH홀
러닝타임 : 70분 (인터미션 없음)
관람연령 : 24개월 이상
관 람 료 : VIP석 66,000원 / R석 55,000원 / 33,000원 

예     매 : 예스24(1544-6399) ticket.yes24.com
공연문의 : ㈜웨이즈비 (02)2261-1393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클래스가 다른 SF, 테드 창 17년 만의 소설집

『당신 인생의 이야기』 이후 쓴 작품 9편을 수록한 테드 창 두 번째 소설집. 시간여행, 인공지능, 기계 보모 등의 소재에 독보적인 상상력과 예언적 통찰을 더해 삶을 향한 묵직한 질문을 던진다. "낯선 테크놀로지가 넘쳐나는 새로운 세상에서 인간은 어떻게 살아가야 할 것인가?"

책 읽지 않는 디지털 문명에 던지는 경고

점점 더 인류는 디지털 기기에 시간을 빼앗기고 있다. 그럴수록 ‘깊이 읽는 능력’을 상실한다. 이해력 부족은 불통으로 이어진다. 건강한 사회를 위해 우리는 더 늦기 전에, 더 자주 책을 읽어야 한다. 책 제목처럼, 우리는 다시 책으로 가야 한다.

재미주의자 김민식 PD의 '여행'

"인생에 위기가 닥칠 때마다 나를 구해주는 3개의 요술 주머니가 있다." 영어와 글쓰기에 관한 전작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 온 김민식PD가 가장 좋아하는 요술주머니, 여행으로 돌아왔다. 동네 뒷산부터 아프리카까지 이번에도 우리의 마음을 두드리는 이야기가 가득하다.

17년 동안 일한 매미는 어디로 떠났을까?

세계적인 작가 숀 탠의 신작 그림책. 매미는 회색 빌딩에서 인간들과 함께 17년 동안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실수 없이 일했습니다. 하지만 헌신적으로 일한 매미가 떠날 때는 파티도, 인사도 없었습니다. 갑자기 회사의 높은 층으로 올라간 매미, 무엇을 위해 오른걸까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