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만화로 보는 우리 시대의 내부고발자, 스노든

『스노든』 편집 후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내가 스노든 시리즈를 출간한 사실을 아는 주변 사람들은 농담으로 그런 일이 벌어지면 책이 대박나는 거 아니냐고 한다. 책 판매가 기대에 못 미치지만 내가 원하는 시나리오는 이렇다.

제목 없음.jpg

 

“뉴욕에서 이런 책을 봤어요.”

 

2015년 11월 3일이었다. 평소 친하게 지내던 편집자 A가 페이스북 메시지로 사진을 하나 보내왔다. A는 출판사 일을 잠시 그만두고 캐나다와 미국을 여행 중이었다. 사진 속에는 뉴욕의 한 서점에서 발견한 『스노든』이 있었다. 내가 스노든 폭로 사건을 다룬 책 『더 이상 숨을 곳이 없다』를 낸 적이 있다는 걸 알고는 관련 도서를 제보해준 것이었다.

 

아마존닷컴에서 도서 정보를 확인했다. 2015년 8월에 출간된 만화였다. 미리보기로 몇 페이지를 넘겨보니 흥미로웠다. 책은 소설가 조지 오웰의 소설 『1984』에 대한 이야기로 시작했다. 오웰은 가까운 미래에 국가가 국민의 모든 활동을 감시하기 위해 새로운 기술을 동원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미국 정부의 무차별 사찰이 폭로된 스노든 게이트는 소설 속 디스토피아가 현실화되었음을 깨닫게 해준 사건이었다. 만화 『스노든』은 이런 중요한 사건을 촉발시킨 인물을 특유의 캐리커처와 함께 재밌게 설명하고 있었다. 퓰리처상 최종 후보에 오른 적이 있는 저자의 이력도 책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에이전시에 본문 원고를 요청해 좀 더 자세히 검토를 했다. 『스노든』은 사건을 전혀 모르는 사람들도 사건과 인물에 대해 알 수 있도록 쉽게 구성되어 있었다. 저자 테드 롤은 책에서 ‘도대체 왜 스노든은 내부고발을 했는가?’라는 중요한 질문을 던진다. 스노든에게 내부고발은 고액 연봉이 보장된 직장과 사랑하는 여자친구, 천국 같은 하와이에서의 삶을 포기한다는 걸 의미했다. 그런 점에서 최순실 게이트 국면에서 화제가 된 고영태나 노영일의 사례와는 달랐다. 상대는 탄핵을 앞둔 대통령의 비선 실세가 아니었다. 재선이 유력한 오바마 정부였다.

 

스노든은 폭로 뒤 러시아에서 살고 있다. 원래 에콰도르로 가려 했지만 러시아 환승공황에 있는 동안 여권이 말소되자, 어쩔 수 없이 임시 망명을 신청한 것이다. 최근 그런 스노든을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트럼프에게 '선물'로 주는 걸 검토 중이라는 이야기가 나온다. 새로 취임한 미국 대통령의 환심을 사기 위해서라는 것이 그 이유다. 트럼프는 대선 후보 시절부터 스노든 '처형'을 공공연하게 밝힌 인물이다. 스노든이 트럼프 손에 넘어가면 어떻게 될까? 공익을 위해 용기 있게 내부고발을 한 스노든의 삶이 완전히 망가질 게 뻔하다.

 

내가 스노든 시리즈를 출간한 사실을 아는 주변 사람들은 농담으로 그런 일이 벌어지면 책이 대박나는 거 아니냐고 한다. 책 판매가 기대에 못 미치지만 내가 원하는 시나리오는 이렇다. 막말왕 트럼프가 누적된 실정으로 탄핵된 뒤 조기 대선이 치러진다. 그러고는 "스노든은 미국인의 시민적 자유와 헌법적 권리가 얼마나 침해받는지 깨달게 했다"고 평가했던 버니 샌더스 대통령이 스노든을 사면하는 거다. 내가 버니 샌더스를 다룬 만화 『버니』도 낸 적이 있어 이런 말을 하는 건 절대 아니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박수민(모던아카이브 대표)

1인 출판사 모던아카이브의 대표. 우리 시대 인물, 사건, 토론이 있는 책을 만든다. 10년 이상 군 생활을 한 뒤 출판번역에 입문했다가 겁도 없이 출판사를 시작했다. 초창기에는 기획, 번역, 편집, 북디자인까지 도맡아하다 차츰 한계를 깨닫고 지금은 많은 부분을 실력 있는 외주자와 함께 책을 만든다. 그 덕분에 책 퀄러티가 점점 좋아지고 있다는 말을 듣고 있다. 기획 출간한 책으로 『사피엔스의 미래』, 『스노든 게이트』, 『스노든』, 『0시 1분 전』 등이 있다.

  • 버니 <테드 롤> 저/<박수민> 역

    12,42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스노든 <테드 롤> 저/< 박수민> 역

    12,6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1984 <조지 오웰> 저/<정회성> 역

    8,55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이상하고 아름다운 '배수아 월드'

한국문학의 새 지평을 열어온 작가 배수아의 소설집. 그 어떤 서사보다 매혹적인 ‘낯섦’을 선사하는 작가답게 고정된 시공간을 끊임없이 탈주하는, 꿈속의 꿈속의 꿈 같은 작품들을 선보인다. 읽고 나면 꼭 다시 펼쳐보게 되는 문장들. '배수아 월드'에 온 것을 환영한다.

뮤지션 이적의 이별에 관한 첫번째 그림책

일상이 여느 때처럼 흘러가던 그 어느 날, 아이에게 찾아온 할아버지와의 이별에 대한 그림책. 배꼽 인사 하라며 꿀밤을 주던 할아버진데 왜 인사도 안 하고 그렇게 가셨을까? 아이다운 물음 앞에 원래 계셨던 우주, 그 곳으로 돌아가신 걸 거라는 소망을 담아냈습니다.

나의 건강을 남에게 맡길 것인가?

병원과 약에만 의존하는 기존 의료 상식에 반기를 들며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책. 질병의 원인이 되는 음식과 환경을 바꾸고 환자가 스스로 참여하여 능동적으로 병을 고치는 법에 대해 이야기한다.

인생은 하나의 밑줄로 움직이기 시작한다

“성공한 사람들은 권수에 집착하기 보다 인생을 변화시킬 문장을 발견하고 찾는 데 집중한다.” 일본 최고의 독서 멘토인 저자는 권수와 속도에 연연하는 것은 하수의 책 읽기라고 강조하며, 좋은 책과 핵심 문장을 찾아 읽고 활용하는 실용적 미니멀 독서법을 소개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