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혜수 “<차이나타운>에서 엄마 캐릭터로 변신”

<차이나타운> 언론시사회 현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김혜수, 김고은이 주연을 맡은 <차이나타운>은 파격적인 여성 캐릭터와 강렬한 드라마, 젊은 배우들의 연기 시너지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으로 오는4월 29일 개봉한다.

5D3_4351.jpg

 

5D3_4368.jpg

 

5D3_4384.jpg

 

5D3_4425.jpg

 

5D3_4377.jpg

 

지난 4월 20일, CGV왕십리에서 영화 <차이나타운> 언론 시사회가 열렸다. 제54회 칸 국제영화제 비평가주간에 초청되어 작품성을 입증한 <차이나타운>은 김혜수, 김고은이 주연을 맡은 작품으로 연출자 한준희 감독은 “생존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그것에서 착안한 이미지가 코인로커에 버려진 아이와 국적과 전사를 알 수 없는 이민자 여자였다. 동시에 모계 사회 속에서 승계와 대물림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며 기획 의도를 밝혔다.

 

영화 <차이나타운> 기자간담회는 영화에 대한 폭발적인 관심을 반영하듯 뜨거운 취재열기 속에서 진행됐다. ‘엄마’ 캐릭터를 맡아 파격 변신에 나선 김혜수는 “오롯이 ‘엄마’ 캐릭터에만 집중할 수 있어서 그 자체만으로도 짜릿했다. 맨 얼굴에 분장을 하고 있는 순간에는 흥분이 밀려왔고, 촬영 현장에 첫 발을 디딜 때마다 온 몸으로 전율을 느꼈다”며 캐릭터에 깊이 몰입했던 소회를 전했다.

 

‘일영’ 캐릭터를 연기한 김고은은 “’일영’은 살기 위해서 쓸모 있는 사람이 되고, ‘엄마’의 인정을 받아야 했다. ‘엄마’에 대한 감정이 애정이라고 하기엔 무리가 있고, ‘엄마’에 대해 오해하면서 뒤늦게 알게 되는 부분들이 있다. 캐릭터의 중심을 잡기 위해 시나리오를 열심히 보고, 감독님과 사전에 많은 이야기들을 나눴다. 힘들기 보다 재미있게 촬영했다”고 밝혔다.

 

‘엄마’의 오른팔 ‘우곤’ 역을 맡아 강렬한 인상은 남긴 엄태구는 대선배인 김혜수와의 호흡을 묻는 질문에 “너무 큰 영광이다. 지금도 옆에 계시지만 실감이 안 날 정도로 떨린다.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다”라며 떨리는 심정을 전했다. 김고은과 ‘보고 커플’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박보검은 “‘일영’과 이루어지지 못해서 아쉽다. 초반에는 김고은과 어색했는데 촬영이 거듭될수록 친해졌다. 영화 속 ‘석현’과 ‘일영’이 그랬던 것처럼 김고은과 점점 가까워져서 좋았다”며 김고은과 함께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엄마’를 위협하는 유일한 인물, ‘치도’역을 맡아 악인의 얼굴을 보여주는 고경표는 “무거운 연기는 처음 하는데, 나쁜 사람처럼 보였는지 잘 모르겠다. 많은 분들이 보고 어떤 평가를 내려줄지 기대된다”며 연기 변신에 앞서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이어 “여성 주류의 영화지만 무게가 잘 실려있다. <어벤져스> 못지않게 캐릭터가 잘 살아있는 영화”라며 <차이나타운>에 대한 강력한 자신감을 내비쳐 큰 박수와 호응을 얻었다.

 

파격적인 여성 캐릭터와 강렬한 드라마, 젊은 배우들의 연기 시너지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차이나타운>은 4월 29일 개봉한다.

 

 


 

 

 

[추천 기사]

- 설경구 박해일, 영화 <나의 독재자>로 돌아온다
- 윤계상 “<레드카펫>에서 순정마초 감독으로 변신”
- 고준희 “캐스팅 사기, 당해보셨어요?” 
- 길들인다는 것과 길들여진다는 것 
-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쇼케이스 현장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차이나타운
    • 감독: 한준희
    • 장르: 범죄,드라마
    •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 개봉일: 20150429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무라카미 하루키 6년 만의 소설집

무라카미 하루키가 새 소설로 돌아왔다. 장르를 넘나드는 음악과, 작가가 꾸준히 응원해온 야구팀 등 하루키 월드를 구성하는 다채로운 요소들을 한데 만나볼 수 있는 단편집. 특유의 필치로 그려낸 소설들과, 이야기를 아우르는 강렬한 표제작까지, 그만의 작품 세계가 다시 열린다.

변화의 핵심, 새로운 주도주는 무엇?!

올 한해 주식은 그 어느 때보다 우리의 마음을 뒤흔들었다. 벤저민 그레이엄 역시 변덕스러운 사람에 빗대었을 정도로 예측이 어려운 시장, 미스터 마켓. 앞으로 또 어떻게 전개될까? '삼프로TV'로 입증된 전문가들이 양질의 분석과 통찰을 통해 2021년 변화의 핵심에 투자하는 방법을 공개한다!

김소연 시인의 첫 여행산문집

『마음사전』으로 시인의 언어를 담은 산문집을 선보였던 김소연 시인이 지난날에 떠난 여행 이야기를 담은 첫 여행산문집을 출간했다. 시인이 소환해낸 자유롭고 따뜻했던 시간들은 기억 속 행복했던 여행을 떠오르게 한다. 지금 당장 떠나지 못하는 답답한 일상에 더 없이 큰 위안을 주는 책.

차라투스트라, 니체 철학의 정수

니체를 다른 철학자와 구분짓는 두 가지는 혁명적인 사상과 이를 담은 문체다.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는 두 가지가 극대화된 작품으로, 니체 산문의 정수다. 니체 전문가 이진우 교수와 함께 차라투스트라를 만나자. 나다움을 지킬 수 있는 지혜를 얻게 될 것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