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단독 최근담 작품 오디오북 5종 공개

작가 5인 도서 구매 시 오디오북 증정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최근담 시리즈 오디오북 5종을 론칭하고 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 (2022.09.23)

예스24 최근담 시리즈 오디오북 론칭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최근담 시리즈 오디오북 5종을 론칭하고 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

예스24는 <작가들이 직접 읽어주는 최근담 오디오북> 기획전을 열고 '최근담(최애에 관한 두근두근한 이야기)' 시리즈 작품 중 5종을 오디오북으로 론칭한다. 최근담 시리즈 중 △가꾸는 이의 즐거움(이유리) △그래머블 제로 Grammable zero(박서련) △기특한 나(천선란) △내 생애 처음으로 공부하지 않은 날(박상영) △만두 가게 앞에는 싱크홀이 있다(임선우)가 오디오북으로 공개된다.

최근담 시리즈는 오디오북으로 선보이는 5종 작품과 함께 이번 달 공개된 신작 '가장 매혹적인'(한정현)을 포함해 현재까지 총 6종이 출간됐다. 오디오북으로 론칭되는 최근담 시리즈의 저자 이유리·박서련·박상영·임선우 작가가 녹음에 직접 나섰으며, 천선란 작가의 작품은 성우 녹음본으로 만나 볼 수 있다.

예스24는 최근담 시리즈 오디오북 론칭을 기념해 10월 31일까지 이유리·박서련·박상영·임선우·천선란 작가의 국내도서 또는 eBook을 구매한 고객에게 최근담 시리즈 오디오북 중 희망 도서를 증정한다. 또한 예스24는 최근담 시리즈 작가들의 오디오북 낭독 현장이 담긴 영상을 예스24 유튜브 채널 '예스티비'를 통해 공개했다.

예스24 김태희 eBook 팀장은 "젊은 작가에 대한 관심도가 점점 높아지는 추세 속에 최근담 시리즈도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애정하는 것에 대한 작가들의 설렘이 묻어나는 목소리가 담긴 오디오북 또한 주목받길 기대한다""최근담 시리즈 오디오북은 앞으로도 새로운 작가들과 그들의 이야기로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예스24는 지난 4월부터 한 달에 한 번 주목해야 할 한국의 젊은 작가들을 소개하는 <작가를 찾습니다> 기획전을 열고, 매달 소설가 또는 시인 1명을 '이달의 작가'로 선정해 '좋아하는 것'을 주제로 한 작가의 짧은 소설 또는 에세이 신작을 최근담 시리즈 코너를 통해 무료 eBook으로 단독 공개하고 있다.



*관련 링크
예스24 최근담 시리즈 오디오북 론칭 이벤트 상세 페이지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게이고답지만 게이고답지 않은 소설

2001년에 발표된 게 믿기지 않는 게이고의 장편 소설. 어느 날 나타난 친구의 ‘여성이지만 남성의 마음을 가졌다’는 고백. 거기다 살인까지. 충격적인 이야기의 뒤엔 젠더, 사회의 정상성, 결혼 등에 대한 질문이 숨겨졌다. 그답게 세심한 미스터리 흐름을 좇게 만드는 소설.

다정한 사람이 더 많습니다

박지현 저자는 15년간 다큐멘터리 디렉터로 일하며 다양한 사람을 만나왔다. 유재석과 같은 인기 연예인에서부터 일반인, 시한부 인생, 범죄자까지. 다채로운 삶을 접하며 확인한 것은 세상은 아직 살 만하고 우리사회에는 다정한 사람이 더 많다는 사실이다.

입지 키워드로 보는 부동산 이야기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까지 입지를 중심으로 한반도의 부동산 역사를 담았다. 교육 환경부터 도시계획까지 5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역사 속 사건을 통해 부동산 입지 변천사를 보여주며 현대에는 어떻게 변화되었는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책이다.

광고인 박웅현이 사랑한 문장들

『책은 도끼다』, 『여덟 단어』의 저자 광고인 박웅현이 아껴 기록한 문장들을 소개한다. 그가 ‘몸으로 읽’어낸 문장들은 살아가는 동안 일상 곳곳에서 생각을 깨우는 질문이 되고, 그 답을 찾는 과정의 든든한 안내자가 된다. 이제 살아있는 독서를 경험할 시간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