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콘텐츠 만드는 마음』, 『보이지 않는 도시』 외

7월 1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직원이 매주 직접 읽은 신간을 소개합니다. (2022.07.06)


매주 수요일, 예스24 뉴미디어팀이 이주의 신간을 추천합니다.
서점 직원들의 선택을 눈여겨 읽어주세요.


『콘텐츠 만드는 마음』    

서해인 저 | 문예출판사

병렬적 콘텐츠 소비를 일로 만들어낸 '동료'     

콘텐츠 관련된 일을 한다면, 뉴스레터 제작자라면, 헤비 콘텐츠 소비자라면 'ㅎㅇ' 님의 뉴스레터 '콘텐츠로그'를 많이들 구독하고 있을 것이다. 빠르게 변화하는 콘텐츠 세상에서 음악, 영화, 드라마, 책, 팟캐스트 등을 직접 경험하거나 담아두고 추천해 주는, 신뢰할 만한 뉴스레터. 그런 ㅎㅇ님이 본명 '서해인'이라는 이름으로 책을 출간했다. 그의 큐레이션과 글을 좋아하며, 개인적인 이야기가 더 궁금했던 나 같은 사람에게는 마치 선물처럼 느껴진다. 그를 좋아하는 이유는 어쩌면 나 역시 병렬적 콘텐츠 소비자로 살아왔고, 그 정체성을 일로 연장해서 살아가는 사람이기 때문일 것이다. 운영자 중 한 명으로 참여하고 있는 팟캐스트 <책읽아웃> 이야기가 나와서 더욱 반갑기도 하다. 콘텐츠를 보고 만드는 사람들 모두를 동료로 생각하는 그의 넓은 품을 닮고 싶다.  (김상훈)    




『보이지 않는 도시』    

임우진 저 | 을유문화사

도시의 뒷면에 던지는 10가지 질문    

『보이지 않는 도시』는 매일 보고 걷는 도시의 숨겨진 모습을 찾아 떠나는 탐험기다. 저자는 평소 우리가 당연하게 생각하거나 한 번쯤 의문을 가졌어도 흘려 넘겼던 질문들을 화두로 던지며 독자를 여러 공간의 뒷면에 초대한다. 그곳은 이탈리아 토스카나 작은 도시의 높은 타워이기도 하고 횡단보도 앞 정지선, 노래방, 우리 집 거실 소파이기도 하다. 여정을 따라가다 보면 "우리는 건물을 만들고 그 건물은 우리를 만든다"는 말을 조금씩 이해하게 된다. 20여 년간 프랑스 국립 건축가로 활동한 저자가 서울과 여러 도시에 던지는 시선의 방향이 다채롭다.  (김민희)




『말을 거는 건축』    

정태종, 안대환, 엄준식 저 | 한겨레출판    

그냥 지나치면 모를 재미    

학창 시절 학교 앞에 단독 주택 단지가 있었다. 모든 집주인의 취향이 조금씩 다른 만큼 주택들은 각각의 디자인으로 매력을 뽐내고 있었고, 하굣길에 친구들과 로망 하우스를 골라 보곤 했다. 그때의 추억 때문인지 종종 마음에 드는 건물들, 공간이 보이면 눈에 담아두곤 한다. 하지만 이런 건물들을 담아두는데 그치지 않고 모아두고 꺼내 보는 사람들 있다. 바로 건축가들, 이 책의 저자이다. 『말을 거는 건축』은 건축가 세 명이 모아온 한국의 보석 같은 건축물 중 독자들과 함께하고 싶은 것들을 추려내 소개하고 있다. 누군가는 스쳐 지나갔을 건축물을 ‘이 건축물은 이래서 좋아’, ‘이런 측면에서 괜찮은 건축물이야’라고 이야기한다. 개성을 뽐내면서도 환경에 잘 스며든 건축,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건축, 활용도와 상징성을 잘 살린 건축 등 한국 곳곳의 독특한 건축물이 담긴 페이지를 한 장씩 넘기다 보면, 어느새 밖으로 뛰쳐나가 건축 여행을 떠나고 싶어진다.  (오승은)  




『이것은 인간입니까』    

엘리에저 J. 스턴버그 저 / 이한나 역 | 심심

의식이란 무엇일까? 생각하는 기계를 만들 수 있을까?    

의식은 무엇일까? 마음은, 인간은 무엇일까? 뇌를 100% 스캔할 수 있는 기술이 생기고 해당 정보를 기계에 넣으면 나와 똑같이 생각하는 휴머노이드 로봇이 나올까? 마음을 물리적 작용으로 모두 설명한다면, 인간도 결국 기계가 아닐까? 저자는 열다섯 개 장에 걸쳐 마음과 의식, 영혼, 관념 등 인간의 것이라고 생각한 개념들을 뇌 과학과 철학으로 풀어낸다. 수많은 책을 한 번에 읽을 수 없다면 이 책으로 SF에 자주 등장하는 인간과 기계의 개념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다.  (정의정) 



콘텐츠 만드는 마음
콘텐츠 만드는 마음
서해인 저
문예출판사
보이지 않는 도시
보이지 않는 도시
임우진 저
을유문화사
말을 거는 건축
말을 거는 건축
정태종,안대환,엄준식 저
한겨레출판
이것은 인간입니까
이것은 인간입니까
엘리에저 J. 스턴버그 저 | 이한나 역
심심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ebook
콘텐츠 만드는 마음

<서해인> 저9,450원(0% + 5%)

“나는 늘 마저 넘겨야 할 페이지와 마저 내려야 할 스크롤과 마저 눌러야 할 재생버튼 사이에 있다” ★★음악가 오지은, 〈에그브렉〉 박혜강 발행인 강력 추천! ★★뉴스레터 〈콘텐츠 로그〉를 발행하는 서해인의 첫 번째 책! 콘텐츠를 보고, 듣고, 만드는 마음에 관하여 수많은 사람이 블로그,..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게이고답지만 게이고답지 않은 소설

2001년에 발표된 게 믿기지 않는 게이고의 장편 소설. 어느 날 나타난 친구의 ‘여성이지만 남성의 마음을 가졌다’는 고백. 거기다 살인까지. 충격적인 이야기의 뒤엔 젠더, 사회의 정상성, 결혼 등에 대한 질문이 숨겨졌다. 그답게 세심한 미스터리 흐름을 좇게 만드는 소설.

다정한 사람이 더 많습니다

박지현 저자는 15년간 다큐멘터리 디렉터로 일하며 다양한 사람을 만나왔다. 유재석과 같은 인기 연예인에서부터 일반인, 시한부 인생, 범죄자까지. 다채로운 삶을 접하며 확인한 것은 세상은 아직 살 만하고 우리사회에는 다정한 사람이 더 많다는 사실이다.

입지 키워드로 보는 부동산 이야기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까지 입지를 중심으로 한반도의 부동산 역사를 담았다. 교육 환경부터 도시계획까지 5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역사 속 사건을 통해 부동산 입지 변천사를 보여주며 현대에는 어떻게 변화되었는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책이다.

광고인 박웅현이 사랑한 문장들

『책은 도끼다』, 『여덟 단어』의 저자 광고인 박웅현이 아껴 기록한 문장들을 소개한다. 그가 ‘몸으로 읽’어낸 문장들은 살아가는 동안 일상 곳곳에서 생각을 깨우는 질문이 되고, 그 답을 찾는 과정의 든든한 안내자가 된다. 이제 살아있는 독서를 경험할 시간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