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6월 환경의 달 기념 도서 · eBook 기획전 실시

환경의 달 읽기 좋은 책 추천부터 '지구' 이행시 이벤트까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6월 환경의 달 기념 기획전을 열고 환경 관련 도서 큐레이션과 eBook 1천 원 상품권이 걸린 '지구' 이행시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6월 한 달간 예스24 기획전 페이지를 통해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2022.06.03)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6월 환경의 달 기념 기획전을 열고 환경 관련 도서 큐레이션과 eBook 1천 원 상품권이 걸린 '지구' 이행시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6월 한 달간 예스24 기획전 페이지를 통해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먼저 6월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기념하는 도서 큐레이션에서는 "인간과 자연의 공존을 생각합니다"라는 테마 아래 기후 위기의 현실과 지속 가능한 지구를 위해 생각해 볼 만한 주제가 담긴 책들을 소개한다. 오직 예스24에서만 만날 수 있는 '예스리커버' 특별판 『침묵의 봄』과 『2050 거주불능 지구』를 비롯해 『최종경고 : 6도의 멸종』과 『알맹이만 팔아요, 알맹상점』 등 예스24 환경 MD가 직접 꼽은 기후 관련서들을 살펴볼 수 있으며 『시드볼트』와 『오버타임』 등 예스24 '그래제본소' 프로젝트 펀딩을 통해 출간된 흥미로운 기후 환경서들도 독자들을 기다린다.



환경의 날 의미를 되새기는 이행시 이벤트도 마련됐다. 6월 30일까지 "LET'S SAVE THE EARTH!" 기획전 페이지에서 '지구' 이행시를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총 100명에게 eBook 전용 1천 원 상품권을 증정하며, eBook 소장 구매 시 10% 할인 및 5% 추가 적립 쿠폰 증정의 혜택도 제공된다. 또한 eBook 큐레이션을 통해 『지구를 살리는 옷장』과 『문어의 아홉 번째 다리』 등의 MD 추천 도서를 비롯해 『두 번째 지구는 없다』와 『지구를 위해 모두가 채식할 수는 없지만』 등의 환경 보호 필독서들을 만나볼 수 있다.


 

* 예스24 환경의 날 기획전(도서) "6월 5일 환경의 날, 인간과 자연의 공존을 생각합니다"

예스24 환경의 날 기획전(eBook) "LET'S SAVE THE EARTH!”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ebook
침묵의 봄

<레이첼 카슨> 저/<김은령> 역/<홍욱희> 감수16,000원(0% + 5%)

20세기에 가장 큰 영향력을 미친 책으로 일컬어지는 침묵의 봄의 개정판이다. 무분별한 살충제 사용으로 파괴되는 야생 생물계의 모습을 적나라하게 공개해 큰 충격을 줬던 이 책은 언론의 비난과 이 책의 출판을 막으려는 화학업계의 거센 방해에도 카슨은 환경 문제에 대한 새로운 대중적 인식을 이끌어내며 정부의 정책 변화..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스티븐 킹의 누아르 스릴러

은퇴를 앞둔 암살자 빌리 서머스에게 마지막 의뢰가 들어온다. 살인 혐의로 수감되어 재판을 받을 남자를 살해해 달라는 것. 빌리는 대상자를 처리하기 위해 예비 작가로 분해 인근 마을에 자리를 잡고, 위장을 위해 쓰기 시작한 글은 그의 과거를 끌어내는데...

숫자가 뇌에 착!

한 번 들으면 잊히지 않는 메시지 설계법을 소개한 비즈니스 3대 필독서 『스틱!』이 이번엔 숫자로 돌아왔다. 데이터를 통한 의사결정과 전략이 필수인 오늘날, 복잡한 숫자 데이터를 기억되고 잊히지 않는 강력한 메시지로 바꾸는 스토리텔링의 기술을 만나보자.

보통 사람의 선한 마음, 그 반짝이는 빛

강경수 작가 신작. 하굣길, 한 아이가 사람들의 머리 위로 동그란 빛을 목격합니다. 소방관과 구급대원, 반 친구들과 엄마까지. 타인을 기꺼이 배려하는 이들에게서 빛이 나요. 평범한 이들의 선한 마음, 이 작지만 위대한 빛이 세상을 지탱하고 있음을 전하는 따스한 동화입니다.

록커와 의사, 마음의 안녕을 묻다

노브레인 곡 「비와 당신」에 '이젠 괜찮은데 (중략) 난 눈물이 날까'라는 가사가 있다. 『답답해서 찾아왔습니다』는 이런 당신에게 위로와 통찰을 건내는 책이다. 노브레인 보컬 이성우와 정신의학 교수 한덕현, 두 사람의 대화가 불안과 우울을 건널 수 있도록 돕는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