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당신의 수식어』, 『백조와 박쥐』 외

8월 4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직원이 매주 직접 읽은 신간을 소개합니다. (2021.08.25)

매주 수요일, 예스24 뉴미디어팀이 이주의 신간을 추천합니다.

서점 직원들의 선택을 눈여겨 읽어주세요.


『당신의 수식어』

전후석 저 | 창비교육 

이제는 주목할 때 코리안 디아스포라 이야기

인종적, 문화적으로 다양한 환경에 노출될 기회가 별로 없는 단일민족국가에서 살아온 한국인에게 '디아스포라'는 낯선 단어일 것이다. 저자 전후석은 '한국인'으로서의 정체성을 가지고 타지에서 살아가지만 '한국인'과는 다른 이들, '코리안 디아스포라'에 주목한다. 책에는 쿠바의 혁명가이자 한국의 독립운동가인 헤로니모 임은조의 이야기를 하는 다큐멘터리 제작 비하인드가 전체적으로 담겨있는데, 그 경험을 통해 자신의 '디아스포라' 정체성을 한번 더 돌아보는 저자의 이야기가 특히 흥미로웠다. 조선족, 재미교포, 재독동포, 한인 입양아, 탈북자 혹은 조선인같은 단어가 아니라 존재 자체로 그들을 인식하고, 공존하는 날이 오기를 바라며 이 책을 추천한다. (김예은)




『백조와 박쥐』

히가시노 게이고 저/양윤옥 역 | 현대문학 

히가시노 게이고가 데뷔한 지 35주년

일 년에도 몇 권씩 히가시노 게이고 책이 나오는 걸 보면서 이 사람은 도대체 하루에 몇 시간을 쓰는 걸까, 생각한 적이 있다. 어쩌면 '히가시노 게이고'라는 이름의 회사가 있어서, 수십 명이 돌아가며 소설을 쓰고 있는 것은 아닐까. 데뷔 35주년을 기념해 나온 이번 책도 여전히 흡인력 있고, 끝까지 읽어나갈 수 있는 페이지 터너의 면모를 보여준다. 33년 전 살인사건과 지금의 살인 사건이 얽히고, 공소시효 폐지라든지 범죄자 신상 털기 등 사회적 논의도 건드린다. 긴 호흡의 소설이지만 그만큼 재밌는 시간을 가질 수 있을 것. (정의정)




『여름이 온다』

이수지 글그림 | 비룡소 

찬란했던 색깔과 리듬 여름이었다 

여름이 온다고 말하기엔, 어느새 가을이 슬며시 다가왔다. 그래도 여름이 뿜어냈던 찬란한 인상은 잊을 수 없을 것이다. 여름만이 보여 주는 다채로운 색깔, 약동하는 기운, 화려한 리듬. 이수지 작가는 그 모든 것을 한 권의 그림책에 담아낸다. 그림책을 좋아하는 이들에게 이수지 작가는 늘 손에 꼽히는 작가다. 한국을 넘어 세계에서 인정받는 그는 특유의 화법과 시선, 그리고 실험적인 행보를 자랑한다. 이번 책은 이수지 작가의 다양한 시도들이 응축되어 있다고 할 정도로 풍성하다. 백문이 불여일견. 글로는 담아낼 수 없는 이미지의 향연을 맛보고 싶다면 어서 『여름이 온다』를 펼쳐 보길 권한다. 음악처럼 1, 2, 3악장으로 구분된 여름의 색깔과 리듬에 푹 빠져 체험과 같은 독서를 마치고 나면 마지막에는 자연스레 이 말이 혀끝을 맴돌 것이다. "여름이었다." (김상훈)



당신의 수식어
당신의 수식어
전후석 저
창비교육
백조와 박쥐
백조와 박쥐
히가시노 게이고 저 | 양윤옥 역
현대문학
여름이 온다
여름이 온다
이수지 글그림
비룡소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ebook
백조와 박쥐

<히가시노 게이고> 저/<양윤옥> 역 12,600원(0% + 5%)

‘죄와 벌의 문제는 누가 재단할 수 있는가’ 히가시노 게이고 작가 데뷔 35주년 기념작품 현존하는 일본 추리소설계 최고의 거장으로 꼽히는 히가시노 게이고의 장편소설 『백조와 박쥐』가 출간되었다. 등단 35주년을 맞아 2021년 4월에 발표한 이번 기념작은 한국어판 기준 총 568쪽, 원고지 2천 매가 넘는..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대한민국, 이제는 바뀌어야 할 때

경제 규모, 문화적 영향력으로 봤을 때 대한민국의 위상이 드높다. 그런데 한국인은 행복할까? 능력주의가 정당화해온 불평등, 반지성주의, 양 극단으로 나뉜 정치, 목표를 잃은 교육까지 문제가 산적하다. 김누리 교수는 이제는 변혁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한다.

더 나은 곳을 향한 상상, 그 담대한 목소리

그림책은 세계로 나올 준비를 하는, 다음 세대를 위한 책이다. 이들이 겪어나갈 사회는 좌절과 상실, 모욕과 상처가 필연적인 세상이지만 그림책은 절망 대신 희망을 속삭인다. 아이들에게 더 자유롭게 꿈꾸길 권하는 그림책 작가들. 이 강인하고 담대한 모험가들의 목소리를 듣는다.

모든 존재의 답은 ‘양자’ 에 있다

고등과학원 교수이자 세계적인 이론물리학자 박권 교수가 쓴 양자역학 교양서. 우리가 어떻게, 그리고 왜 존재하는지 양자역학을 통해 논증한다. 과학, 철학, 영화, SF소설, 개인적인 일화와 함께 이야기로 풀어낸 양자역학의 세계는 일반 독자들도 흥미롭게 읽기에 충분하다.

당신의 사랑은 무엇인가요?

사랑이 뭐예요? 아이의 물음에 할머니는 세상에 나가 답을 찾아보라고 말한다. 사랑에 대한 답을 찾아 떠난 긴 여정 끝에 아이가 찾은 답은 무엇일까? 칼데콧 아너상을 수상한 맥 바넷과 카슨 앨리스가 함께 만든 사랑스러운 그림책. 사랑의 의미를 성찰하는 아름다운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