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우리는 결국 지구를 위한 답을 찾을 것이다』 외

7월 1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직원이 매주 직접 읽은 신간을 소개합니다. (2021.06.30)

매주 수요일, 예스24 뉴미디어팀이 이주의 신간을 추천합니다.

서점 직원들의 선택을 눈여겨 읽어주세요.


『우리는 결국 지구를 위한 답을 찾을 것이다』

김백민 저 | 블랙피쉬

죄책감만으로는 탄소 배출을 막을 수 없다

기후가 위기라는데, 정말 위기가 맞을까? 어디서부터가 '정말 심각한 위기'일까? 위기를 막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할까? 산업 혁명 이후 지구 전체에서 이산화탄소는 0.012% 증가했고, 지구 온도는 약 1도 증가했다. '고작 0.012, 1도'가 아닌 이유는 무엇일까? 인류는 끝났고 이제 멸망뿐이라는 자포자기 상태에 빠지지 않기 위해, 아직 얼마나 심각한 이슈인지 잘 와닿지 않기 위해서라도 우리는 과학을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 어쩌면 친환경 에너지 생산이 늘 답은 아닐 수 있고, 우리가 아직 할 수 있는 일이 남아있을 것이다. 우리는 늘 답을 찾아왔으니까. (정의정)




『끝내주는 괴물들』

알베르토 망겔 저/김지현 역 | 현대문학

우리를 만들어 온 상상의 친구들

시력을 잃어가던 보르헤스에게 책을 읽어주던 그 소년, 알베르토 망겔. 지금은 가장 유명한 독서가이자 지성이 된 그는 『독서의 역사』 같은 저서 때문에 더욱 책의 수호자처럼 느껴진다. 그와 더없이 어울리면서도 한층 귀여운 책 『끝내주는 괴물들』이 출간되었다. 괴물이라는 표현을 썼지만 빨간 모자부터 슈퍼맨까지 그가 사랑한 소설, 신화, 만화 속 다양한 캐릭터들에게 바치는 찬가다. 망겔이 직접 그린 캐릭터 삽화는 귀여움을 한층 배가시킨다. 상상의 친구들을 마음에 품어 본 사람이라면, 우리가 사랑한 캐릭터들이 우리를 만들어 왔다는 것을 부정할 수 없을 것이다. 서문에 인용된 『거울 나라의 앨리스』 속 문장이 의미심장하게 맴돈다. "네가 나를 믿는다면, 나도 널 믿을게." (김상훈)




『하이킹』

피트 오즈월드 글그림/마술연필 역 | 보물창고

이번 주말엔 아이와 함께 등산하며 이 책?

글 없는 그림책 『하이킹』은 아빠와 아이의 등산 여정을 담은 이야기다. 이른 아침 잠을 깨워 빽빽한 도시를 떠난 아빠와 아이는 한적한 자연에 도착해 하이킹을 시작한다. 다양한 동식물들을 마주치며 산에 오른 아빠와 아이는, 어린 나무 한 그루를 심고 그 앞에서 찍은 사진을 앨범에 넣는다. 앨범에는 대를 이어 나무를 심어온 가족들의 추억이 차례로 담겨있다. 아빠와 아이의 관계뿐만 아니라, 인간과 자연의 유대까지도 함께 떠올려볼 수 있는 책이다. 그림만으로 이루어져 있어, 장면마다 어떤 대화가 오갔을지 상상하며 책장을 넘기는 재미가 있다. 드넓은 야외에서 펼쳐지는 우리를 둘러싼 가족, 자연에 관한 따뜻한 이야기, 여름에 읽기 딱이다. (김예은)



우리는 결국 지구를 위한 답을 찾을 것이다
우리는 결국 지구를 위한 답을 찾을 것이다
김백민 저
블랙피쉬
끝내주는 괴물들
끝내주는 괴물들
알베르토 망겔 저 | 김지현 역
현대문학
하이킹
하이킹
피트 오즈월드 글그림 | 마술연필 역
보물창고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조남주, 산다는 것의 의미를 묻다

작가 조남주가 선보이는 부동산 하이퍼리얼리즘 소설. 『서영동 이야기』는 「봄날아빠를 아세요?」에서 시작된, 가상의 동네 서영동을 배경으로 한 연작소설 일곱 편을 엮은 책이다. 집, 부동산, 그에 얽혀있는 보통 사람들의 삶과 욕망, 현실과 맞닿은 이야기들이 생생하게 펼쳐진다.

한국 정치, 어디로 가야 하나

뽑을 사람은 없는데, 저 사람이 뽑히는 건 막아야 한다. 한국 정치의 현주소이자, 선거 때마다 반복되는 풍경이다. 김민하 저자가 조국 사태, 한일 외교 분쟁 등 주요 사회 현안을 두고 전개된 갈등을 분석했다. 한국 정치, 무엇이 문제이고 어디로 나아가야 할지 모색한다.

“나는 이 세계의 결말을 아는 유일한 독자였다.”

웹소설이 현실이 되어 펼쳐진 새로운 세상, 갑작스러운 혼란과 공포 속에서 오직 한 명의 독자만이 이 세계의 결말을 알고 있다. ‘웹소설의 현재 진행형 레전드’ 〈전지적 독자 시점〉 소설책 출간! 출간 기념으로 선보이는 ‘제4의 벽 에디션’에는 올컬러 일러스트와 책꽂이, 파일 키트를 함께 담았다.

10년 후 미래를 이끌 새로운 기술

새로운 시대, 새로운 기술들로 세상은 급격히 변하고 우리의 삶도 영향을 받지만, 용어에 대한 개념은 여전히 낯설고 어렵다. 메타버스부터 바이오테크까지. 미래를 바꿀 4가지 기술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개념을 설명하고 투자를 위한 전망까지 한 권에 모두 담고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