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티비 앗뜨북] 19화 : 식물을 기르자

유튜브 <예스티비>가 만드는 신간 소식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꽃을 보면 마음이 들뜨는 이유, 식물이 우리 정신 건강에 도움을 주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2021.04.08)

 

새싹이 움트고 식물이 무럭무럭 자라는 봄, 반려식물을 맞이할 가장 좋을 때죠. 오늘은 식물을 맞이하기 전 읽으면 좋을 책을 들고왔어요.

꽃을 보면 마음이 들뜨는 이유, 식물이 우리 정신 건강에 도움을 주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정원의 쓸모』는 식물이 사람과 사회에 끼치는 영향을 분석한 책입니다. 정신과 의사인 저자는 1차 세계대전에 참전한 할아버지가 원예로 트라우마를 회복하는 걸 보고, 식물이 어떻게 사람을 바꾸는지 연구했어요. 

미국 뉴욕의 라이커스 섬은 섬 전체가 교도소인 세계 최대 규모의 교정 시설이에요. 여기에서는 해마다 400명에게 식물을 키우는 법을 가르치는 '그린하우스 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어린 시절에 제대로 돌봄을 받지 못하는 사람들은 약한 존재를 괴롭히기도 하는데, 괴롭히면 바로 반응이 오는 동물은 이들의 잔혹함을 더욱 키우기도 하죠. 반면, 동물에 비해 반응이 천천히 오는 식물을 기르면 괴롭히는 행동이 점점 줄어드는 효과가 있어요.

또한, 우리가 살고 있는 세계는 모든 것에 가격이 붙어 있는 사회예요. 자본주의 사회에서 빈곤하게 살아왔던 수감자들은 자연이 씨앗을 열매로 바꾸는 과정을 보면서 쾌감을 느꼈는데요. 실제로 라이커스 출소자의 65퍼센트 이상이 3년 안에 재수감되는 것에 비해, 그린하우스 프로그램에 참여한 사람들의 재범률은 15퍼센트에 그쳤어요.

와, 어떤 방법보다 효과적인데요?

영국의 국방부 재활센터에는 군인을 치료하는 '하이그라운드' 원예 프로그램이 있어요. PTSD에 시달리는 군인들은 트라우마와 관련된 디젤유 냄새나 타는 냄새를 맡으면 고통을 호소할 때가 많은데요. 그에 비해 꽃과 식물의 향기는 환자들의 신체를 이완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실제로 자연 환경에 노출되면 심박수와 혈압은 내려가고,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 치수도 떨어진다는 연구 결과가 있어요. 

식물은 상처받은 사람뿐만 아니라, 상처받은 지역 커뮤니티도 살려내는데요. 브롱크스 지역에서는 빈곤 지역의 공터를 되살려 농작물을 기르고 있어요. 지역 주민들과 아프가니스탄 등에서 탈출한 난민이 같이 일하면서 소속감을 느끼고 있죠. 특히 말이 잘 통하지 않는 다인종 지역에서는 식물이 도움이 되는데요. 분쟁이 일어나지 않는 제3 공간이 되는 동시에, 식량을 재배하고 나누면서 사회적 다리 역할을 하기 때문이에요.

좁은 도시 안에 다글다글 모여 사는 한국인은 꿈도 못 꿀 이야기라고요? 당장 내 집 앞 정원은 못 꾸며도, 화분 하나로 시작하는 미니 도시 농업은 가능해요. 햇빛이 따뜻한 올해 봄, 나만의 작은 정원을 꾸며보는 건 어때요? 내 몸과 건강, 나아가 사회의 건강에 도움이 되니까요.




 

정원의 쓸모
정원의 쓸모
수 스튜어트 스미스 저 | 고정아 역
윌북(willbook)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티비

예스24가 만드는 유튜브 채널 http://www.youtube.com/channelyes24

정원의 쓸모

<수 스튜어트 스미스> 저/<고정아> 역15,120원(10% + 5%)

타임스, 선데이 타임스 선정 2020년 최고의 책 영국 아마존 베스트셀러 정신과 의사이자, 30년간 정원을 가꿔온 저자가 밝혀낸 삶을 바꾸는 식물의 힘 정신의학, 신경과학, 심리학을 가로지르며 ‘정원의 쓸모’를 밝히다 정신과 의사이자 심리 치료사가 30년간 정원을 가꿔온 정원사로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정..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정원의 쓸모

<수 스튜어트 스미스> 저/<고정아> 역11,900원(0% + 5%)

30년간 정원을 가꿔온 정신과 의사, 식물의 마법을 밝혀내다식물을 키우면 마음이 차분해지고 안정된다. 많은 사람들이 느끼는 감정이다. 이 책의 저자 수 스튜어트 스미스는 유명 정원 디자이너인 남편과 결혼하면서 처음으로 식물을 키우게 된다. 그는 식물을 돌보고 정원을 만들어가면서 식물과 정원이 마음에 주는 효능이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웃고 있는데 왜 슬프지, 공감백배 장류진 첫 장편

『일의 기쁨과 슬픔』 장류진이 첫 장편을 선보인다. 그가 선택한 것은 이른바 ‘직장인 3인방의 코인열차 탑승기'. 이 평범한 듯 하지만 어디에도 없는 이야기에 독자들은 순식간에 몰입할 것이다. 이것은 우리가 매일 겪는 희비극에 다름 아니기 때문에. 자, 종착역이 궁금한 당신, 어서 탑승하시라!

2021년 뉴베리 아너상 수상작

1986년 1월 미국 챌린저호의 도전과 불운을 배경으로 10대인 세 남매들이 겪는 현실적 고민, 새로운 꿈과 희망을 감동적으로 묘사한 작품이다. 커다란 주제인 우주와 세 남매의 실생활을 교차하며, 각자의 궤도를 돌던 아이들이 가족이라는 유대감 속에서 성장하는 모습을 탁월하게 그렸다.

5가지 중 하나가 바뀌면, 인생이 다 바뀐다!

『하루 한마디 인문학 질문의 기적』, 『아이를 위한 하루 한 줄 인문학』 등 폭넓은 연령층의 폭발적인 지지를 받는 인문학 작가 김종원의 신작. ‘사는 환경, 만나는 사람, 시간을 쓰는 방식, 언어를 대하는 태도, 생각하는 방법’ 5가지 요소로 인생을 송두리째 바꾸는 법을 알려준다.

자꾸만 쓰고 싶어지는 글쓰기 수업

어렵고 부담스러운 글쓰기. 어떻게 하면 아이에게 재미있고, 쉽고, 하고 싶어지는 일이 될 수 있을까? 초등 아이가 재미있게 가지고 놀 수 있는 자유글쓰기 주제와 초등 논술 제시문을 통해 떠오르는 생각을 원하는 만큼 자유롭게 쓸 수 있도록 도와주는 신나는 글쓰기 수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