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유아 MD 함초롬 추천] 보이는 모습이 전부는 아니야!

『집 안에 무슨 일이?』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우리 모두 안다. 눈에 보이는 것이 전부가 아니며, 타인을, 사회를, 세상을 편협한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진 않은지 항상 경계해야 한다는 것을. 하지만 어쩐지 나이를 먹을수록 작고 견고한 나만의 창틀을 짜는 데 더 많은 시간을 쏟곤 한다. 이 창틀이 나를 보호해 줄 것이라 착각하면서.(2021.04.05)


보이는 모습이 전부는 아니야!” 

첫 표지부터 마지막 장까지, 줄 맞춰 포개어진 네모난 창문. 실제로 뚫린 이 창문을 통해 독자는 집 안의 상황, 즉 다음 장에 펼쳐질 그림의 일부를 먼저 마주하게 된다. 서둘러 책장을 넘겨 집 안에서 '진짜' 일어나고 있는 일을 확인하고 싶겠지만, 잠시 숨을 고르고 한 호흡 쉬어가기를 추천한다. 문을 벌컥 열기 전에 주변을 구석구석 살펴봐야 이 책을 제대로 즐길 수 있기 때문이다.

 창문 주변은 물론이거니와 창문 왼쪽 장의 그림까지 꼼꼼히 확인해 보자. 창문 왼편에 있는 동물은 우리보다 한 발 가까이서 창문 너머 집 안의 풍경을 보고 있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한다. (창문이 뚫린 페이지를 넘기는 순간 무슨 말인지 단번에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사소한 소품, 동물의 표정 하나하나 그냥 지나쳐서는 안 된다. 문밖으로 삐져나온 뱀의 꼬리에 감긴 붕대, 거꾸로 쓰인 현관의 숫자, 입맛을 다시고 있는 고양이. 이 모든 것들이 집 안의 '진짜' 상황을 추측할 수 있는 힌트가 된다.

창문 주변의 그림을 충분히 감상했다면, 떨리는 마음으로 책장을 넘겨 보시라! 상상을 뛰어넘는 반전이 기다리고 있을 수도 있고, 뛰어난 관찰력 덕에 예측이 적중할 수도 있다. 셜록 홈스가 된 기분으로 추리를 거듭하다 보면, 분명 알고 있지만 자주 까먹는 무언가가 여러분을 간지럽힐지 모른다. 열네 개의 창문을 모두 지나 뒤표지를 덮는 순간, 그 '무언가'의 정체를 깨닫게 해주는 문장이 등장한다.

보이는 모습이 전부는 아니야!”

우리 모두 안다. 눈에 보이는 것이 전부가 아니며, 타인을, 사회를, 세상을 편협한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진 않은지 항상 경계해야 한다는 것을. 하지만 어쩐지 나이를 먹을수록 작고 견고한 나만의 창틀을 짜는 데 더 많은 시간을 쏟곤 한다. 이 창틀이 나를 보호해 줄 것이라 착각하면서.



『집 안에 무슨 일이?』가 어른의 창틀에 균열을 일으키기를 바란다. 『집 안에 무슨 일이?』가 아직 창틀을 짜지 않은 아이에게 넓은 시야를 잃지 않는 힘이 되기를 바란다. 『집 안에 무슨 일이?』가 내 안에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곰곰이 살피는 마음의 눈이 되기를 바란다.



집 안에 무슨 일이?
집 안에 무슨 일이?
카테리나 고렐리크 글그림 | 김여진 역
올리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함초롬 (도서MD)

집 안에 무슨 일이?

<카테리나 고렐리크> 글그림/<김여진> 역13,500원(10% + 5%)

“으악! 집 안에 늑대가 있어.” 보이는 모습이 전부는 아니야! 창문으로 이빨이 날카롭고 눈이 부리부리한 늑대가 보여요. 혀까지 날름거리고 있네요. 혹시 할머니와 빨간 망토를 잡아먹은 건 아닐까요? 하지만 표지를 넘기면 소파에 앉아 빨간 망토 이야기 책을 읽는 늑대가 보입니다. 난로에 보글보글 물이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웃고 있는데 왜 슬프지, 공감백배 장류진 첫 장편

『일의 기쁨과 슬픔』 장류진이 첫 장편을 선보인다. 그가 선택한 것은 이른바 ‘직장인 3인방의 코인열차 탑승기'. 이 평범한 듯 하지만 어디에도 없는 이야기에 독자들은 순식간에 몰입할 것이다. 이것은 우리가 매일 겪는 희비극에 다름 아니기 때문에. 자, 종착역이 궁금한 당신, 어서 탑승하시라!

2021년 뉴베리 아너상 수상작

1986년 1월 미국 챌린저호의 도전과 불운을 배경으로 10대인 세 남매들이 겪는 현실적 고민, 새로운 꿈과 희망을 감동적으로 묘사한 작품이다. 커다란 주제인 우주와 세 남매의 실생활을 교차하며, 각자의 궤도를 돌던 아이들이 가족이라는 유대감 속에서 성장하는 모습을 탁월하게 그렸다.

5가지 중 하나가 바뀌면, 인생이 다 바뀐다!

『하루 한마디 인문학 질문의 기적』, 『아이를 위한 하루 한 줄 인문학』 등 폭넓은 연령층의 폭발적인 지지를 받는 인문학 작가 김종원의 신작. ‘사는 환경, 만나는 사람, 시간을 쓰는 방식, 언어를 대하는 태도, 생각하는 방법’ 5가지 요소로 인생을 송두리째 바꾸는 법을 알려준다.

자꾸만 쓰고 싶어지는 글쓰기 수업

어렵고 부담스러운 글쓰기. 어떻게 하면 아이에게 재미있고, 쉽고, 하고 싶어지는 일이 될 수 있을까? 초등 아이가 재미있게 가지고 놀 수 있는 자유글쓰기 주제와 초등 논술 제시문을 통해 떠오르는 생각을 원하는 만큼 자유롭게 쓸 수 있도록 도와주는 신나는 글쓰기 수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