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풍족한 에너지를 정갈하게 다듬은 샤이니

샤이니(SHINee) <Don't Call Me>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풍족하게 구비된 에너지를 정갈하게 다듬었다. 퀄리티 역시 번듯하다. (2021.03.24)


'Don't call me'의 첫 구절 'If you don't call me'가 파편처럼 분리되고 의도적인 불협화음을 쌓아 올리면 이윽고 생경하고 둔탁한 베이스라인이 이어진다. 꽤 급진적인 재료지만 매번 새로운 시도로 케이팝의 활로를 개척해온 샤이니이기에 설득력은 충분하다. 허나 이번 경우는 조금 다르다. 타이틀곡은 언뜻 샤이니 본인보다 이들의 후배 그룹인 엔시티의 'Cherry bomb' 도입부, 그리고 엑소의 'Obsession' 베이스를 조합한 형태처럼 다가온다.

혹자는 그룹 간 공통된 프로듀서인 켄지와 유영진의 존재에서 그 인과를 도출할 수도, 혹은 그들의 공백기 동안 점진적으로 이뤄진 세대 교차나 현대성의 반영을 언급할 수도 있겠다. 간담회에서 밝힌 대로 '묵직한 한 방의 컴백'을 원했다는 언급을 고려하면 최신 아티스트의 문법을 빌려 익숙한 경로로 대중에게 접근하기 위한 전략으로 해석하는 방향이 옳을 것이다. 하지만 낯익은 시작은 그간 쌓인 먼지를 털기 위한 목적일 뿐이다. 첫인상과 달리 'Don't call me'의 후반부는 피아노 선율을 가미하며 작풍에 변화를 주고, 향후 이어지는 곡들 역시 정직하게 샤이니의 정체성을 대변한다.

최근작 <The Story Of Light>가 방대한 세계관을 집약함과 동시에 규모와 콘셉트, 완성도 면에서 모범을 보이며 4인 체제로 돌입한 '포스트(Post)-샤이니'의 전형을 선보였기에, 결과적으로 신보는 'Don't call me'의 첫 단상과는 달리 무리하지 않고 이전 체계를 이행하는 방식을 택한다. <Odd>의 몽롱한 침잠 효과로 시작을 알리는 'Heart attack', 데뷔곡 '누난 너무 예뻐 (Replay)'의 서사와 감미로운 합창 코러스를 계승하는 'Marry you', 그리고 <1 of 1>의 레트로 정서와 댄서블 정신에 입각하며 각각 리드미컬한 기타와 묵직한 베이스의 매력을 살린 'I really want you', 'Kiss kiss'까지. 다양한 수록곡이 그룹의 궤적을 속속 짚어낸다.

발군은 여러 질감의 신시사이저가 교차하며 생동감을 피력하는 일렉트로 팝 'CØDE'와 끈적한 레게 리듬의 'Body rhythm'이다. 시사하는 매력점도 서로 다르다. 우리는 이곳에서 순수 전자음 아래 독특한 멜로디 라인이 약동하는 'Shift'와 'Electric'의 청량감과 동시에 'Sherlock (Clue Note)'의 서스펜스를 얻을 수 있고, 후자에서는 솔로 활동으로 역량을 증명한 태민의 그루비한 음색과 더불어, 군더더기 없는 멤버 간 배치에서 우러나오는 시너지를 포착할 수 있다.

다만 확고한 목표 의식이 존재하던 전에 비해 본작이 주장하는 콘셉추얼한 면은 모호하다. 30분의 짧고 명료한 러닝타임이 지나도 작품만의 또렷한 인상이 잘 남지 않는다. 지금의 이들에게 딥 하우스 열풍을 일으킨 'View'나, 워블 베이스를 도입한 'Everybody' 같은 과거의 진취적 태도를 요구하는 것은 아니지만, 정규작의 순번을 이어갈 단독 작품이라면 그만한 상징성이 필요하다. 개별 곡은 완성도가 높음에도 '행보 되짚기'라는 의도 아래 편입되며 <The Story Of Light>를 연장한 보너스 트랙처럼 인식되고, 유일하게 외도를 택한 'Don't call me'의 공격처는 후배의 기시감에 상당 부분 기대고 있다.

풍족하게 구비된 에너지를 정갈하게 다듬었다. 퀄리티 역시 번듯하다. 그럼에도 특색보다는 안정성을 지향한 음반이기에, <Odd>나 <The Misconception Of Us>의 아성을 이을 입지적 위치에 미치지는 못한다. 샤이니가 비범함 대신 평범함을 택할 때, 그리고 그 결과물이 무난하고 만족스러울수록, 그 집요하고도 획기적인 구상으로 예상치 못한 에너지를 발산하던 시절이 더욱 그리워지는 것은 어쩔 수 없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샤이니 (SHINee) 7집 - Don’t Call Me [PhotoBook ver.] [Fake Reality/Reality Ver. 중 랜덤발송]

<샤이니>17,800원(19% + 1%)

샤이니, 정규 7집 ‘Don’t Call Me’ 2월 22일 발매! 총 9곡 수록! ‘글로벌 K-POP 리더’ 샤이니(SHINee,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정규 7집으로 전격 컴백한다. 샤이니 정규 7집 ‘Don’t Call Me’는 오는 2월 22일 발매되며, 다채로운 분위기의 총 9곡이 수록되어..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확장하는 김초엽의 세계

김초엽 작가의 두 번째 단편집. 책에 실린 일곱 편의 소설에는 다르다는 이유로 ‘소수자’가 된 이들, 안주하는 대신 변화를 꿈꾸며 탈피하는 이들이 있다. 그들을 중심에 둔 이야기를 통해 우리는 사고의 경계를 허물고 상상과 이해의 영역을 넓히며, 다시 또 한걸음 서로의 우주에 가까워진다.

진정한 친구에게 외치는 사랑스러운 주문

어린이의 마음을 경쾌한 상상으로 해소하는 작품을 선보이는 최민지 작가의 신작. 아이들의 시선에서 서로 함께하는 삶의 소중함과 눈부신 우정을 사랑스럽게 담아냈다. 또한 우정이 어떻게 시작되고 이해가 깊어지는지 다정하고 따뜻한 이야기로 전한다.

읽다보면 공부 제대로 하고 싶어지는 책

『나는 합격하는 공부만 한다』로 9개월 만에 사법고시를 패스한 공부법을 소개한 이윤규 변호사의 이번 신간은 자신에게 맞는 공부법을 찾아가는 책이다. 그 시작은 “이미 이루었다고 상상하는 것”이다. 이후 소개된 과정도 공부의 길에서 헤매고 있을 수험생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다.

기본을 지키는 손웅정의 삶의 철학

손흥민 선수의 아버지이자 축구 지도자로서, 그리고 그 자신으로서의 삶의 자세를 담은 손웅정 감독의 에세이. “축구와 가족, 책만 있으면 되는 사람” 손웅정의 책은 어떨까. 많은 이들이 궁금해하고 알고 싶어 했던 그의 축구 철학, 교육 철학, 삶의 철학을 모두 꺼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