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봄을 여는 감성 페스티벌 ‘2021 러브썸(LOVESOME) 페스티벌’ 오픈 1분만에 매진

4월 3일 노들섬 라이브 하우스에서 진행… 온라인 생중계도 병행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가호, 데이브레이크, 라쿠나, 선우정아, 설, 십센치, 엔플라잉, 예빛 출연 (2021.03.08)


올해 세번째로 선보이는 ‘2021 러브썸(LOVESOME) 페스티벌 페스티벌 – 참 애썼다, 그것으로 되었다’는 지난 5일 오프라인과 온라인 관람 티켓을 동시에 판매 시작하였다. 올해 열리는 주요 페스티벌의 첫 주자로 오프라인 관람 티켓이 오픈 1분 만에 매진을 기록하면서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또한 기존의 온라인 공연보다 상대적으로 저렴한 티켓 가격 덕분에 온라인 티켓도 빠르게 판매량이 늘고 있다.

‘러브썸 페스티벌’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코로나 시대에서 페스티벌을 보다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방식을 찾아내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였다. 이에 오프라인 공연은 지정 좌석제로 좌석간 거리를 두고 진행되며, 공연 전과 공연 1부와 2부 사이에 공연장 전체 방역과 소독이 이뤄져 보다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할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러브썸 페스티벌’은 봄, 음악, 책이라는 기본 컨셉에, 전년도 화제가 되었던 책을 부제로한 컨셉이 더해진다. 올해는 정영욱 작가의 에세이 ‘참 애썼다, 그것으로 되었다’가 선정되어 코로나로 지친 사람들에게 글과 음악의 만남으로 따듯한 경험을 만들어 줄 예정이다.

2019년, 2020년 최강 라인업을 자랑했던 만큼 올해 라인업도 화려하다. 봄의 시작을 알리는 싱어송라이터 가호, 언제나 압도적인 감동과 새로움을 선사하는 데이브레이크, 동화적이고 몽환적인 사운드를 들려주는 밴드 라쿠나, 한국 대중음악의 진화를 체감시켜주는 선우정아, 장르의 경계를 넘어 세계로 향하는 밴드 설(SURL), 질펀한 가사와 달콤한 멜로디로 대중을 사로잡는 십센치, 뉴 트렌드 밴드 엔플라잉, 쓸쓸하고 편안한 목소리의 싱어송라이터 예빛까지 총8팀이 이름을 올렸다.

꽃 피는 4월을 만끽할 수 있는 선물 같은 페스티벌, ‘2021 러브썸(LOVESOME) 페스티벌 – 참 애썼다, 그것으로 되었다’의 온라인 티켓 구매는 예스24와 노들섬 홈페이지에서 예매가 가능하다.



2021 러브썸(LOVESOME) 페스티벌 페이지 바로가기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확장하는 김초엽의 세계

김초엽 작가의 두 번째 단편집. 책에 실린 일곱 편의 소설에는 다르다는 이유로 ‘소수자’가 된 이들, 안주하는 대신 변화를 꿈꾸며 탈피하는 이들이 있다. 그들을 중심에 둔 이야기를 통해 우리는 사고의 경계를 허물고 상상과 이해의 영역을 넓히며, 다시 또 한걸음 서로의 우주에 가까워진다.

진정한 친구에게 외치는 사랑스러운 주문

어린이의 마음을 경쾌한 상상으로 해소하는 작품을 선보이는 최민지 작가의 신작. 아이들의 시선에서 서로 함께하는 삶의 소중함과 눈부신 우정을 사랑스럽게 담아냈다. 또한 우정이 어떻게 시작되고 이해가 깊어지는지 다정하고 따뜻한 이야기로 전한다.

읽다보면 공부 제대로 하고 싶어지는 책

『나는 합격하는 공부만 한다』로 9개월 만에 사법고시를 패스한 공부법을 소개한 이윤규 변호사의 이번 신간은 자신에게 맞는 공부법을 찾아가는 책이다. 그 시작은 “이미 이루었다고 상상하는 것”이다. 이후 소개된 과정도 공부의 길에서 헤매고 있을 수험생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다.

기본을 지키는 손웅정의 삶의 철학

손흥민 선수의 아버지이자 축구 지도자로서, 그리고 그 자신으로서의 삶의 자세를 담은 손웅정 감독의 에세이. “축구와 가족, 책만 있으면 되는 사람” 손웅정의 책은 어떨까. 많은 이들이 궁금해하고 알고 싶어 했던 그의 축구 철학, 교육 철학, 삶의 철학을 모두 꺼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