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세예스24문화재단, ‘제34회 의당장학금’ 수여

우수한 학생들이 마음껏 꿈 펼치길 바라는 마음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한세예스24문화재단은 매년 충청남도 아산시 음봉면 거주 고등학생 중 학업성적이 우수하고 품행이 바른 학생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수여하고 있다. (2021.03.04)


한세예스24문화재단은 지난달 28일 ‘제34회 의당장학금’을 전달했다. 

올해 선발된 장학생은 고려대학교에 입학한 임채정, 최정원(충남삼성고 3학년), 박보민(설화고 2학년), 이민희(충남외고 1학년) 등 모두 4명이다. 평소 충남 아산시 음봉면사무소에서 수여식을 진행해왔으나,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전달식은 진행하지 않았다.

한세예스24문화재단은 지난 1988년부터 매년 충청남도 아산시 음봉면에 거주하는 학생들 중 학업성적이 우수하고 품행이 바른 학생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수여하고 있다. 선발 대상자는 관내 위치한 고등학교에 재학중인 학생들로 학년별 1명씩 선발해 1년간 분기별로 장학금을 받게 된다. 장학생이 대학에 진학할 시에는 별도의 입학 축하금도 수여하고 있다. 지금까지 누적 40여명의 학생들이 혜택을 받았다.

의당장학회 운영위원장 김동국 한양대 명예교수는 “지난해부터 이어진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학업에 집중하기 어려운 시기에도,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우수한 학생들에게 의당장학금이 도움이 될 수 있어 참으로 기쁘다”“우수한 학생들이 마음껏 꿈을 펼치고, 훌륭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장학사업을 지속하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의당장학회는 고(故) 의당 김기홍 박사의 유지를 받들어 부인인 고(故) 이윤재 여사가 지난 1988년 설립했다. 김 박사는 국내 임상병리학 1세대이자 헌혈운동의 선구자로 평가받는 인물로 1975년 대한혈액관리협회 회장으로 선임된 뒤 헌혈예치운동을 벌여 약 4년만에 의료용 혈액의 전량을 헌혈로 대치한 업적을 남겼으며, 타계 후 음봉면 신수리에 안장됐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게이고답지만 게이고답지 않은 소설

2001년에 발표된 게 믿기지 않는 게이고의 장편 소설. 어느 날 나타난 친구의 ‘여성이지만 남성의 마음을 가졌다’는 고백. 거기다 살인까지. 충격적인 이야기의 뒤엔 젠더, 사회의 정상성, 결혼 등에 대한 질문이 숨겨졌다. 그답게 세심한 미스터리 흐름을 좇게 만드는 소설.

다정한 사람이 더 많습니다

박지현 저자는 15년간 다큐멘터리 디렉터로 일하며 다양한 사람을 만나왔다. 유재석과 같은 인기 연예인에서부터 일반인, 시한부 인생, 범죄자까지. 다채로운 삶을 접하며 확인한 것은 세상은 아직 살 만하고 우리사회에는 다정한 사람이 더 많다는 사실이다.

입지 키워드로 보는 부동산 이야기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까지 입지를 중심으로 한반도의 부동산 역사를 담았다. 교육 환경부터 도시계획까지 5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역사 속 사건을 통해 부동산 입지 변천사를 보여주며 현대에는 어떻게 변화되었는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책이다.

광고인 박웅현이 사랑한 문장들

『책은 도끼다』, 『여덟 단어』의 저자 광고인 박웅현이 아껴 기록한 문장들을 소개한다. 그가 ‘몸으로 읽’어낸 문장들은 살아가는 동안 일상 곳곳에서 생각을 깨우는 질문이 되고, 그 답을 찾는 과정의 든든한 안내자가 된다. 이제 살아있는 독서를 경험할 시간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