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2021 ‘더블케이 드림 프로젝트’ 작품 라인업 및 뮤지컬 <문스토리> 캐스팅 공개!

연극 <폭풍의 언덕>, 뮤지컬<문스토리>, <박열>, <은하철도 2021> 총 네 편 패키지 티켓 판매 예정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웰-메이드 공연을 통해 코로나 위기 정면 돌파! (2021.02.19)

연극<폭풍의 언덕>, 뮤지컬<문스토리>, <박열>, <은하철도 2021> 포스터

김수로 프로듀서가 이끄는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이하 더블케이, 대표 김수로)가 코로나와 함께 다가온 공연계의 위기를 웰-메이드 공연으로 정면 돌파하기 위해 기획한 ‘2021 더블케이 드림 프로젝트’ 라인업을 공개했다. 대학로 드림아트센터와 함께 공동으로 기획한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총 4편의 연극·뮤지컬을 드림아트센터 4관에서 1년 동안 순차적으로 올릴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특별히 공연 마니아들을 위한 상품으로 4편의 공연을 각 2회씩 관람할 수 있는 ‘더블케이 드림 패키지’를 40% 할인된 24만 원에 판매하며, 예스24티켓에서 단독 판매 예정이다. 해당 패키지 구매자에게는 40% 할인 혜택 외에도 패키지 예매권으로 예매 시 예매 수수료 면제, 미공개컷 통합 엽서세트 증정 등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더블케이 드림 프로젝트’는 연극 <폭풍의 언덕>, 뮤지컬 <문스토리>, <박열>, <은하철도2021>까지 연극 한 편과 뮤지컬 세 편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프로젝트는 더블케이와 좋은 뜻을 함께한 드림아트센터에서 대관투자로 참여해 드림아트센터 4관에서 공연한다. 

‘더블케이 드림 프로젝트’를 통해 1년 간 공연될 작품들은 모두 막강한 경쟁력을 갖춘 신작들로 이루어진다. 첫 작품인 에밀리 브론테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연극 <폭풍의 언덕>은 정상훈, 안두호, 정재은 등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선배들과 신예 배우들의 조화로 3월 6일부터 21일까지 공연한다.  

오는 3월 말 개막하는 뮤지컬 <문스토리>는 채기웅 감독의 동명의 단편영화를 원작으로 한 창작 뮤지컬이다. 2018년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올라간 트라이아웃 공연 후 3년 만에 더욱 발전된 모습으로 정식공연을 통해 관객들을 만날 예정으로 많은 기대를 받고 있다. 이번 공연에는 박한근, 김도빈, 김진욱, 소정화, 정재은, 김수연, 박규원, 현석준, 김리현, 강혜인, 최지혜 등 완벽한 싱크로율의 캐스팅이 공개되어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세 번째 작품인 뮤지컬<박열>은 일제강점기 당시 일본에서 항일운동을 한 독립운동가 ‘박열’을 모티브로 한 창작 뮤지컬로, 이준익 감독이 제작한 동명 영화를 통해 세간의 관심을 받은 바 있기도 하다. 어려운 시대 속 서로를 성장시켜준 박열과 후미코의 사랑과 투쟁을 통해 현시대를 재인식하고 어떤 태도로 살아갈 것인지에 대한 물음을 던진다. 

‘더블케이 드림 프로젝트’의 마지막을 장식할 작품은 추억의 애니메이션 <은하철도 999>의 원작 소설인 미야자와 겐지의 소설 『은하철도의 밤』을 모티브로 창작한 뮤지컬<은하철도 2021>이다. 두 소년의 우정을 기반으로 우주라는 무한한 공간에서의 삶과 죽음을 통찰하는 남성 2인극 감성 판타지이다. 

라인업 공개와 동시에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는 ‘더블케이 드림 프로젝트’의 패키지 티켓은 오는 22일 오후 2시부터 예스24티켓에서 4일 간 700개 한정으로 단독 판매된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기획사 제공

은하철도의 밤 (한국어판)

<미야자와 겐지> 저/<김동근> 역8,820원(10% + 5%)

걸작 만화영화 『은하철도 999 』의 원작 소설 1934년 초판본을 그대로 복원한 오리지널 빈티지 디자인 18세기 작성된 앤티크 별자리 그림 수록 가난 때문에 따돌림을 받지만 꿋꿋하게 견뎌내는 외로운 소년 조반니. 아침에는 신문을 돌리고 저녁에는 인쇄소에서 일을 하며 아픈 어머니를 모시고 산다. 은하수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조용히 반짝이는 보편의 삶, 보통의 사람들

『여름은 오래 그곳에 남아』 마쓰이에 마사시의 장편소설. 세밀한 묘사가 돋보이는 아름다운 데뷔작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작가는 이번 책에서도 그 감각을 이어가며, 약 백 년에 걸친 한 가족의 역사를 담담하게 그린다. 보통 사람들이 살아내는 삶의 순간들이 곳곳에서 조용히 빛을 내는 이야기

모두 다르고 모두 특별한 우리 아이들 이야기

오늘은 별빛 캠프가 있는 날, 친구들은 잔뜩 들떠 있지만 겁쟁이 비닐장갑은 걱정 뿐입니다. 그런데 그만 어두운 산길에서 사고가 났어요. 친구들과 선생님을 구할 수 있는 건 비닐장갑뿐인데 어떡하죠? 사랑스러운 우리 아이들의 다양한 모습이 담긴 장갑 초등학교 시리즈, 『슈퍼 거북』 유설화 신작.

나치즘이 파괴한 삶

2차 세계대전 독일은 여성을 재생산의 도구로만 여기는 나라였다. 레벤스보른 프로젝트는 순혈 아리아인을 육성하겠다며 점령국 부모로부터 아이를 빼앗는다. 이 책은 레벤스보른 프로젝트의 희생자가 쓴 수기다. 전체주의 사회가 개인을 어떻게 망가뜨릴 수 있는지에 관한 참혹한 기록이다.

휴~ 회오리바람 한숨을 쉬는 양말 마녀의 탄생

마음을 확 사로잡는 상상력 가득한 마법 판타지 문학이다. 시리즈 1권은 주인공 네네칫이 특별한 운명을 타고났다는 사실을 깨닫는 과정을 담고 있다. 때론 엄마에게 투정을 부리는 어린이 마법사이지만, 용기 있게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며 한 걸음씩 나아가는 당찬 네네칫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