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담 없이 들을 수 있는 콜드식 알앤비, 이상주의

콜드(Colde) < 이상주의 >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부담 없이 챙겨 들을 수 있는 노래와 작가주의의 태도를 모두 끌어안았다. 왜 그가 국내 알앤비 신에서 가장 주목받는 아티스트인지를 이 앨범을 통해 알 수 있을 듯하다. (2021.02.10)


트렌디한 힙합, 알앤비로 확고한 영역을 구축하고 있는 콜드의 세 번째 미니 앨범이다. TV 프로그램 < 브레이커스 >의 출연과 2018년 힙합 레이블 웨이비(WAVY)의 설립 등으로 대중적으로도, 음악적으로도 입지를 넓혀가고 있는 그는 듀오 오프온오프(Offonoff)의 활동과 양질의 솔로 음반들을 통해 알앤비에 특화된 색깔을 선보이며 많은 이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또한, 이지 리스닝이 가능했던 싱글 'Your dog loves you'와 '마음대로'는 대중적인 감각까지 입증하며 그에 대한 기대치를 드높이기도 했다. 최신 유행의 칠(Chill)함과 쉽게 소비할 수 있는 친절함을 모두 녹여낸다는 점이 그의 음악이 선택받는 가장 큰 요인이다.

스토리텔링도 그의 작품에 언제나 중심으로 서 있다. 오프온오프의 < boy. >가 풋풋한 소년의 감정을, 직전 EP < Love part 1 >이 사랑의 단면을 담았다면 본작의 주제는 '꿈'이다. 화자가 그린 꿈을 향한 열망을 드러내다가('라이터') 바라오던 이상을 발견한 후('미술관에서') 그것과 함께 도피하기를 갈망하지만('꿈'), 그 몽상의 순간들이 '터널'을 지나 연기처럼 사라지고 현실로 돌아오는 과정을 엮어냈다. 개별 곡을 떼어 보면 보통의 사랑 노래 같지만 한 곡 한 곡이 퍼즐처럼 모이면 하나의 그림이 완성된다. 곡 단위로도, 음반 단위로도 감상이 가능한 7곡의 단출한 콘셉트 앨범이다.

준수한 음악 차림새도 기대를 충족한다. 첫 트랙 '라이터'는 기존의 결을 완전히 벗어나는데, 통렬한 록 사운드의 반항으로 작품에 대한 예상을 깨부수고 아티스트의 너른 스펙트럼을 자랑한다. 이어지는 곡들은 그간의 기조와 맞닿은 작법으로 연마해온 강점을 조명하면서도 리얼 세션의 비중을 높여 음향에서 전작과의 차이를 둔다. 선명한 기타 리프의 '울프', 리드미컬한 멜로디가 중독성을 자아내는 '꿈'은 콜드식 알앤비의 매력을 적극 드러내고, '꿈에서 깨어난 감정'을 기반으로 가라앉은 분위기로 변조를 가한 '아무도 모르는 노래'의 느긋한 진행과 세밀한 보컬 표현도 작품의 몰입도를 높인다.

< Wave >의 '사랑해줘'식 차분함('블루캔들')으로 갈무리되는 끝맺음이나 전작 '없어도 돼'와 그가 작곡한 백현의 'Love again'이 겹쳐가는 '미술관에서'의 상승하는 후렴 멜로디는 그의 작법이 어느 정도 예측 가능한 범위를 맴돈다는 인상을 새기기도 하나, < 이상주의 >는 현재 콜드의 입지를 공고히 하기에 손색이 없는 작품이다. 부담 없이 챙겨 들을 수 있는 노래와 작가주의의 태도를 모두 끌어안았다. 왜 그가 국내 알앤비 신에서 가장 주목받는 아티스트인지를 이 앨범을 통해 알 수 있을 듯하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콜드 (Colde) - 미니앨범 3집 : 이상주의

<콜드>, <Colde >14,100원(19% + 1%)

이상주의 [ idealism , 理想主義 ] 어떤 궁극 목적 혹은 가치의 실현을 목표로 하여, 노력해 가는 정신 태도. 이상과 꿈, 현실 그 사이를 넘나드는 여정. 그 여정이 우리 누구나의 인생과 닮아있다고 생각했다. 나는 끊임없이 꿈을 꾸고 있다. 그리고 꿈을 살고 있다. 꿈을 위해,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기욤 뮈소의 매혹적 스릴러

센 강에서 익사 직전에 구조된 한 여인, 유전자 검사 결과는 그가 일 년 전 항공기 사고로 사망한 유명 피아니스트라 말한다. 두 사람의 관계는, 이 의문의 사건이 가리키는 진실은 무엇일까. 고대 그리스의 디오니소스 신화와 센 강을 배경으로 전해 내려오는 데스마스크 이야기를 결합한 소설.

박완서의 문장, 시가 되다

박완서 작가의 산문 「시의 가시에 찔려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의 문장과 이성표 작가의 그림을 함께 담은 시그림책. 문학에 대한, 시에 대한 애정이 담뿍한 문장을 읽으며 그와 더불어 조용히 마음이 일렁인다. 가까이에 두고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마다 꺼내볼 책.

‘나’를 잊은 모두에게 건네는 위로

베스트셀러 『긴긴밤』 루리 작가가 글라인의 글을 만나 작업한 신작 그림책. 사람들의 기준에 맞춰 살기 위해 발버둥 치는 악어가 자신의 모습을 인정하고 자아를 회복해 나가는 과정을 담담하게 그렸다. 고독과 절망, 그리고 자유의 감정까지 루리 작가 특유의 색채와 구도로 다양하게 표현했다.

바다를 둘러싼 인류의 역사

『대항해 시대』로 바다의 역할에 주목하여 근대사를 해석해낸 주경철 교수가 이번에는 인류사 전체를 조망한다. 고대부터 21세기 지금에 이르기까지 인류의 여정을 바다의 관점에서 재해석했다. 이 책은 그간 대륙 문명의 관점으로 서술해온 역사 서술의 한계를 극복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