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독립 북클러버] 작심삼일빵빵 - 『빅터 프랭클의 죽음의 수용소에서』 외

<월간 채널예스> 2021년 1월호 / 예스24 독서 모임 독립 북클러버가 추천하는 책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서로의 감상을 나누는 즐거움이 모임의 원동력이 되었고, 이제는 ‘작심삼십 년’이 되도록 북클러버 활동을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21.01.07)


오프라인 독서 모임 서비스 ‘예스24 북클러버’는 신청을 통해 전국 독서 모임을 지원하고 있다. ‘독립 북클러버’로 선정된 모임은 예스24 북클럽 60일 무료 이용권과 북클럽머니 9,000원을 제공받고, 모임 후 예스블로그에 리뷰를 남기면 YES포인트 1만원을 받을 수 있다. 독립 북클러버는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상시 모집한다.



이달의 우수 독립 북클러버 ‘작심삼일빵빵’

혼자 잘 먹고 잘사는 멋쟁이 부자 할머니를 꿈꾸는 대학 동기 셋이 영어 회화를 공부하려고 만든 모임. 작심삼일이 모이면 한 달이 되고, 또 일 년이 되지 않을까 생각하며 운동, 공부, 게임 여러 가지를 해봤지만 오래 가진 못했고, 독서만큼은 작심삼일이라도 해보자는 마음으로 책을 읽기 시작했다. 그렇게 북클러버와 함께 한 지 어느덧 6개월! 서로의 감상을 나누는 즐거움이 모임의 원동력이 되었고, 이제는 ‘작심삼십 년’이 되도록 북클러버 활동을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작심삼일빵빵’이 추천하는 책



『빅터 프랭클의 죽음의 수용소에서』 (빅터 프랭클 지음/이시형 옮김 I 청아출판사)

찌나 나치 수용소에서도 인류애를 잃지 않은 작가 덕에 ‘시련 속에서도 배우는 것이 있다’라는 자칫하면 꼰대가 되기 쉬운 메시지가 진정성 있게 느껴지는 책. 모두가 힘든 이 시기에 위로가 된다.

송송 극한의 상황에서 생명력을 뿜어내는 사람들의 모습을 통해 경외감을 느낀다. 정신이란 다듬을수록 예리하고 강인해질 수 있으며, 그렇지 않으면 한없이 무뎌지고 나약해질 수 있는 것임을 다시금 깨달았다. 험한 세상, 헤쳐나갈 여력이 없을 때 다시 꺼내 보고 싶은 책이다.

또지 취업 후 반복되는 일상에 지쳐 삶의 목표와 의미에 대한 허무주의적인 고민을 가지고 있었는데, 이 책을 읽으며 많은 위로를 받았다. 나와 비슷한 고민을 하는 청년들이 있다면, 이 책을 한 번쯤 읽어봤으면 좋겠다.




『방구석 미술관』 (조원재 지음 l 블랙피쉬)

송송 제목 그대로 방구석을 사랑하는 집순이에게 제격! 생각만으로도 골치 아픈 미술사를 가볍지만 묵직하게 풀어주었다. 문화적 소양을 갖추고 싶지만 지루함을 견디지 못하는 나에게 단비처럼 내린 책이다.

또지 미술이 재미없고 어렵게 느껴지는 ‘미술 알못’들에게 자신 있게 권하고 싶은 책. 지루한 미술사에서 벗어나, 작품 뒤에 숨겨진 작가들의 이야기를 작가만의 경쾌한 문체로 흥미롭게 풀어냈다. 

찌나 잘 알지 못하는 미술사조 대신 에피소드와 관련해 작품을 설명해서 이해하기가 쉽고 위대한 예술가들이 친근하게 느껴진다. 코로나 19 때문에 많은 전시가 취소되었고 미술관에 가기 힘든데 읽고 나면 멋진 전시를 관람한 기분이 든다.



빅터 프랭클의 죽음의 수용소에서
빅터 프랭클의 죽음의 수용소에서
빅터 프랭클 저 | 이시형 역
청아출판사
방구석 미술관
방구석 미술관
조원재 저
블랙피쉬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지원

예스24 독서 모임 북클러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ebook
빅터 프랭클의 죽음의 수용소에서

<빅터 프랭클> 저/<이시형> 역7,800원(0% + 5%)

20세기를 대표하는 사상가이자 정신 의학자인 빅터 프랭클의 자전적인 에세이. 나치 강제 수용소에서 겪은 참혹한 고통을 건조하고 담담한 시선으로 술회한다. 그리고 자신의 이러한 경험을 분석해 정신 치료 기법인 로고테라피를 정립하고, 이 기법을 통해 인간이 어떻게 고난을 극복하고 삶을 살아가야 하는지 방향을 제시한다..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조남주, 산다는 것의 의미를 묻다

작가 조남주가 선보이는 부동산 하이퍼리얼리즘 소설. 『서영동 이야기』는 「봄날아빠를 아세요?」에서 시작된, 가상의 동네 서영동을 배경으로 한 연작소설 일곱 편을 엮은 책이다. 집, 부동산, 그에 얽혀있는 보통 사람들의 삶과 욕망, 현실과 맞닿은 이야기들이 생생하게 펼쳐진다.

한국 정치, 어디로 가야 하나

뽑을 사람은 없는데, 저 사람이 뽑히는 건 막아야 한다. 한국 정치의 현주소이자, 선거 때마다 반복되는 풍경이다. 김민하 저자가 조국 사태, 한일 외교 분쟁 등 주요 사회 현안을 두고 전개된 갈등을 분석했다. 한국 정치, 무엇이 문제이고 어디로 나아가야 할지 모색한다.

“나는 이 세계의 결말을 아는 유일한 독자였다.”

웹소설이 현실이 되어 펼쳐진 새로운 세상, 갑작스러운 혼란과 공포 속에서 오직 한 명의 독자만이 이 세계의 결말을 알고 있다. ‘웹소설의 현재 진행형 레전드’ 〈전지적 독자 시점〉 소설책 출간! 출간 기념으로 선보이는 ‘제4의 벽 에디션’에는 올컬러 일러스트와 책꽂이, 파일 키트를 함께 담았다.

10년 후 미래를 이끌 새로운 기술

새로운 시대, 새로운 기술들로 세상은 급격히 변하고 우리의 삶도 영향을 받지만, 용어에 대한 개념은 여전히 낯설고 어렵다. 메타버스부터 바이오테크까지. 미래를 바꿀 4가지 기술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개념을 설명하고 투자를 위한 전망까지 한 권에 모두 담고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