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자기계발 MD 강민지 추천] 단 2초 만에 옳은 판단을 해내는 힘

『블링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섣부른 판단으로 인한 선입견은 거두어내고, 신속하면서도 깊이 있는 자신만의 통찰력을 길러 보자. (2020.12.10)

언스플래쉬

『아웃라이어』, 『티핑포인트』 등의 책을 써내며 현대 경제경영/자기계발 분야 고전의 기틀을 마련하고 있는 말콤 글래드웰은 이 책의 끄트머리에 저술의 명백한 취지를 드러낸다. “무의식 속에 깊이 숨겨진 영역을 탐사하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행동으로 옮기는 것이 우리의 책무다. (340쪽)”


 

책은 눈 깜빡하는 사이, 그 짧은 시간 동안의 순간적인 판단을 일컫는 ‘블링크’에 대해 이야기한다. 일상 속에서 꽤나 성공적인 블링크를 거둘 때가 있다. 온몸이 녹초가 된 귀가길에 ‘오늘만큼은 정말 앉아서 가고 싶다’는 생각으로 만석인 지하철 칸을 슥 둘러본다. 자리에 앉아있는 사람들을 살펴보면, 그중 가장 빠르게 내릴 사람이 보일 때가 있다. 앉고 싶은 간절한 마음이 통한 탓일까 예상은 대개 적중한다. 이와 같은 직관이란, 말로 설명할 수 없는 것이라고 생각해왔으나 『블링크』를 읽다 보면 보다 논리적으로 이해할 수 있다. 

직관적인 판단은 빠르게 이루어지기 때문에 순간적으로 번뜩이는 생각처럼 느껴질 때가 있다. 그러나 그 찰나의 시간에도 우리가 인지하고 사고하는 일련의 과정은 존재한다. 말콤 글래드웰은 1분 1초가 아쉬운 급박한 상황의 응급실에서 의사가 가장 응급한 환자를 구별해내는 법, 순간의 표정으로 상대방의 마음을 읽어내는 법 등 구체적인 사례와 함께 블링크가 이루어지는 과정을 설명한다. 신중한 사고와 본능적 사고의 균형을 찾는 데 있어서 핵심적인 스킬로는 ‘얇게 조각내어 관찰하기’가 있다. 가외정보로 인해 판단을 흐리지 않고, 결정적인 요소 한, 두 가지에 집중하여 결단을 내리는 기술이다. 한편, 그는 랜덤 소개팅 실험에서 밝혀진 첫인상의 오류를 짚어내면서 순간적이면서도 옳은 판단 그리고 잘못된 짐작으로 인해 발생하는 선입견을 구분 짓기도 한다. 

무의식과 의식 간 상호작용 원리를 이해하였다면, 그가 강조하는 바와 같이 이를 훈련함으로써 각자의 블링크를 다듬을 수 있다. 섣부른 판단으로 인한 선입견은 거두어내고, 신속하면서도 깊이 있는 자신만의 통찰력을 기르는 것이다.



블링크
블링크
말콤 글래드웰 저 | 이무열 역
김영사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강민지(도서MD)

블링크

<말콤 글래드웰> 저/<이무열> 역15,120원(10% + 5%)

말콤 글래드웰을 세계적인 작가로 도약시킨 『블링크』가 새롭게 출간되었다. 첫 출간 후 15년이 지난 지금, 정보의 양은 당시와 비교할 수 없을 만큼 늘었고 데이터 분석은 의사결정에 있어 필수로 여겨진다. 빅데이터의 시대에 통찰의 가치는 여전히 유효한가? 『블링크』는 이 질문에 다시 답한다. 첫 2초간의 판..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블링크

<말콤 글래드웰> 저/<이무열> 역9,900원(10% + 5%)

출간한 모든 책을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에 올린 세계적인 경영저술가말콤 글래드웰의 『블링크』 2020 최신판 출간첫 2초의 선택이 운명을 결정한다분석하지 말고 통찰하라빅데이터 시대에 더욱 필요한 첫 2초의 판단력과 논리보다 빠르고 정확한 직관의 비밀말콤 글래드웰을 세계적인 작가로 도약시킨 『블링크』가 새롭게 출..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온전한 ‘나’를 찾아가는 이야기

『내가 되는 꿈』은 어른이 된 주인공이 과거와 마주하며 온전한 '나'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다. 지난 괴로움까지 빼곡히 꺼내어 깨끗이 씻어내 바로 보는 일, 그 가운데서 떠오르는 보편적인 삶의 순간, 생각과 감정이 어느 것 하나 누락 없이 작가의 주저하지 않는 문장들 속에 생생하게 살아있다.

아마존 CEO 제프 베조스가 직접 쓴 유일한 책

전 세계 부호 1위이자 아마존 CEO인 제프 베조스. 이제 그는 아마존 CEO 타이틀을 뒤로 하고 자신이 평생 꿈꿔왔던 우주 개척을 다음 목표로 삼고 있다. 남다른 인생 행보를 걸어온 베조스는 이 책을 통해 '자신을 움직이는 힘'을 2개의 키워드로 설명한다. 바로 '발명'과 '방황'이다.

김혼비 박태하, K-축제 탐험기

김혼비, 박태하 작가가 대한민국 지역 축제 열 두 곳을 찾아간다. 충남 예산 의좋은형제축제, 경남 산청 지리산산청곶감축제 등 이름부터 범상치 않은 지역 축제에서 발견한 ‘K스러움’은 이상하면서도 재미있고 뭉클하다. 두 작가의 입담이 살아있는 문장만으로도 충분히 즐겁다.

일본이라는 문제적 나라 이해하기

친절한 국민과 우경화하는 정부, 엄숙한 가부장제와 희한한 성문화, 천황제 등 일본은 외국인이 보기에 쉽게 이해하기 힘든 모습이 공존한다. 일본에서 40년 넘게 살아온 태가트 머피가 쓴 『일본의 굴레』는 이러한 일본의 모습을 냉철하게 분석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