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만화/잡지 MD 양찬 추천] 잡지를 읽다. 가족을 생각한다

『뉴필로소퍼』 『볼드 저널』 『포포포 매거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도대체 가족이란 무엇인가, 여러 목소리를 담은 잡지를 모아봤습니다.(2020.11.02)

언스플래쉬

이동 자제 요청이 있었던 지난 추석, 친족간 범죄가 줄어드는 뜻밖의 효과가 있었다고 합니다. 무릇 명절이란 가족과 사이 좋게 (먹을 만큼만) 전을 부쳐서 뜨끈할 때 먹기 좋은 때가 아니었던가 생각하는 저는, 그런 뉴스를 보면 같은 내용인데도 매번 놀랍니다. 가족이면 모두 사이가 좋을 것이라는 편견이 있었다는 것도 깨닫고요. 도대체 가족이란 무엇인가, 여러 목소리를 담은 잡지를 모아봤습니다.



생활철학잡지 『뉴필로소퍼』 12호_ “가족으로 살아간다는 것”

마침 뉴스를 보면서 고민하던 때 딱 맞게 '생활철학잡지 『뉴필로소퍼』 12호'와 만났습니다. 12호의 테마는 '가족으로 살아간다는 것' 입니다. 가족을 잃은 난민, 집안 싸움, 1000년대 교황도 피할 수 없었던 가족 우대, 다양한 통계자료 등 읽을거리가 풍부합니다. 동서고금 가족이란 개념을 철학적이면서도 가볍게 읽기 좋게 다룹니다. ‘가족은 당연히 ~야만 한다’라고 생각했던 저의 고정관념을 보기 좋게 깬 한 권이었습니다.



『볼드 저널 bold journal. (계간) : 17호』 사이의 세대 The In-Between Generation

저는 아버지가 아닌데도, 왜 '일과 가정의 균형을 지키며 창의적으로 삶을 꾸려가는 아버지들을 위한 잡지', 볼드 저널이 재미있을까요? 특히 '사이의 세대'라는 부제 17호는 사이에 낀 3040 세대의 현주소를 조금 슬프고 아주 재미있게 포착했습니다. 나도 모르는 새 '라떼는 말이야'가 튀어나온 적이 있거나, 아니면 누군가 숨쉬듯 말하는 것을 들어보신 적이 있다면, 이 잡지에 공감하실 겁니다. 아버지가 아니더라도 괜찮습니다. 저처럼 아버지의 무게를 유쾌하게(?) 간접 경험할 수 있거든요.



『포포포 매거진 POPOPO Magazine (계간): 3호』

낯설었던 '사회적 거리 두기'라는 말이 이제는 일상 속에 완전히 자리잡았습니다. 제 한 몸 챙기기도 어려운 이 세상, 아이를 데리고 코로나19 시대를 건너기는 쉽지 않은 일입니다. 그런 걱정을 하고 계시다면 포포포매거진 3호 〈In It Together>가 어쩌면 힌트를 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번 호는 현재진행형인 코로나 시대의 여파와 지구와 공존하는 법을 다룹니다. 엄마와 아이와 가족이 사람과, 지구와 연대하는 모습이 담겨있습니다. 더불어 살아간다는건 선택이 아니라 이제 필수니까, 많은 분들이 손에 들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양찬(도서MD)

언젠가는 ‘안녕히 그리고 책들은 감사했어요’ 예스24 MD.

오늘의 책

생명에 관한 완벽한 안내서

노벨 생리의학상을 수상한 생물학자 폴 너스가 ‘생명이란 무엇인가’라는 근원적인 질문에 답을 제시한다. 세포, 유전자, 진화, 화학, 정보라는 생물학의 5가지 원대한 개념을 통해 생명의 비밀을 밝힌다. 모든 생물들이 어떻게 연결되어 있는지, 어떻게 함께 살아가야 할지를 흥미롭게 풀어낸다.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잘 아는 사람이 되는 법

코로나 블루를 넘어 레드로. 피할 수 없는 불안과 분노 속에서 살아가는 요즘 나를 지키기 위한 전문가의 '지혜'라는 처방은 참 뜻밖이다. 미지의 보물 같은 지혜를 눈에 보이고 손에 잡히는 것으로 가질 수 있다면 어떨까? 오늘을 사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혜의 능력을 길러주는 현실적인 책.

고고학으로 접근하는 기록 너머 역사

세계 4대 문명이라는 개념은 언제부터 만들어졌을까? 기자조선은 실재했을까? 임나일본부의 실체는? 첨예한 입장이 대립하는 고대사에 관해 고고학 자료를 활용하여 강인욱 교수가 설명한다. 지배와 폭력이 아니라 공존과 평화를 지향하는 매혹적인 고대사 여행.

수상한 시리즈 박현숙 작가의 그림책

탐정이 꿈인 소녀 ‘나여우’가 방학을 맞아 고모와 잠깐 지내게 되면서 겪는 에피소드를 담은 책. 서로와 인사도 하지 않고 벽만 보고 있는 삭막한 아파트! 주인공 소녀가 어느 날 엘리베이터에서 귀신을 보게 되고, 정체를 파악하고자 문도 열어주지 않는 이웃들을 탐방하며 겪는 미스터리 모험담.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