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언택트 시대에 맞춰 관객과 소통하는 뮤지컬 <베르테르>

최초 ‘온라인 퇴근길’ 진행한 카이에 이어 박은석, 임준혁 동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비대면 문화로 다양한 온택트(Ontact) 컨텐츠를 선보이는 공연 트렌드 변화 <베르테르> 발하임 온라인 우체통 이벤트 통해 배우에게 ‘편지를 전달해 드립니다’ 공연장을 찾는 관객들에게 감사한 마음 보답하기 위한 커튼콜 데이 이벤트 진행 (2020.09.24)

[이미지 = 카이 인스타 라이브 캡쳐]


비대면 문화가 일상화되면서, 관객들과 직접 소통할 수 없는 아쉬움을 달래고자 뮤지컬 <베르테르>의 카이가 최초로 ‘온라인 퇴근길’을 진행하고 있으며, 박은석과 임준혁도 동참하였다.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맞아 공연, 콘서트 분야 역시 ‘뉴노멀 (New Normal)’시대에 맞춰 온라인에 기반을 둔 맞춤 방안들을 선보이고 있다. 대부분의 공연들이 온라인 실황 중계, 온라인 팬미팅, 온라인 화상 인터뷰, 방구석 콘서트 등 다양한 기획을 통해 관객들을 만나고 있으며, 오프라인이 아닌 온라인상에서 컨텐츠를 접하는 온택트(Ontact) 시대의 새로운 트렌드 흐름에 맞춰 변화하고 있다. 이에, 뮤지컬 <베르테르>도 ‘온라인 퇴근길’ 뿐만 아니라 ‘발하임 온라인 우체통’ 이벤트로 관객들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뮤지컬 <베르테르>의 카이는 인터뷰를 통해 최초로 ‘온라인 퇴근길’을 도입한 것으로 밝혀 주목을 모았으며, 공연이 끝난 후 대기실에서 SNS 라이브 채널을 통해 공연을 관람한 팬들과 교감을 나누며 15~20분 정도 소통하고 있다. 팬들을 위한 마음이 남다른 카이는 “비록 쌍방향 소통은 아니지만, 공연을 보러 와 주고 응원해 주는 관객들을 위해 현재 상황에서 할 수 있는 최소한의 배려로, 팬들이 질문하는 내용을 답변해 주면서 아쉬움을 달래고 있다” 고 전했다.

카이에 이어 박은석, 임준혁 배우도 ‘온라인 퇴근길’에 동참하며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에게 안부를 전했으며, 이 분위기를 이어 최근 유연석 배우도 팬들과 공연 후 랜선 소통을 진행하기도 했다. 이처럼 직접 대면할 수 없는 상황에서 ‘온라인 퇴근길’은 관객들에게 배우와 소통할 수 있는 또 하나의 힐링 포인트가 되고 있다.


[이미지 = 유연석, 박은석, 임준혁 인스타 라이브 캡쳐]
카이에 이어 박은석, 임준혁 배우도 ‘온라인 퇴근길’에 동참하며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에게 안부를 전했으며, 이 분위기를 이어 최근 유연석 배우도 팬들과 공연 후 랜선 소통을 진행하기도 했다. 이처럼 직접 대면할 수 없는 상황에서 ‘온라인 퇴근길’은 관객들에게 배우와 소통할 수 있는 또 하나의 힐링 포인트가 되고 있다.


[제공 = 발하임 온라인 우체통 이벤트 이미지_CJ ENM]

또한, 제작사 CJ ENM 은 직접 소통이 어려워진 상황 속에 ‘발하임 온라인 우체통’ 이라는 테마로 관객들이 온라인으로 작성한 편지를 배우에게 전달한다. 이벤트 운영 기간은 9월 21일(월)부터 10월 25일(일)까지로 해당 URL 혹은 QR코드로 접속 후 편지를 전하고 싶은 배우에게 편지를 작성하면, 온라인 집배원이 해당 배우에게 관객들의 마음을 대신 전달해 준다. 

올해로 창작 20주년을 맞이한 뮤지컬 <베르테르>는 클래식한 무대 연출, 실내악 오케스트라 선율의 서정적인 음악, 각기 다른 매력의 배우들의 연기까지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개막 이후 관객들의 호평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뮤지컬 <베르테르>는 ‘베르테르’와 ‘롯데’의 숭고한 사랑 이야기를 다룬 독일의 대문호(大文豪) 괴테의 서간체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을 작가 고선웅의 감각적인 각색을 통해 무대에 옮긴 작품으로 한 폭의 수채화 같은 무대와 심금을 울리는 넘버, 절제된 감정 표현의 선 굵은 연출이 어긋나는 사랑의 안타까움을 배가시킨다. 2000년 초연된 이후 20년간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은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이다. 


[제공 = 커튼콜 데이 이벤트 이미지_CJ ENM]


한편, 추석 연휴를 앞두고 뮤지컬 <베르테르>는 커튼콜 데이 이벤트도 진행한다.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공연장을 찾아주는 관객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보답하는 의미로 준비한 이벤트로 9월 30일(수)부터 10월 4일(일)까지 공연 종료 후 커튼콜 시 사진 및 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시대를 초월해 순수하고 절대적인 사랑의 가치를 전하는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은 엄기준, 카이, 유연석, 규현, 나현우까지 퀸투플(quintuple) 캐스트를 비롯해 김예원, 이지혜, 이상현, 박은석, 김현숙, 최나래, 송유택, 임준혁이 출연하며 11월 1일(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된다. 마침.


뮤지컬 <베르테르> 공연개요


공 연 명

뮤지컬 베르테르

공 연 장

광림아트센터 BBCH홀

공연기간

2020년 9월 1일(화) ~ 2020년 11월 1일(일)

공연시간

화, 목, 금 20시 / 수 15시, 20시 / 토, 일 14시, 18시 30분 (월 공연 없음)

**9/30(수), 10/2(금), 10/9(금) 14시, 18시 30분 공연 있음

**10/1(목) 18시 30분 공연 있음, **10/7(수) 15시공연 없음


티켓가격

VIP석 14만원 / R석 12만원 / S석 8만원 / A석 6만원

출 연 진

베르테르|엄기준-카이-유연석-규현-나현우     롯데|김예원-이지혜

알베르트|이상현-박은석     오르카|김현숙-최나래       카인즈|송유택-임준혁

관람연령

8세 이상 관람가능 (미취학아동 입장불가)

러닝타임

155분 (인터미션 20분)

제작

CJ ENM, 극단 갖가지

마케팅

홍보

㈜창작컴퍼니다

공연문의

오픈리뷰 1588-5212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 뮤지컬 〈베르테르〉
    • 부제:
    • 장르: 뮤지컬
    • 장소: 광림아트센터 BBCH홀
    • 등급: 8세 이상 관람가능(미취학 아동 관람 불가)
    공연정보 관람후기 한줄 기대평

오늘의 책

그럼에도 인간은 선하다

전쟁, 범죄, 불평등, 동물 학대 등 오늘도 뉴스는 불편한 소식으로 가득하다. 인간 본성은 악할까? 네덜란드의 대표 언론인 뤼트허르 브레흐만은 그렇지 않다고 말한다. 밀그램의 복종 실험, 스탠퍼드 교도소 실험 등 기존 연구의 허점을 밝히고 인간의 선함을 입증했다.

일상을 살아가며 우주를 사랑하는 법

천문학자에게 천문학이란 어떤 의미일까. 우주의 비밀을 찾아 헤매는 천문학자도 현실은 연구실 안에서 데이터와 씨름하느라 바쁘다. 두 아이의 엄마이자 비정규직 행성과학자로 일상을 살아가며 우주를 사랑하는 천문학자 심채경의 첫 에세이.

가지각색 고민에 대한 요시타케 신스케의 대답

아기부터 어른까지 인생은 수많은 고민들의 연속입니다. 요시타케 신스케는 사람들이 품고 있는 고민들에 유쾌한 해법을 제시합니다. 지쳐서 그런건지 자기 상태를 모를 때는 지친 셈 치고, 아무도 날 봐주지 않으면 큰 소리로 울어보라는 천진한 답변이 유머러스한 그림과 어우러져 깊게 다가옵니다.

생활과 가까운 언어로 전하는 공감과 위로

박솔뫼식 감각으로 선보이는 공감과 위로의 이야기. 작품의 인물들은 눈에 보이거나 만져지지 않지만 우리가 선택하지 않은 어떤 삶에는 존재하거나 존재했을 수도 있는 또 다른 삶을, 가능성을 그린다. 한번쯤 떠올려보았을 생각과 상상이 활자가 되어 펼쳐지는, 낯설고도 친근한 세계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