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괴테의 명작을 무대화한 최초의 창작 뮤지컬 <베르테르> 국내 창작 뮤지컬

국내 창작 뮤지컬의 역사를 잇는 20주년 기념 공연 시대를 초월해 순수하고 절대적인 사랑의 가치를 전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클래식한 무대 연출+음악+연기의 완벽한 삼위일체(三位一體) ‘애절한 사랑의 대명사’ 각기 다른 매력의 베르테르 5인이 전하는 깊은 여운 (2020.09.09)

뮤지컬 <베르테르> 공연사진_‘베르테르’ 역 엄기준, ‘롯데’ 역 김예원_CJ ENM 제공


괴테의 명작을 무대로 옮긴 최초의 순수 한국 창작 뮤지컬 <베르테르>(제작: CJ ENM)가 지난 1일,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

올해로 창작 20주년을 맞이한 뮤지컬 <베르테르>는 클래식한 무대 연출, 음악, 연기가 완벽한 삼위일체(三位一體)를 이뤄 첫사랑에 대한 깊은 여운을 남긴다.

극의 배경인 도시 ‘발하임’을 거대 화훼산업단지로 설정한 뮤지컬 <베르테르>는 노란 해바라기를 전면에 내세워 시간이 지나도 한결같이 ‘롯데’만 바라보는 ‘베르테르’를 상징적으로 표현한다.  나무 질감과 화이트 톤의 고풍스럽고 모던한 무대와 다양한 꽃을 활용한 소품들도 무대 곳곳에 배치해 ‘베르테르’의 사랑 이야기가 한 폭의 수채화에 그려지듯 섬세한 연출로 관객들의 감성을 자극한다. 

초연부터 깊은 인상을 남긴 서정성 짙은 음악은 챔버 오케스트라(피아노1, 현악기10)로 애잔하고 깊이 있는 선율을 담아 ‘베르테르’의 고뇌와 사랑을 더욱 드라마틱하게 만들고, 작품의 아름다움을 더욱 극대화시켰다. 이번 공연에서는 음악적 감성을 한층 더 끌어올려 스토리의 진행, 캐릭터의 감정 변화에 따라 연주되는 촘촘하고 밀도 높은 음악으로 <베르테르>만이 가진 서정적인 감성을 더해 20년간 이어온 클래식 대작의 저력을 보여준다. 


뮤지컬 <베르테르> 공연사진_‘베르테르’ 역 카이, ‘롯데’ 역 이지혜(왼) / ‘베르테르’ 역 유연석(오)_CJ ENM 제공

또, 그 어느 해보다 다채로운 캐스트로 돌아온 20주년 기념 공연은 개막 전부터 모두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순수하고 뜨거운 열정으로 ‘롯데’와 운명적인 사랑에 빠진 ‘베르테르’ 역을 맡은 엄기준, 카이, 유연석, 규현, 나현우는 ‘베르테르’의 사랑을 각기 다른 매력으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엄기준은 ‘베르테르’ 그 자체의 모습으로 다시 돌아왔다. 이번 공연까지 6번째 시즌에 걸쳐 ‘베르테르’를 맡은 그는 <베르테르>의 장인답게 무대에 서 있는 모습만으로도 관객들의 눈시울을 적셨다. 그는 마음 속 깊이 꾹꾹 눌러 담은 ‘롯데’를 향한 순수한 사랑을 그녀에게 폭발하지 못한 절제된 감정과 먹먹하고 가슴 저린 연기로 ‘엄기준표 베르테르’의 완결판을 완성했다. 

서정적인 선율과 주옥같은 가사를 감미로운 목소리로 아름다운 사랑의 아리아(aria)를 선사하는 카이의 ‘베르테르’는 사랑에 대한 확고한 신념을 가진 로맨티스트다. 특히 편안하면서 깊이 있는 보이스로 클래식의 정수를 선보이며 차분하고 세련된 감성으로 여운을 남겼으며, 디테일하고 섬세한 연기로 ‘베르테르’의 내면까지 고스란히 그려내 순애보 캐릭터의 정점을 보여줬다.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에서 맡은 캐릭터와 혼연일체(渾然一體)되어 많은 호평을 받았던 유연석의 섬세하고 흡입력 있는 연기 내공은 <베르테르> 무대에서도 빛을 발했다. 그는 ‘롯데’를 향한 설렘, 열정, 갈망, 고뇌 등 ‘베르테르’의 복잡한 감정을 대사, 감정, 눈빛, 몸짓 하나하나에 담아내 아슬아슬한 ‘베르테르’ 사랑을 설득력 있게 표현해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규현은 더욱 깊어진 애절한 감성으로 5년만에 <베르테르> 무대에 섰다. 자신의 사랑을 믿고 소신 있게 ‘롯데’를 향해 한 걸음씩 내딛지만 결국 이루지 못한 첫사랑의 아픔에 무너져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만들지만, 순수한 사랑의 열정 앞에 규현은 올곧은 순정을 가진 ‘베르테르’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뮤지컬 <베르테르>로 대극장 첫 주연을 맡은 나현우는 첫사랑에 대한 설렘을 공감하게 하는 ‘베르테르’로 무대에 섰다. 그는 수줍어하면서도 사랑을 위해 패기 있게 직진하는 뜨거운 심장을 가진 ‘베르테르’로 한없이 들뜬 첫사랑의 희열과 이루지 못한 사랑에 오열하는 모습을 순수하게 그려내며 사랑이 전부인 풋풋한 ‘베르테르’를 만들어냈다. 


뮤지컬 <베르테르> 공연사진_‘베르테르’ 역 규현, ‘롯데’ 역 김예원, ‘베르테르’ 역 나현우_CJ ENM 제공

조광화 연출은 “엄기준의 ‘베르테르’는 세월이 지나도 여전히 아프고 격정적이며 먹먹하다. 카이의 ‘베르테르’는 품격과 절제가 공존하는데 그 안에 숨겨놓은 아픔이 더욱 상상되고, 유연석의 ‘베르테르’는 같이 ‘롯데’를 설득해주고 싶을 정도로 해맑고 응원하고 싶어진다. 사랑에 아파하는 규현의 ‘베르테르’는 달려가 토닥여주고 싶을 정도로 안쓰럽다. 나현우는 사랑에 신바람 나더니 금세 풀 죽어 울먹인다. 옛 생각 나게 하는 사춘기 ‘베르테르’다”고 소개하며 “이번 <베르테르>는 각각 개성이 강한 배우들의 조합이다. 다섯 명의 ‘베르테르’가 이야기하는 사랑에 대해서도 각자의 매력이 나타난다. 다른 매력을 찾아보는 것도 이번 공연의 포인트가 될 것이다. 마지막까지 많은 응원 바란다”고 전했다.


뮤지컬 <베르테르> 공연사진_‘롯데’ 역 이지혜(왼) / ‘베르테르’ 역 규현, ‘롯데’ 역 김예원(오) / _CJ ENM 제공

이번 공연에서 눈 여겨 볼 점은 5인 5색의 ‘베르테르’ 뿐만 아니라 ‘베르테르’의 해바라기 같은 사랑을 받는 ‘롯데’, ‘롯데’의 약혼자 ‘알베르트’, ‘베르테르’에게 진심 어린 조언을 하는 ‘오르카’, 낭만적인 정원사 ‘카인즈’도 더블 캐스트로 각기 다른 매력을 발산한다. 

‘롯데’ 역의 김예원과 이지혜는 ‘롯데’의 싱그럽고 천진난만한 모습과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에 대한 슬픔을 깊이 있는 연기로 몰입도를 높이고, 다섯 명의 ‘베르테르’와 완벽한 케미를 이룬다. ‘알베르트’ 역의 이상현과 박은석은 ‘베르테르’에게는 강렬한 존재감을, ‘롯데’에게는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보여주고, ‘베르테르’와는 또다른 ‘롯데’에 대한 깊은 사랑의 감정을 내면 연기와 솔로곡을 통해 관객들을 압도한다. 노련하고 센스 있는 무대 매너로 누구나 자신의 이야기를 털어놓고 싶은 든든한 버팀목으로 ‘베르테르’를 응원하는 ‘오르카’ 역의 김현숙과 최나래,  ‘베르테르’의 거울처럼 사랑에 대한 순정을 거침없이 표현하는 ‘카인즈’ 역의 송유택과 임준혁은 작품을 더욱 풍성하게 한다. 

뮤지컬 <베르테르>는 ‘베르테르’와 ‘롯데’의 숭고한 사랑 이야기를 다룬 독일의 대문호(大文豪) 괴테의 서간체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을 작가 고선웅의 감각적인 각색을 통해 무대에 옮긴 작품으로 한폭의 수채화 같은 무대와 심금을 울리는 연주, 절제된 감정 표현이 어긋나는 사랑의 안타까움을 배가시킨다. 2000년 초연된 이후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은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이다. 

한편, 시대를 초월해 순수하고 절대적인 사랑의 가치를 전하는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은 11월 1일(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베르테르> 공연개요


   공연명

뮤지컬 베르테르

 공연기간

  2020년 9월 1일(화) ~ 2020년 11월 1일(일)

 공연장소

 광림아트센터 BBCH홀

 티켓가격

  VIP석 14만원 / R석 12만원 / S석 8만원 / A석 6만원

 관람등급

  8세 이상 관람가능 (미취학아동 입장불가)

 출연배우

베르테르: 엄기준,카이,유연석,규현,나현우

롯데: 김예원-이지혜

알베르트: 이상현-박은석   

오르카: 김현숙,최나래 

카인즈: 송유택,임준혁

 공연시간

화, 목, 금 20시 / 수 15시, 20시 / 토, 일 14시, 18시 30분 (월 공연 없음)

*10/7(수) 15시공연 없음 **9/30(수), 10/2(금), 10/9(금) 14시, 18시 30분 공연 있음

*10/1(목) 18시 30분 공연 있음

  러닝타임 

155분 (인터미션 20분)

   마케팅

 랑

    제작

CJ ENM, 극단 갖가지

    홍보 

㈜창작컴퍼니다

 공연문의

오픈리뷰 1588-5212



연극 <베르베르> 공연 예매하러 가기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히가시노 게이고 〈블랙 쇼맨〉 시리즈의 시작

조용한 고향 마을, 아버지가 살해당했다. 갑작스럽게 죽음을 맞은 아버지와, 10년 만에 나타난 삼촌, 용의선상에 오른 동창들까지, 모이지 말아야 할 자리에서 시작된 기이한 복수극이 펼쳐진다! 코로나 이후의 현실을 생생하게 담아낸, 히가시노 게이고의 새로운 미스터리.

10년 간 수익률 4200%, 그의 솔루션

짐 로저스는 닷컴 버블,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 등 주요 경제 위기를 예견한 전설의 투자자다. 그는 지난 글로벌 금융 위기를 넘어서는 대규모 경제 불황을 경고한 바 있다. 경기 침체 징조를 바라보는 그의 시각은 생존에 그치지 않고, 새로운 기회의 투자 솔루션을 제시하는 데 향해 있다.

우리가 잠든 사이, 세상엔 무슨 일이 일어날까?

나는 밤이면 아늑한 이불 속으로 쏙 들어가는게 참 좋아요. 그런데 우리가 잠든 사이에 세계도 우리와 함께 잠들어 있을까요? 우리가 잠든 사이, 밤 새워 바쁘게 일하는 사람들과 동물들이 채워주는 우리의 소중한 일상을 통해, 함께 사는 삶의 소중함을 일깨워주는 따뜻하고 아름다운 그림책.

만화로 읽는 『사피엔스』

『사피엔스』는 영장류의 한 종이었던 호모 사피엔스가 최상위 포식자가 되기까지 역사를 다룬다. 인류학, 뇌과학, 종교학, 역사 등 여러 학문을 넘나들며 논의를 전개하여 이해하기가 쉽지만은 않다. 이제 『사피엔스: 그래픽 히스토리 Vol.1』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