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디바> 추락해야 비로소 얻게 되는 것(들)

혼돈의 물보라가 잠잠해지는 순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디바>는 ‘추락’의 운동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최고의 위치에 있던 선수가 어떻게 몰락하는지 후폭풍에 집중한다. (2020.09.17)


영화 <디바>의 한 장면


‘디바 diva’는 무대 위의 여자 가수를 말한다. 영화 <디바>의 무대는 다이빙대다. 다이빙대 위에 선 선수는 이영(신민아)과 수진(이유영)이다. 이 중 최고의 찬사를 받는 다이빙계의 디바는 단 한 명. 독보적인 실력을 뽐내 세계적인 선수로 명성을 날리는 이영이다. 이영이 최고로 군림하는 동안 수진은 자신과의 싸움을 이기지 못해 고전 중이다. 아예 다이빙대에서 뛰지를 못하는 수준이다. 트라우마가 있어서다. 

중학교 시절만 해도 최고는 수진이었다. 이영은 수진의 실력에 감탄하며 친구를 롤모델 삼아 디바의 꿈을 키웠다. 수진의 우승이 당연해 보였던 결승전 당일, 수진의 엄마가 병상에서 숨졌고 이영은 마지막 시기를 준비하는 수진에게 소식을 알렸다. 마음이 흔들린 수진은 점프 중 다이빙대에 머리를 부딪치며 우승은커녕 이를 계기로 다이빙에 두려움을 느껴 선수 생활을 망쳤다. 

다이빙은 우아하게 ‘추락’하여 수면에 적은 물보라를 일으킨 선수가 높은 점수를 받는 종목이다. <디바>는 ‘추락’의 운동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최고의 위치에 있던 선수가 어떻게 몰락하는지 후폭풍에 집중한다. 계기는 이영과 수진이 동승한 자동차의 추락 사고다. 물에 빠진 차에서 빠져나온 이영과 다르게 수진은 실종 상태다. 사고 후유증으로 기억이 희미한 이영은 하나하나 짚어가는 중 수진이 엄마의 죽음 소식을 굳이 시합 전에 알린 이영에게 앙심을 품었다는 사실을 깨닫고는 충격에 빠진다. 

이영과 수진의 관계가 절친에서 원수로 역전하는 과정이 현재와 과거를 오가고, 이영의 기억력이 온전하지 못해 눈앞에서 펼쳐지는 광경이 현실인지, 환각인지, 경계를 구분하기 힘든 이 영화의 편집이 의도하는 감정 상태는 혼돈이다. 이 혼돈은 이영을 디바의 위치에서 추락하게 한 여러 원인이 작용한 결과다. 그에 맞춰 영화는 이영과 수진이 절친한 관계를 유지하는 영화 초반 다이빙 대 위에 선 선수가 마지막 숨 고르기를 하듯 컷의 길이를 비교적 길게 가져가다가 사고의 여파로 둘 사이가 무너지는 순간부터 컷을 잘게 쪼개 빠르게 추락하듯 구성을 가져간다. 

혼란한 컷의 편집 동안 날개 없이 추락하는 이영의 기억에 틈입하는 수진을 향한 감정은 명과 암이 교차하듯 복합적이다. 친구를 위해 알린 소식을 곡해하여 앙심을 품은 것에 대한 배신감이, 친구라는 이유로 앙갚음을 벼르는 마음을 오랫동안 숨긴 것에 대한 연민이, 자기 실력의 부족을 남의 탓으로 돌린 것에 대한 경멸이, 올림픽을 앞두고 연습에 몰두해야 하는데 롤러코스터를 타는 감정으로 집중력을 발휘하기 힘들어 최고의 위치를 뺏길 수도 있다는 공포심이 이영의 표정에 회색빛 그림자를 드리우는 것이다. 



그래서 <디바>가 배우에게 온전히 기대는 스펙터클은 표정이다. 이영을 연기한 신민아는 그동안 놀란 토끼 눈의 귀여움과 웃으면 파문이 이는 연못 같은 보조개의 청량함으로 아름다운 피사체의 매력을 어필해왔다. 대상이 아니라 감정으로서 이 영화의 카메라가 클로즈업으로 포착하는 신민아의 표정은 감정의 검은 우물이 깊게 파고든 눈빛과 깨진 유리에 비친 일그러짐의 심정이 입체파의 이미지로 콜라주 되어 강한 인상을 남긴다. 그러니까, 이 영화의 무대를 장악하는 ‘디바’는 바로 신민아다. 

내려놓음으로써 얻게 되는 것, <디바>가 추락의 콘셉트로 말하는 바는 성숙의 일면이다. 이영은 끝내 다이빙의 디바 자리를 내려놓고 텅 빈 경기장의 다이빙 대 위에 다시 선다. 더는 추락할 길 없는 바닥에서의 새 출발의 의미라기보다 자신을 괴롭혔던 수진을 향한 이해와 미안함이다. 수진의 위치가 되고 나니 비로소 이영은 알 것 같다. 새롭게 보이는 것이 생겼다. 지금껏 이영이 싸운 대상은 수진의 유령이면서 곧 자신이기도 했다. (뛰어난 신민아의 연기는 곧 이유영을 향한 찬사이기도 하다!) 이영이 옆을 돌아보니 수진이 있다. 드디어 둘은 서로 복수할 상대가 아니라 다시 친구로 나란히 서게 됐다. 추락하면서 튀었던 혼돈의 물보라가 드디어 잠잠해지는 순간이다. 


영화 <디바> 예매하러 가기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허남웅(영화평론가)

영화에 대해 글을 쓰고 말을 한다. 요즘에는 동생 허남준이 거기에 대해 그림도 그려준다. 영화를 영화에만 머물게 하지 않으려고 다양한 시선으로 접근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디바
    • 감독: 조슬예
    • 장르: 미스테리,스릴러
    • 등급: 15세이상관람가
    • 개봉일: 20200923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어떤 사랑의 빛깔

계절과 함께 흐르는 네 남녀의 만남과 사랑, 이별과 성장. 관계 속에서 피어나는 각양의 감정들이 저마다의 색으로 장면과 장면을 채운다. 이제 다시 새로운 계절을 맞는 그들의 이야기를 통해 우리는 바라고 또 당부하게 될 것이다. 이 불안과 경계의 시절에도 사랑만은 힘을 잃지 않기를.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초등학교 6학년 수영부 아이들의 성장 동화. 수영부 에이스이지만 자꾸 2등을 하며 자신감을 잃어버린 나루, 공부와 수영 사이에 갈등하는 태양, 결승에 가지 못해 고민하는 승남 등 아이들의 세상 속에 존재하는 미래에 대한 고민과 노력, 성장을 물빛 내음과 함께 그려냈다.

어디까지 국가가 통제해야 하나

『국가는 왜 실패하는가』 저자의 신작. 과도한 국가 권력도, 무제한적인 개인의 자유도 공동체에 위험하다. 그렇다면 균형은 어디에서 찾아야 하나? 고대 그리스와 중국에서부터 현대국가와 다국적 대기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사례를 검토하며 답을 모색한다.

편들아, 맛있으니까 꼭 해 먹어라!

"느그들 해 먹을 때는 복잡한 거 싫어하잖아. 알지? 요리는 닉김이야.“ 인생 2막의 아이콘, 130만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의 식당 경력 43년 인생 레시피. 화제가 된 국수 시리즈, 국물 떡볶이 등 분식은 물론 반찬, 국물 요리, 비장의 요리, 김치까지 총 62가지 레시피를 한 권에 오롯이 담았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