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CJ ENM의 캠페인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의 최서연 무대감독 활약상

정문성&전미도 배우, 최서연 무대감독이 말하는 비하인드 스토리 , 캠페인 세 번째 주인공으로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 최서연 무대감독 소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백스테이지를 응원합니다’ 캠페인이 세 번째 주인공으로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의 스테이지 매니저로 무대 전반적인 것을 관리하는 최서연 무대감독을 소개해 주목된다.

CJ ENM '백스테이지를 응원합니다' 캠페인 세번째 주인공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 최서연 무대감독 영상 이미지(사진=CJ ENM)

CJ ENM의 ‘백스테이지를 응원합니다’ 캠페인 세 번째 편으로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제작: CJ ENM) 최서연 무대감독의 활약상이 공개됐다.

올해 초 뮤지컬 <보디가드> 의상팀 편을 시작으로 <브로드웨이 42번가> 권오환 안무감독을 집중 조명하며 관객들에게 매 공연 최상의 무대를 선보이기 위해 무대 뒤에서 땀 흘리고 있는 스태프들의 열정과 노고를 조명해온 ‘백스테이지를 응원합니다’ 캠페인이 세 번째 주인공으로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의 스테이지 매니저로 무대 전반적인 것을 관리하는 최서연 무대감독을 소개해 주목된다.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의 최서연 무대감독은 2018년 재연에 이어, 올해 삼연까지 연이어 작품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최서연 무대감독은 지난 시즌과 달라진 점에 대해 “LED가 추가되고, 센터문이 오픈이 되면서 보다 공간감을 느끼실 수 있을 것 같다. 반딧불 씬에서도 좀 더 깊숙하게 숲으로 들어가는 느낌 등 미래적인 설정이 가미되었다”고 소개했다. 또한 무대감독의 역할에 대해 “스테이지 매니저(SM)의 일환으로 연습실에서부터 공연 종료까지 무대에서 일어나는 일은 모두 관리하고 있는 파트다”고 전했다.

공연시작 시간 3시간 전, 최서연 무대감독의 하루 일과를 따라간 이번 캠페인 영상은 어두운 공연장 내 안전을 위한 무대 캐미라이트 작업부터 소품 프리셋, 마이크 체크, 하우스 오픈 등 그동안 관객들에게는 공개되지 않았던 백스테이지의 일과를 담았다.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의 최서연 무대감독은 “조율해야 하는 일이 많지만, 무사히 공연을 올리게 되면 많은 보람을 느낀다.”고 밝히며,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은 처음부터 끝까지 따뜻한 이야기이다 보니 스태프들과 배우들 모두 서로 응원하면서 좋은 분위기 속에 작업하고 있다”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번 백스테이지를 응원합니다 캠페인 영상은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의 주역, ‘올리버’ 역의 정문성과 ‘클레어’ 역의 전미도 배우의 유쾌한 작품 소개 및 최서연 무대감독에 대한 소개도 담겨있다. 배우 정문성은 “무대감독님은 배우들이 연기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주는 사람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절대 티를 내지 않는다.”며 스태프들의 노고에 감사를 전했다. 이어 배우 전미도는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은 무대와 객석이 매우 가깝다 보니 무대 위 디테일들을 관객분들이 찾아보는 재미가 있는 작품이다.”며 작품의 매력을 소개했다.

한편, 무대 위를 밝혀주는 백스테이지의 모든 열정을 응원하기 위해 기획된 ‘백스테이지를 응원합니다.’ 캠페인을 통해 소개된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은 사람을 돕기 위해 만들어진 두 ‘헬퍼봇’이 인간의 복잡한 감정을 배우며 겪게 되는 과정을 담은 이야기로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웰메이드 화제작이다. ‘올리버’ 역에 정문성, 전성우, 양희준이, ‘클레어’ 역에 전미도, 강혜인, 한재아가, ‘제임스’역에 성종완, 이선근이 출연하며, 오는 9월 13일까지 YES24스테이지 1관 공연된다.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 공연개요

공연명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 (The Musical MAYBE HAPPY ENDING)

공연기간

2020. 6. 30(화) ~ 2020. 9. 13(일)

공연장소

YES24스테이지 1관

티켓가격

R석 66,000원 / S석 44,000원

관람등급

만 13세이상

출연배우

올리버: 정문성, 전성우, 양희준

클레어: 전미도, 강혜인, 한재아

제임스: 성종완, 이선근

창작진

작·작사 박천휴 / 작·작곡·편곡 윌 애런슨(WILL ARONSON) / 연출 김동연
음악감독 주소연 / 안무 송희진 / 무대·영상디자인 조수현

조명디자인 마선영 / 음향디자인 권지휘 / 의상디자인 도연

소품디자인 정이든 / 분장디자인 장혜진 / 무대감독 최서연 / 기술감독 이재은

주최/제작 

CJ ENM

제작대행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작품개발

우란문화재단

마케팅&홍보

㈜로네뜨

공연문의

오픈리뷰 1588-5212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 공연 예매하러 가기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방구석에서 만나는 한국미술의 거장들

출간 이후 베스트셀러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방구석 미술관』 이 한국 편으로 돌아왔다. 이중섭, 나혜석, 장욱진, 김환기 등 20세기 한국 현대미술의 거장 10인의 삶과 그 예술 세계를 들여다본다. 혼돈과 격동의 시대에 탄생한 작품 속에서 한국인만이 가진 고유의 예술혼을 만나볼 수 있다.

마이클 샌델, 다시 정의를 묻다

현대 많은 사회에서 합의하는 '기회의 평등과 결과의 차등'은 제대로 작동하고 있을까? 마이클 샌델은 미국에서 능력주의가 한계에 다다랐다고 말한다. 개인의 성공 배후에는 계급, 학력 등 다양한 배경이 영향을 미친다. 이런 사회를 과연 정의롭다고 할 수 있을까?

아이들에게 코로나는 지옥이었다

모두를 울린 '인천 라면 형제' 사건. 아이들은 어떻게 코로나 시대를 헤쳐나가고 있을까? 성장과 소속감의 상실, 자율의 박탈, 친구와의 단절, 부모와의 갈등 등 코로나19로 어른보다 더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아이들의 외로움과 두려움을 세밀하게 포착한, 우리가 놓치고 있던 아이들 마음 보고서.

올리브 키터리지가 돌아왔다

퓰리처상을 수상한 『올리브 키터리지』의 후속작. 여전히 괴팍하고 매력적인, ‘올리브다운’ 모습으로 돌아온 주인공과 그 곁의 삶들이 아름답게 펼쳐진다. 노년에 이르러서도 인생은 여전히 낯설고 어렵지만 그렇게 함께하는 세상은 또 눈부시게 반짝인다는 것을 책은 보여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