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월간 채널예스 5주년 특집] 먼저 만나 반가웠습니다 - 이슬아, 은유, 이기준, 김하나, 백세희

<월간 채널예스> 2020년 7월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눈 밝은 에디터의 안테나는 쉬는 법이 없다. 그 감식안에 반 발짝 먼저 걸려든, 『월간 채널예스』가 먼저 알아본 작가들. (2020.07.14)

눈 밝은 에디터의 안테나는 쉬는 법이 없다. 특히 충실한 1차 독자의 의무는 버려서는 안 될 미덕이다. 그 감식안에 반 발짝 먼저 걸려든, 『월간 채널예스』가 먼저 알아본 작가들.



이슬아

학자금 대출을 갚을 요량으로 <일간 이슬아>라는 수필 연재를 기획하고, SNS로 구독자를 모은 뒤 1주일에 5편의 글을 전송하는 일이 시작된 건 2018년 2월의 일이다. 그로부터 4개월이 지났을까. 이 ‘SNS 세계의 셰에라자드’를 보고만 있을 수 없어 『월간 채널예스』에 연재 칼럼 자리를 만들었다. 그 후의 일은 모두가 아는 사실. 우리는 ‘독자가 건네는 말에 쉽게 행복해지거나 쉽게 불행해지지 않도록 더 튼튼해지고 싶다’는 작가 이슬아를 얻었다.



이기준

‘내가 고양이랑 살다니, 세상은 묘지경이다.’(『월간 채널예스』 2018년 9월호), ‘에이, 그래도 영감과 동력을 같다고 볼 순 없지. 영감은 반짝이는 것으로 제 역할을 다하는 거야. 동력은 그 다음에 등장하면 되고.’(『월간 채널예스』 2018년 11월호) 인터뷰로 맺은 인연을 칼럼 연재로 이어간 북 디자이너 이기준의 언어 감각은 예상을 웃돌았다. 눈 밝은 독자들의 호응은 당연지사. 1년을 약속한 연재는 1년 반까지 이어졌다.



은유

“모르겠다. 굳이 내가 안 써도 좋은 책이 많이 나온다고 생각하면 안 쓸 것 같고, 내가 꼭 해야 할 말이 생기면 쓰지 않을까.” 2015년 5월 <채널예스>와의 인터뷰에서 은유 작가가 던진 마지막 답변이다. 두 번째 책 『글쓰기의 최전선』에 오래 숙성한 글쓰기의 내공을 슬며시 드러낸 직후였다. 무려 문학평론가 황현산 선생이 추천 트윗을 올린 일에 감격했다는 무명 작가의 글이 무진장 탐이 나 2017년 3월부터 ‘은유의 다가오는 것들’이라는 제목으로 연재를 시작했다. 이 연재를 묶어 산문집 『다가오는 말들』이 출간됐고, 현재 작가는 ‘편집자가 함께 책을 내고 싶어 하는 저자 1위’로 매년 호명되고 있다.  



김하나

카피라이터로 명성을 얻은 작가의 에세이 『힘 빼기의 기술』과 ‘세상을 바꾸는 시간’ 강연을 시차 없이 읽고 본 뒤, 담백한 문장과 힘 있는 보이스 컬러에 촉이 꽂혔다. 2017년 10월 예스24 중고서점 홍대점에서 ‘온 에어’ 조명을 켜고 첫 방송을 내보낸 <책읽아웃>의 진행자를 발견한 순간! 최근 콜라주 출판사에서 나온 에세이 『말하기를 말하기』가 예약 판매 중에도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백세희

백세희 작가와 『월간 채널예스』가 만난 기록은 2018년 6월호에 실려 있다. 아직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가 정식 출판이 아닌 독립 출판물의 외피를 두르고 있던 때였다. 크라우드펀딩으로 만들어진 책을 향한 독자 반응이 심상치 않다는 판단에 인터뷰를 청했고, 작가는 에세이를 계속 쓰고 싶다는 솔직한 의지를 가감 없이 드러냈다. 인터뷰에 거의 응하지 않는 작가라 이 인터뷰 기사는 꽤나 회자됐고, 우리는 그런 작가에게 조심스럽게 칼럼을 제안했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정다운, 문일완

오늘의 책

히가시노 게이고 〈블랙 쇼맨〉 시리즈의 시작

조용한 고향 마을, 아버지가 살해당했다. 갑작스럽게 죽음을 맞은 아버지와, 10년 만에 나타난 삼촌, 용의선상에 오른 동창들까지, 모이지 말아야 할 자리에서 시작된 기이한 복수극이 펼쳐진다! 코로나 이후의 현실을 생생하게 담아낸, 히가시노 게이고의 새로운 미스터리.

10년 간 수익률 4200%, 그의 솔루션

짐 로저스는 닷컴 버블,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 등 주요 경제 위기를 예견한 전설의 투자자다. 그는 지난 글로벌 금융 위기를 넘어서는 대규모 경제 불황을 경고한 바 있다. 경기 침체 징조를 바라보는 그의 시각은 생존에 그치지 않고, 새로운 기회의 투자 솔루션을 제시하는 데 향해 있다.

우리가 잠든 사이, 세상엔 무슨 일이 일어날까?

나는 밤이면 아늑한 이불 속으로 쏙 들어가는게 참 좋아요. 그런데 우리가 잠든 사이에 세계도 우리와 함께 잠들어 있을까요? 우리가 잠든 사이, 밤 새워 바쁘게 일하는 사람들과 동물들이 채워주는 우리의 소중한 일상을 통해, 함께 사는 삶의 소중함을 일깨워주는 따뜻하고 아름다운 그림책.

만화로 읽는 『사피엔스』

『사피엔스』는 영장류의 한 종이었던 호모 사피엔스가 최상위 포식자가 되기까지 역사를 다룬다. 인류학, 뇌과학, 종교학, 역사 등 여러 학문을 넘나들며 논의를 전개하여 이해하기가 쉽지만은 않다. 이제 『사피엔스: 그래픽 히스토리 Vol.1』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