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책방 주인의 추천] 책방 동주 이동주 대표 - 『종의 기원』

<월간 채널예스> 2020년 6월호 책방지기가 잘 팔고 싶은 책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부산 수영구에 위치한 ‘책방 동주’는 과학자 이동주 대표와 숲해설가들이 모여 만든 자연과학 전문 서점이다. 과학책과 문학, 그림책을 한 번에 만날 수 있는 아기자기한 공간이다. (2020.06.03)


부산 수영구에 위치한 ‘책방 동주’는 과학자 이동주 대표와 숲해설가들이 모여 만든 자연과학 전문 서점이다. 현재 신라대학교 겸임 교수인 이 대표는 자칭 ‘그림 그리는 과학자’로, 생물을 연구하고 그림으로 기록하는 일을 한다. 누구나 쉽게 찾아와서 과학에 대한 궁금증을 풀기 위한 공간을 꿈꾸다 책방을 열게 됐다. 책방에는 다양한 과학 서적과 함께, 윤동주의 시집과 한국소설이 한 켠에 놓여있다. 과학책과 문학, 그림책을 한 번에 만날 수 있는 아기자기한 공간이다. 

책방 동주에서는 과학의 문턱을 낮추는 강연과 북토크가 열린다. 전문가용 현미경을 실습하는 ‘현미경을 제대로 써보자’ 프로그램은 아이보다 부모님들의 반응이 더 좋았다. 과학에 대한 관심을 덮어두고 살았던 어른들에게 꿈을 되찾아주는 시간이 됐다고. 서점의 독특한 분위기가 입소문이 나 대만과 일본의 관광객들이 찾아오기도 한다. 과학의 세계가 어렵다고만 생각했다면, 책방 동주를 방문하자. 서점의 마스코트 ‘라프라스’가 반갑게 맞아줄 것이다. 



책방을 여시게 된 계기와 책방만의 콘셉트를 소개해주세요. 

예전에 비하여 점점 서점들이 사라져 가고 있습니다. 이제는 대형서점에서도 자연과학코너는 구석에 몰려있거나 없어진 경우들이 많습니다. 개인적으로 연구소를 준비하면서 책방과 결합한 형태로 한다면 누구나 쉽게 찾아와서 과학에 대한 궁금증을 풀 수 있는 공간을 만들기 위해 책방을 열게 되었습니다.

현재 대학교에서 학생들에게 과학을 가르치시고 계시는데요. 두 가지 일을 병행하시는 게 힘들진 않으신가요?

한 분야의 전문가로 올라가는 과정은 그리 쉽지 않았어요. 이제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보니, 내가 하고 있는 과학이 나에게뿐만 아니라 정말로 우리 사회나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일이 무엇인지 고민하다 보니 이렇게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일을 하고 나누는 과정이 힘든 것이 없지요. 다만 책방의 재정 상태는 항상 걱정이 드네요. 



책방을 운영하시면서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가 있으신가요? 

일본의 유명한 서점이 있다면 츠타야서점이지요. 거기엔 일본인뿐만 아니라 외국인도 관광 겸 많이 들린다고 합니다. 마냥 부러워만 했었는데, 저희 책방을 어떻게 아셨는지 대만에서 일본에서 관광오신 분들이 여기 부산의 동네 작은 골목까지 찾아오신답니다. 한번은 관광 중에 오셔서 책을 사가시고 너무 좋아서 다음날 또 오셔서 비행기 시간에 헐레벌떡 캐리어를 끌고 뛰어가신 적이 있어요. 비행기 잘 타셨는지 모르겠네요.

책방 동주에서는 스터디나 북토크, 전시도 열리는데요. 자랑하고픈 행사 하나를 소개해주세요.

학생들이 방학 기간에 맞추어 부모님과 함께 들을 수 있는 강연을 준비하는데, 그중 하나가 “현미경을 제대로 써보자”라는 프로그램이 있어요. 장난감 같은 현미경 말고 정말 연구원들이 쓰는 현미경들을 하나씩 써보는 수업이죠. 아이와 함께 부모님이 같이 듣는데, 막상 관찰을 시작하면 아이보다 부모님이 더 신기해하고 집중을 합니다. 예전에 못다 한 꿈과 궁금증을 덮어두고만 살았던 어른들에게 다시 별을 안겨주고 있습니다.


책방지기의 선택



『종의 기원』은 현대 진화생물학의 시작이라고 할 수 있어요. 발간 당시 사회적 열풍을 일으키며, 생물학뿐만 아니라 사회, 문화, 정치, 경제 분야에까지 영향을 미쳤습니다. 흔히 딱딱하고 어려운 이론만 담긴 ‘벽돌책’이라 생각하는데요. 실제로 이 책에는 다채로운 이야기가 가득 담겨 있습니다. 생물 종의 기원과 변화에 아직 정답은 없지요. 누구나 즐겁게 읽고, 생각할 수 있는 책입니다.




* 자연과학 책방 동주

주소 부산 수영구 과정로 15번길 8-1

영업시간 월, 수~토요일 오후 2시~7시, 일요일 오후 2시~6시, 화요일 휴무

전화번호 010-9669-0002

이메일 velocy@naver.com

인스타그램 @science_dongju

블로그 http://velocy.blog.me



종의 기원
종의 기원
찰스 다윈 저 | 다윈 포럼 기획 | 장대익 역 | 최재천 감수
사이언스북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윤주

좋은 책, 좋은 사람과 만날 때 가장 즐겁습니다. diotima1016@yes24.com

종의 기원

<정유정> 저11,700원(10% + 5%)

3년, 모두가 손꼽아 기다려온 소설 악惡은 어떻게 존재하고 점화되는가 심연에서 건져 올린 인간 본성의 ‘어두운 숲’ 작가 정유정이 돌아왔다! 펴내는 작품마다 압도적인 서사와 폭발적인 이야기의 힘으로 많은 독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아온 정유정이 전작 《28》 이후 3년 만에 장편소설 《종의 기원》..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종의 기원

<정유정> 저9,100원(0% + 5%)

3년, 모두가 손꼽아 기다려온 소설 악惡은 어떻게 존재하고 점화되는가 심연에서 건져 올린 인간 본성의 ‘어두운 숲’ 작가 정유정이 돌아왔다! 펴내는 작품마다 압도적인 서사와 폭발적인 이야기의 힘으로 많은 독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아온 정유정이 전작 《28》 이후 3년 만에 장편소설 《종의 기원》..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위로와 희망을 노래하는 시 그림책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 SNS에 게재한 시 한 편이 전 세계적으로 빠르게 퍼져 나갔다. 많은 사람에게 영감을 주어 다양한 예술 형태로 확산된 이 시는 아름답고 섬세한 그림을 만나 마침내 우리 곁을 찾아왔다. 지금 우리가 겪고 있는 경험과 희망적인 미래를 기록한 시 그림책이다.

마음을 위로하는 시인 김용택의 시편

‘섬진강 시인’ 김용택의 열세 번째 시집. 『나비가 숨은 어린나무』에 실린 시들은 계절의 색과 자연의 빛을 머금고 시인의 이야기에서 출발하여 우리 보편의 삶으로 확장한다. “누구의 행복도 깔보지 않았을, 강물을 건너가는 한 줄기 바람(「내 눈에 보이는 것들」)”같은 시들이 가득 담긴 책

구글 수석 디자이너, 천재들과 일하며 배운 것들

영어 한 마디 못 하는 채로 미국 유학길에 올랐던 저자가 25년 뒤 구글 본사 수석 디자이너가 되기까지, 세계 최고의 인재들과 함께 일하며 배운 것들을 담은 책이다. 그녀는 미래에 대한 불안과 걱정으로 생각이 너무 많은 서른 살들에게 말한다. 흔들리지 말고 끝까지 나답게 걸어가라고.

삶의 품위를 일깨운 스무 권의 책, 스무 명의 여성

19년차 기자이자 출판팀장, 싱글여성이자 작가, 단단한 한 사람으로서의 곽아람을 만든 여성들을 만난다. 스무 권의 책에서 만난 스무 명의 여성. 그리고 이들에게 배운 '삶의 존엄을 지탱하는 법'. 『소공녀』 세라부터 『배움의 발견』 타라까지 그의 삶을 비추며 우리의 품위를 깨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