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트롤: 월드 투어>, 아기자기한 화합의 세계

<TROLLS World Tour (Original Motion Picture Soundtrack)>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팝, 펑크(Funk), 디스코, 일렉트로닉, 힙합을 유연하게 섞어 즐거움을 선사한다. 「강남스타일「이 반가운 「Trolls 2 many hits mashup「도 놓치면 아쉽다.(2020. 06. 03)


2016년 개봉한 드림웍스 애니메이션 최초의 뮤지컬 영화 <트롤>이 알려진 건 음악 덕이었다. 영화를 본 사람은 많지 않았지만, 빌보드 싱글 차트 정상에 오른 저스틴 팀버레이크의 주제가 「Can’t Stop The Feeling!」은 모두가 알았다. 이 싱글의 인기가 속편인 <TROLLS World Tour>를 탄생시켰다.

자연히 제작사 입장에서는 작품의 성공을 견인한 음악에 더욱 힘을 실어야 했다. <TROLLS World Tour>의 배경부터가 록, 팝, 클래식, 컨트리, 펑크(Funk), 테크노를 상징하는 여섯 트롤 마을이다. 묘사도 구체적이다. 록 마을 요정들은 붉은 모히칸 머리를 하고 있고 펑크 마을 요정들은 팔리아먼트 펑카델릭의 UFO 스타일링을 가져와 번쩍번쩍 빛난다. (레드벨벳도 등장한다.)

<트롤>의 일등공신 저스틴 팀버레이크에게 사운드트랙 전체 프로듀싱을 맡긴 것 역시 음악으로 승부를 보겠다는 전략이다. 화려했던 「Can「t stop the feeling!」과 달리 차분하지만 펑키(Funky)한 디스코 리듬으로 무장한 메인 싱글 「The other side」가 우선 귀를 잡아끈다. 일렉트로닉 사운드 위 디스코 리듬을 덧칠하고 검증된 신예 시저(SZA)의 음색으로 다시금 히트를 조준한다.

저스틴이 선택한 또 다른 파트너는 한국계 미국인 어머니를 두어 우리에게도 알려진 드러머 앤더슨 팩(Anderson Paak)이다. 「The other side」의 디스코 리듬이 정적인 반면, 그와 함께한 「Don’t slack」에선 흥겨운 블루스 리듬 위 그루브한 노래와 랩으로 신나는 분위기를 주도한다. 「It’s all love」 또한 일렉트로닉 팝 사운드에 다채로운 코드 워크와 멜로디컬한 후렴구로 힙합과 발라드를 절묘하게 조합했다. ‘월드 투어’의 흥을 잘 돋운다.

주목할 점은 올드팝의 반가운 귀환. 각기 다른 여섯 마을 요정들은 한 시대를 풍미한 히트 팝을 부르며 음악 팬들에게 구애의 춤을 춘다. <피치 퍼펙트>의 주인공이자 뮤지컬 장인인 애나 켄드릭이 주축을 맡은 「Trolls wanna have good times」가 대표적인 곡. 신디 로퍼의 「Girls just want to have fun」과 쉭(Chic)의 「Good times」, 원 히트 원더 디라이트(Dee-Light)의 「Groove is in the heart」까지 팝, 펑크(Funk), 디스코, 일렉트로닉, 힙합을 유연하게 섞어 즐거움을 선사한다. ‘강남스타일’이 반가운 「Trolls 2 many hits mashup」도 놓치면 아쉽다.

대체로 현대적인 재해석이 두드러진다. 1982년 조지 클린턴의 앨범 <Computer Game>에 수록된 「Atomic dog」를 샘플링 한 「Atomic dog world tour remix」가 그 예다. 원곡의 장난스러운 신시사이저 리프를 전면에 내세워 유쾌함을 강조했고, 소울풀한 코러스 위에 앤더슨 팩의 율동적인 플로우로 곡에 생동감을 더했다.

다프트 펑크의 「One more time」 또한 리듬은 그대로 차용하되, 다양한 신시사이저 음향을 사용해 사운드스케이프를 확장했다. 반면 로킹한 「Barracuda」, 「Crazy train」, 「Rock you like a hurricane」을 소화하는 트롤 바브(레이첼 블룸 역)는 원곡에 충실하며 파워풀한 보컬로 새로운 재미를 더한다. 새로움과 고전의 배합이 조화롭다.

<TROLLS World Tour> 음악으로 다양성과 화합의 세계를 그린다. 헤비메탈부터 케이팝까지(!) 폭넓은 선곡이 이를 증명하며, 감각적인 신곡과 익숙한 히트곡의 조화로 신구세대를 아우른다. 과연 어린아이들만을 위한 영화는 아니다. 아이들이 화려하고 아기자기한 요정 트롤들에게 집중할 때, 우리는 그 뒤에 흘러나오는 음악에 맞춰 신나게 발을 동동 구르고 있을 테니까!



트롤: 월드 투어 영화음악 (Trolls World Tour Original Motion Picture Soundtrack)
트롤: 월드 투어 영화음악 (Trolls World Tour Original Motion Picture Soundtrack)
Various Artsits
Sony MusicRCA Records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트롤: 월드 투어
    • 감독: 월트 도른
    • 장르: 애니메이션,어드벤처,코미디
    • 등급: 전체관람가
    • 개봉일: 20200429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트롤: 월드 투어 영화음악 (Trolls World Tour OST)

Various Artsits21,500원(19% + 1%)

드림 웍스의 야심작 [Trolls World Tour]의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 저스틴 팀버레이크 프로듀싱! 시저, 앤더슨 팩, 레드벨벳, 오지 오스본 등 초호화 게스트 참여! SZA & Justin Timberlake이 함께한 타이틀곡 'The Other Side'를 비롯하여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인간의 몸과 과학기술의 만남

김초엽 소설가와 김원영 변호사는 공통점이 있다. 어린 시절부터 손상된 신체를 보완하는 기계(보청기와 휠체어)와 만났다는 점이다. 두 사람은 자신의 경험과 사색을 통해 사이보그가 그려갈 미래를 논한다. 사이보그의 존재론과 윤리에 관한 두 사람의 통찰이 빛난다.

사라진 엄마, 아빠를 찾아 자정의 세계로!

영화화가 검토되고 있는 해리포터를 연상시키는 아동 판타지 문학. 사라진 엄마 아빠를 찾아 헤매던 소녀가 자신을 쫓는 정체 모를 존재를 피해 자정을 울리는 빅벤의 종소리가 울려퍼질 때 밤의 세상으로 모험을 떠난다. 마법과 비밀, 낮과 밤의 세계를 지키기 위한 에밀리의 여정이 펼쳐진다.

우리에게 두 번째 날은 없다

아마존, 페이스북, 구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의 CEO부터 직원까지 2년간의 집중 인터뷰를 통해 발견한 그들의 생존 전략. 거대 기술 기업에겐 둔화와 정체라는 비즈니스 주기가 적용 되지 않는다. 하나를 성공할 때마다 다시 ‘첫 번째 날’로 돌아가 다음을 준비하기에 성장만이 있을 뿐이다.

나는 울고 싶을 때마다 이 말을 떠올릴 거예요.

캐나다를 대표하는 시인 조던 스콧의 자전적인 이야기에 케이트 그리너웨이상 수상 작가 시드니 스미스의 그림이 만나, 전 세계 평단과 독자들의 마음을 뒤흔든 아름다운 그림책. 굽이치고 부딪치고 부서져도 쉼 없이 흐르는 강물처럼 아픔을 딛고 자라나는 아이의 눈부신 성장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