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편집자의 기획] 세계적인 작가의 글쓰기 비법 -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조미희 편집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영화 <캐롤>의 원작자 퍼트리샤 하이스미스는 세계 최고의 범죄소설 작가로, 살인과 수수께끼가 가득한 허구의 세계를 직조한 그가 직접 글쓰기 비법을 전수한다. (2020.05.12)

사진3.jpg

 

 

장르소설 전문 출판사 북스피어는 ‘박람강기 프로젝트’를 통해, 소설가들의 흥미진진한 뒷이야기를 전해왔다. 시리즈의 열 번째 책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의 주인공은 퍼트리샤 하이스미스다. 영화 <캐롤>의 원작자 퍼트리샤 하이스미스는 세계 최고의 범죄소설 작가로, 살인과 수수께끼가 가득한 허구의 세계를 직조한 그가 직접 글쓰기 비법을 전수한다.


조미희 북스피어 편집자는 서스펜스 소설이 낯선 한국 독자들에게 장르의 재미를 정통으로 소개하고 싶었다. 이 책의 매력 포인트는 저자가 직접 전하는 글쓰기의 ‘디테일’이다. 퍼트리샤 하이스미스는 소설이 어느 단계에서 막혔고, 어떻게 돌파했는지 전 과정을 세세하게 쓴다. 심지어 출판사의 수정 요청에 대응했던 에피소드까지 밝힌다. 직접 쓴 소설을 예시로 들었기 때문에, 작가의 경험은 더욱 생생하게 와닿는다. 예시로 든 작품을 실제 서점에서 찾아 읽는 기쁨도 누릴 수 있다. 미지의 장르를 탐구하는 이에게 작가의 조언은 좋은 가이드가 될 것이다.


조미희 편집자는 글쓰기를 생업으로 삼으려는 예비 작가들에게 이 책을 권한다. “하이스미스는 이제 막 소설을 쓰기 시작한 초심자들을 위해 이 책을 썼어요. 서문에서 대놓고 ‘팔릴 만한 글을 쓰는 방법’을 알려주겠다고 밝히기도 했고요. 소설로 먹고살고 싶은 사람, 특히 독자들의 마음을 조이는 긴장감 넘치는 글을 쓰고 싶은 이에게 추천합니다.”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퍼트리샤 하이스미스 저 | 북스피어
박람강기 프로젝트 10권. 서스펜스의 대가이자 ‘20세기의 에드거 앨런 포’로 불린 작가 퍼트리샤 하이스미스가 데뷔를 준비 중인 초보 작가들을 위해 쓴 책이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윤주

좋은 책, 좋은 사람과 만날 때 가장 즐겁습니다.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퍼트리샤 하이스미스> 저/<송기철> 역12,420원(10% + 5%)

박람강기 프로젝트 10권. 서스펜스의 대가이자 ‘20세기의 에드거 앨런 포’로 불린 작가 퍼트리샤 하이스미스가 데뷔를 준비 중인 초보 작가들을 위해 쓴 책이다. 소설로 밥벌이를 하겠다는 다짐과 함께 작가의 세계에 뛰어든 그는, 어느 날 성공한 작가가 되어 살펴보니 정작 팔릴 만한 글을 쓰는 방법에 대해 알려주는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우리들의 N번방 추적기

2020년 3월 텔레그램 N번방 사건이 알려지기 시작했다. N번방은 디지털 성범죄의 심각함과 처참한 현실을 일깨워줬다. 이 사건을 알린 최초 보도자이자 최초 신고자인 두 사람이 쓴 이 책은 그간의 취재를 정리하며 보다 안전하고 평등한 사회를 꿈꾼다.

인류 역사와 문화의 시작, 지구

46억 년 전 지구의 탄생에 맞춰 지구의 변천사에 따라 인류의 문명이 어떻게 진화해왔는지 추적하는 대작. 그간의 역사가 인간 중심이었다면, 철저하게 지구 중심으로 새로운 빅히스토리를 과학적으로 저술했다. 수많은 재해로 불확실성이 커진 지금, 인간이 나아가야할 길을 제시하는 책.

지금 살고 있는 집, 몸도 마음도 편안한가요?

나에게 맞는 공간, 내게 편안한 공간을 만드는 일은 인생을 돌보는 일과 닮았습니다. tvN [신박한 정리] 화제의 공간 크리에이터 이지영이 소개하는 인테리어, 정리정돈, 공간 재구성의 모든 것! 아주 작은 변화로 물건도, 사람도 새 인생을 되찾는 공간의 기적이 펼쳐집니다.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의 범죄 스릴러

마을에서 연이어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살인 사건, 시신 주변에는 사슴 발자국들이 찍혀있다. 누군가의 말처럼 이것은 동물들의 복수일까? 동물 사냥을 정당화하는 이들과 그에 맞서는 인물의 이야기가 긴장감 있게 펼쳐진다. 작가가, 문학이, 세상을 말하고 바꾸는 방식이 선명하게 드러나는 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