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편집자의 기획] 세계적인 작가의 글쓰기 비법 -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조미희 편집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영화 <캐롤>의 원작자 퍼트리샤 하이스미스는 세계 최고의 범죄소설 작가로, 살인과 수수께끼가 가득한 허구의 세계를 직조한 그가 직접 글쓰기 비법을 전수한다. (2020.05.12)

사진3.jpg

 

 

장르소설 전문 출판사 북스피어는 ‘박람강기 프로젝트’를 통해, 소설가들의 흥미진진한 뒷이야기를 전해왔다. 시리즈의 열 번째 책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의 주인공은 퍼트리샤 하이스미스다. 영화 <캐롤>의 원작자 퍼트리샤 하이스미스는 세계 최고의 범죄소설 작가로, 살인과 수수께끼가 가득한 허구의 세계를 직조한 그가 직접 글쓰기 비법을 전수한다.


조미희 북스피어 편집자는 서스펜스 소설이 낯선 한국 독자들에게 장르의 재미를 정통으로 소개하고 싶었다. 이 책의 매력 포인트는 저자가 직접 전하는 글쓰기의 ‘디테일’이다. 퍼트리샤 하이스미스는 소설이 어느 단계에서 막혔고, 어떻게 돌파했는지 전 과정을 세세하게 쓴다. 심지어 출판사의 수정 요청에 대응했던 에피소드까지 밝힌다. 직접 쓴 소설을 예시로 들었기 때문에, 작가의 경험은 더욱 생생하게 와닿는다. 예시로 든 작품을 실제 서점에서 찾아 읽는 기쁨도 누릴 수 있다. 미지의 장르를 탐구하는 이에게 작가의 조언은 좋은 가이드가 될 것이다.


조미희 편집자는 글쓰기를 생업으로 삼으려는 예비 작가들에게 이 책을 권한다. “하이스미스는 이제 막 소설을 쓰기 시작한 초심자들을 위해 이 책을 썼어요. 서문에서 대놓고 ‘팔릴 만한 글을 쓰는 방법’을 알려주겠다고 밝히기도 했고요. 소설로 먹고살고 싶은 사람, 특히 독자들의 마음을 조이는 긴장감 넘치는 글을 쓰고 싶은 이에게 추천합니다.”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퍼트리샤 하이스미스 저 | 북스피어
박람강기 프로젝트 10권. 서스펜스의 대가이자 ‘20세기의 에드거 앨런 포’로 불린 작가 퍼트리샤 하이스미스가 데뷔를 준비 중인 초보 작가들을 위해 쓴 책이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윤주

좋은 책, 좋은 사람과 만날 때 가장 즐겁습니다. diotima1016@yes24.com

긴장감 넘치는 글쓰기를 위한 아이디어

<퍼트리샤 하이스미스> 저/<송기철> 역12,420원(10% + 5%)

박람강기 프로젝트 10권. 서스펜스의 대가이자 ‘20세기의 에드거 앨런 포’로 불린 작가 퍼트리샤 하이스미스가 데뷔를 준비 중인 초보 작가들을 위해 쓴 책이다. 소설로 밥벌이를 하겠다는 다짐과 함께 작가의 세계에 뛰어든 그는, 어느 날 성공한 작가가 되어 살펴보니 정작 팔릴 만한 글을 쓰는 방법에 대해 알려주는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엔딩 그 다음, 새로운 이야기가 열린다

『아몬드』, 『우아한 거짓말』 등 오래 사랑받는 작품들의 뒷이야기를 담은 소설집. 『두 번째 엔딩』은 깊은 인상을 남긴 소설 속 인물들을 한번 더 불러낸다. 주인공의 언니, 친구 등 주변인들의 목소리로 새로운 세계를 그리고 다시금 그 보통의 삶들을 보듬어 살피는 위로와 공감의 이야기

토니 모리슨 국내 첫 산문집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 토니 모리슨의 산문집이 국내에 처음으로 출간되었다. 미국 흑인 문학을 대표하는 작가로, 여성으로, 비평가로 살아온 그가 남긴 에세이, 연설, 강연 등을 한 권에 담았다. 독자들에게 ‘보이지 않는 잉크에 민감한 사람이 되길’ 당부했던 그의 위엄 있고, 강인한 목소리를 전한다.

나만의 음악이 시작되는 순간

음악을 배우고 가르쳐온 저자가 동네 음악 선생님의 따뜻한 목소리로 음악의 언어를 이해하는 법을 들려준다. 음악을 통해 배워나가는 매일의 이야기를 통해 음악이 우리의 일상에 자연스레 스며들게 한다. 인생에서 나만의 음악이 시작되는 순간을 경험하게 해 줄 책.

세계는 왜 분노하는가

이스라엘 기자 나다브 이얄은 10여 년 동안 세계화로 고통받는 세계 곳곳의 사람들을 취재했다. 책에 실린 사례는 우리가 어렴풋이 아는 내용이다. 불평등, 노동 착취, 생태계 파괴 등 세계화는 많은 사람의 생존을 위협한다. 파국을 막기 위해 이제는 현실을 직시해야 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