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윤도현 밴드, 젊음과 연륜을 동시에 좇는다

윤도현 밴드 <Twilight State>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펼쳐낼 수 있는 많은 것을 가졌음에도 오히려 힘을 덜어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음악을 들고나왔다. 중용의 미덕 지켜 유지한 대중 밴드의 타이틀. YB는 흐른다. (2020. 02. 05)

Untitled-1.jpg

 


관건은 과연 이 음반이 흘러갈 수 있느냐는 거다. 데뷔 31년 차. 2002년 한일 월드컵의 호혜를 입은 「오 필승 코리아」 의 흥행 이후 「박하사탕」, 「잊을게」 등의 히트곡. 연이어 윤도현 솔로 곡인 「사랑했나봐」의 대중 호응을 거쳐 2011년 오디션 프로그램 <나는 가수다>의 활약 등 YB 커리어에는 언제나 급격한 상승 곡선이 이어져 왔다. 그러나 지난 몇 년간 이들에게 새바람은 불어오지 않았다. 어쩐지 과거의 모습으로만 밴드가 소환되던 와중 6년 만의 정규 10집은 그룹의 기로를 결정했다. 잠시 막혀있던 통로는 시원하게 열렸고 YB는 그들만의 방법으로 건재함을 증명한다.

 

젊음과 연륜을 동시에 좇는다. 이는 내레이션이 활용되는 방식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첫 곡 「딴짓거리」는 다국적 밴드 슈퍼올가니즘의 한국인 멤버 소울의 독특한 혼잣말과 휘파람 소리를 섞어 젊은 감성을 체득하고 반대로 「생일」은 요즘 잘 쓰지 않는 감성적 읊조림으로 노래의 문을 연다. 자연의 소리를 바탕삼아 시인 이응준의 시구를 읽은 뒤 서정적인 곡의 전개가 시작되는데 옛 감성을 우회한 위로의 메시지가 근사하다. 이처럼 음반은 과거의 것과 요새의 것을 들여오는데 편견을 가지고 있지 않으며 곡에 알맞은 색깔로 소스를 배합한다. 세대 불문. 그들의 음악이 소화될 수 있는 이유다.

 

이 같은 대중성이 작품의 승전고를 울린다. 록을 중심으로 모던 록, 헤비메탈, 록 발라드 등의 연성화를 이어가며 앨범을 꾸리는 와중 음악적 실력을 과시하려 연주를 확대한 지점이 없다. 로킹한 스피드로 중무장한 「Find us」, 탄탄한 리듬감을 강조한 「외람된 말씀」, 육중한 헤비메탈 「10E」 등 다양한 질감을 가진 곡들이 포진돼 있으나 이것들의 호흡을 늘려 자극 포인트를 강조하지 않으니 곡이 쉽다. 얼터너티브 밴드이자 유명 록 그룹 스매싱 펌킨스의 기타리스트 제프 슈뢰더(Jeff Schroeder)와 협업한 「야간마차」 역시 마찬가지. 욕심을 내지 않은 탓에 음반은 범대중적인 소구력을 얻었다.

 

기본적 틀을 유지한 채 다채로운 분위기를 담았다. 「반딧불 그 슬픔에 대한 질문」은 점점 침잠하는 낮은 분위기를 밸런스 좋은 연주를 통해 입체적으로 그려냈고 「나는 상수역이 좋다」는 이전 인기곡 「나는 나비」, 「흰수염고래」 풍의 위로를 전한다. 여기에 한바탕 뛰기 좋을 라이브 전용곡도 있다. 「Jumping to you」, 「개는 달린다, 사랑처럼」의 활력이 그것. 신보가 들여온 가장 큰 의미는 바로 여기서 나온다. 여전히 대중 곁에서! 펼쳐낼 수 있는 많은 것을 가졌음에도 오히려 힘을 덜어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음악을 들고나왔다. 중용의 미덕 지켜 유지한 대중 밴드의 타이틀. YB는 흐른다.

 

 

 

 


 

 

윤도현 밴드 (YB) - 10집 : Twilight State윤도현 밴드 (YB) 밴드 | Universal
세계 각지로 묵묵히 그들의 음악을 전파하고 있는 지구적인 밴드 YB가 드디어 새로운 정규앨범으로 돌아왔다. YB의 열 번째 앨범의 앨범타이틀은 Twilight State. 앨범 타이틀에서부터 느낄 수 있는 몽환적인 분위기가 앨범 전체에 안개처럼 짙게 내려앉아 있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오늘의 책

2020년 인터내셔널 부커상 수상작

가족의 죽음으로 폐허가 된 열 살 소녀의 세계. 작가는 그의 첫 소설인 이 작품으로 최연소로 인터내셔널 부커상을 수상했다. ‘한발 물러나 읽을 수 있는 소설이 아니’라는 부커상 심사평과 같이, 이야기는 상실과 폭력, 슬픔에 잠식된 세상, 그 피할 길 없는 삶의 가운데로 순식간에 독자를 데려간다.

고미숙이 동양 고전에서 찾아낸 지혜

고전평론가 고미숙이 독자와 함께 읽기를 제안한 작품은 『동의보감』과 『숫타니파타』다. 몸에 관한 동양의 담론을 집약해낸 『동의보감』, 2,6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인간의 마음과 고통의 문제를 고민해 온 불교의 사유를 지금 여기로 불러온다.

피터 슈라이어,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

세계적인 디자이너 피터 슈라이어. 독일 시골의 식당 한 켠에서 그림을 그리던 소년이 유럽을 넘어 세계적인 디자이너가 되기까지,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을 한 권에 담았다. 새로운 도전과 방향성을 제시해온 그의 디자인에서 예술적 영감은 물론 미래를 창조하는 질문에 대한 답을 얻게 될 것이다.

진심을 다해 투자한다

주식 입문 5년 만에 55억의 자산을 일군 평범한 가장의 주식투자 이야기. 의사가 되었지만 미래를 장담할 수 없는 현실에 투자를 시작했고, 그 결실로 내 집 마련에 성공한 성현우 저자가 지난 5년간의 주식투자 경험과 노하우, 기록에 간절함을 담아 전해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