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올해의 책 특집] 2019년 최다 리뷰 도서

<월간 채널예스> 2019년 12월호 특집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1천5백만여 명 예스24 회원 중 예스블로그를 개설한 회원은 모두 393만 4,359명. 블로그를 활발하게 사용하며 책 리뷰를 올리는 독자들에게 가장 사랑 받은 책은 무엇일까.

메인.png

 

 

800_1.jpg

 


2019년 1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예스블로그에 등록된 리뷰는 54만 9,105건. 그 중에 일반 도서는 24만 5,580건 eBook은 27만 8,280건으로 eBook이 근소한 차이로 앞섰다. 만화는 1만 3,866건으로 3위에 랭크됐다.

 

올해 리뷰가 가장 많이 등록된 도서는 프레드릭 배크만의 소설 『우리와 당신들』 로 280건의 리뷰가 올라왔다. 2위는 김영하 작가의 에세이 『여행의 이유』 다. eBook에서는 1위는 『디파인 더 릴레이션십(Define The Relationship)』 , 『푸른 괴물의 껍질』 이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여성 독자들이 가장 많이 리뷰한 일반 도서는 『우리와 당신들』 , 남성 독자들의 경우 1위는 『반일 종족주의』 였다. 10대가 가장 많이 리뷰한 일반 도서는 유튜버 선바의 『제 인생에 답이 없어요』 였고, 20대는 『에듀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2주끝장 고급』 , 30대와 40대는 『우리와 당신들』 , 50대는 『여행의 이유』 , 60대는 『월세 투자자는 바보 투자자다』 였다.

 

예스24 블로그는 매주 10건의 우수 리뷰를 선정해 YES상품권 3만 원을 제공한다. 3,000원 이상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일반회원 300원, 마니아회원 600원의 YES포인트를 받을 수 있고, 책을 구매한 후 한줄평을 남기면 일반회원은 50원, 마니아회원은 100원의 YES포인트를 즉시 사용 가능하다.

 

예스24 블로그에서 2019년 1월부터 10월 말까지 진행한 서평단 이벤트는 총 1,502건으로 서평단을 신청한 독자들은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고 서평을 올린다. 물론, 서평단 참여 도서라는 사실을 밝힌다. 신간이 나오면 독자들을 비롯해 출판사, 저자들이 가장 먼저 찾아보는 예스24의 충실한 리뷰 활동은 2020년에도 계속된다.

 

 

리뷰가 가장 많았던 도서 (eBook 제외)
(집계 기간) 2019년 1월 1일 ~ 10월 31일

 

순위

상품명 

저자 

1

『우리와 당신들』

프레드릭 배크만 저/이은선 역

다산책방

2

『여행의 이유』

김영하 저 | 문학동네

3

『에듀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2주끝장 고급』

한국사기출연구회 저 | 에듀윌

4

『역사의 쓸모』

최태성 저 | 다산초당

5

『한자와 나오키 1』

이케이도 준 저/이선희 역
인플루엔셜

 

 

서평단 신청이 가장 많았던 도서 BEST 5

 

순위

상품명

저자 

1

 『빨강 머리 앤 미니북 세트』

 루시 모드 몽고메리 저/박혜원 역

더모던

2

 『곰브리치 세계사 예일대 특별판』

 에른스트 H. 곰브리치 저/박민수 역
비룡소

3

 『아가씨와 밤』

 기욤 뮈소 저/양영란 역 | 밝은세상

4

 『설민석의 삼국지 1』

 설민석 저 | 세계사

5

 『썸씽 인 더 워터』

 캐서린 스테드먼 저/전행선 역

arte(아르테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채널예스, 월간 채널예스, 책읽아웃을 만들고 있습니다.
eumji01@yes24.com

오늘의 책

기욤 뮈소의 매혹적 스릴러

센 강에서 익사 직전에 구조된 한 여인, 유전자 검사 결과는 그가 일 년 전 항공기 사고로 사망한 유명 피아니스트라 말한다. 두 사람의 관계는, 이 의문의 사건이 가리키는 진실은 무엇일까. 고대 그리스의 디오니소스 신화와 센 강을 배경으로 전해 내려오는 데스마스크 이야기를 결합한 소설.

박완서의 문장, 시가 되다

박완서 작가의 산문 「시의 가시에 찔려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의 문장과 이성표 작가의 그림을 함께 담은 시그림책. 문학에 대한, 시에 대한 애정이 담뿍한 문장을 읽으며 그와 더불어 조용히 마음이 일렁인다. 가까이에 두고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마다 꺼내볼 책.

‘나’를 잊은 모두에게 건네는 위로

베스트셀러 『긴긴밤』 루리 작가가 글라인의 글을 만나 작업한 신작 그림책. 사람들의 기준에 맞춰 살기 위해 발버둥 치는 악어가 자신의 모습을 인정하고 자아를 회복해 나가는 과정을 담담하게 그렸다. 고독과 절망, 그리고 자유의 감정까지 루리 작가 특유의 색채와 구도로 다양하게 표현했다.

바다를 둘러싼 인류의 역사

『대항해 시대』로 바다의 역할에 주목하여 근대사를 해석해낸 주경철 교수가 이번에는 인류사 전체를 조망한다. 고대부터 21세기 지금에 이르기까지 인류의 여정을 바다의 관점에서 재해석했다. 이 책은 그간 대륙 문명의 관점으로 서술해온 역사 서술의 한계를 극복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