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말 결산] 2018년 가장 사랑 받은 <책읽아웃> 에피소드는?

도서 팟캐스트 ‘책읽아웃’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재미와 유익함 두 마리 토끼를 한 번에 잡는 팟캐스트 <책읽아웃>. 2018년 청취자들이 가장 즐겨 들은 에피소드를 골랐습니다. (2018. 12. 31)

메인이미지_출처 언스플래시.jpg

             언스플래쉬

 

 

2018년, 예스24에서 만드는 도서 팟캐스트 <책읽아웃>은 청취자들의 관심과 사랑으로 순조롭게 달려왔습니다. 아직 들어본 적이 없다면 올해가 가기 전 시도해보세요. 2019년을 알차게 시작하실 수 있습니다. 이제까지 가장 많은 조회수를 기록한 편부터 들어볼까요?

 

 

 

‘김하나의 측면돌파’에서 가장 사랑 받은 에피소드 BEST 3

 

 

1.jpg


 

61-1 [김하나의 측면돌파]

허지원 임상심리학자의 ‘어쩌라고, 되면 좋고 아님 말고!’

 

뇌과학과 임상심리학의 측면에서 마음의 문제를 살펴보는 허지원 임상심리전문가를 초대해 유쾌하고 유익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자꾸만 스스로에게 무례해지는” 사람들에게 “당신이 어쩌면 틀렸을지 모른다는 이야기를” 해주고 싶으셨대요. 우리가 스스로 얼마나 오해하고 있는지 궁금해지는데요. 방송을 들은 분들은 무릎을 치고 몇 번씩 돌려 들으며 받아 적으신 분도 있다고 해요.


팟빵 듣기 http://www.podbbang.com/ch/15135?e=22792448

 

 

 

 

 

2.jpg


49-1 [김하나의 측면돌파]

이경미 감독, 모든 아픔과 외로움은 영화로 승화!

 

『잘돼가? 무엇이든』  출간 소식과 동시에 책읽아웃에 출연했으면 좋겠다는 청취자들의 요청이 빗발쳤던 게스트였습니다. <미쓰 홍당무> <비밀은 없다>를 만든 이경미 영화감독이 나와 솔직한 이야기를 들려주셨는데요. ‘원래 이런 이야기는 절대 안 하려고 했는데…’ 라며 모든 걸 쏟아놓은 덕택에 <책읽아웃>의 순위가 급상승하기도 했던 인터뷰였습니다.

 

팟빵 듣기 http://www.podbbang.com/ch/15135?e=22719534

 

 

 

 

 


3.jpg


53-1 [김하나의 측면돌파]

‘관종’ 박상영 “다 이러고 사는 줄 알았어요”

 

‘떠오르는 신예’ ‘퀴어 소설의 계보를 이을 기대주’, 2016년 문학동네신인상과 2018년 젊은작가상을 받은 박상영 소설가가 나와 입담을 뽐냈습니다. 『알려지지 않은 예술가의 눈물과 자이툰 파스타』 를 가지고 이야기를 나누다 ‘주당은 좋은 사람’ ‘털난 정물’ ‘엄마, 성당은 좀 아니지 않아?’ 등 주옥 같은 말이 너무 많이 나와 키워드를 뽑는데 애를 먹었다는 후문이 있습니다.

 

팟빵 듣기 http://www.podbbang.com/ch/15135?e=22740968

 

 

 

 

 


‘오은의 옹기종기’에서 가장 사랑 받은 에피소드 BEST 3

 

 

ffb9d77dcb9e537e32128cf55e7a89c9.jpg

 

34-1. [오은의 옹기종기]

소설가 장강명이 생각하는 정상적인 사회란?

 

장강명 소설가의 『당선, 합격, 계급』은 한국만의 독특한 채용 방식을 통해 어떻게 안과 밖을 만들고, 차별의 출발을 만드는지 살펴봅니다. '공채의 신'이자 '더 이상 수식이 필요 없는 문학상 4관왕'이자 개인에서 다시 사회로 시선을 옮기는 '월급사실주의' 작가기도 하죠. <책 이게 뭐라고>에서 책을 소개하는 장강명 작가의 말솜씨가 <책읽아웃> 나들이에서도 유감없이 발휘되었습니다. 초면이 아니었던 오은 시인과 장강명 소설가의 전말도 공개됩니다.


팟빵 듣기 http://www.podbbang.com/ch/15135?e=22624520

 

 

 

 

4.jpg

 

50-1 [오은의 옹기종기]

서늘한여름밤 님, 정말 잘 나오셨어요!

 

입사 100일 만에 퇴사를 하고 시작된 그림일기와, 직접 진행하는 팟캐스트 <서늘한마음썰>로 유명한 분이죠. 심리상담센터 에브리마인드를 만들고 기획자로 일하는 서늘한여름밤 작가가  『나에게 다정한 하루』  출간을 기념해 나왔습니다. 게스트가 하는 말마다 오은 시인이 깊이 공감하면서 ‘문학 요정’ 이 아닌 ‘끄덕 요정’이 되어 고개를 끄덕이고 감탄사를 뱉었던 에피소드입니다.

 

팟빵 듣기 http://www.podbbang.com/ch/15135?e=22723803

 

 

 

 


5.jpg

 

54- 1 [오은의 옹기종기]

김봉곤, 전업 연애가 하고 싶은 소설가

 

퀴어라서 행복하다고 말하는, 나의 사전에 사랑하지 않는 일은 없었다고 말하는 김봉곤 작가가 조곤조곤 사랑과 문학을 풀어놓았습니다. ‘불 같은 사랑이 몇 년째 숙원사업’이지만 아직까지 숙원을 풀지 못했다고 하는데요. 방송이 끝나고 숙원사업은 잘 진행되고 있는지 궁금합니다. 김봉곤 작가가 사랑을 멈출 수 없는 이유는 방송 말미에 공개됩니다.


팟빵 듣기 http://www.podbbang.com/ch/15135?e=22746031

 

 

 

 

 

 

코너 속 코너 ‘삼천포책방’에서 가장 사랑 받은 에피소드

 

 

7.jpg


53-2 [김하나의 측면돌파] 억양을 흉내낸다는 것에 대하여

 

‘김하나의 측면돌파’ 속 코너, 시작은 책이었으나 끝은 어디로 갈지 모르는 시간입니다. 전 방송이었던 51-2화에서 외국인의 억양을 흉내냈던 부분이 어떤 뜻이었고 어떤 잘못이 있었는지 방송 전 차근차근 짚어나갔던 에피소드였습니다. 의료화 현상을 짚었던  『어쩌다 우리는 환자가 되었나』 , 공학자 저자의 시선으로 사회적 사안을 바라보고 쓴 『떨리는 게 정상이야』 , ‘새롭고 좋은’ 만화 『무슨 만화』 를 가지고 즐겁게 이야기 나누었습니다.

 

팟빵 듣기 http://www.podbbang.com/ch/15135?e=22740969

 


 

 

코너 속 코너 ‘어떤, 책임’에서 가장 사랑 받은 에피소드

 

 

8.jpg


54- 2 [오은의 옹기종기] 인생을 조금 잘 살고 싶다면요

 

‘오은의 옹기종기’ 속 코너, ‘책임’감을 가지고 ‘어떤 책’을 소개하는 시간입니다. ‘나를 컬러풀하게 만들어준 책’이라는 주제로 세 명의 진행자가 각자 책을 들고 왔는데, 어려운 주제여서 고민을 많이 했다고 합니다. 『반짝이는 박수 소리』  , 『세밀화로 그린 보리 어린이 도감』  , 『우리는 고독할 기회가 적기 때문에 외롭다』  는 어떤 방식으로 진행자들을 컬러풀하게 만들어주었을까요?

 

팟빵 듣기 http://www.podbbang.com/ch/15135?e=22746033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클래스가 다른 SF, 테드 창 17년 만의 소설집

『당신 인생의 이야기』 이후 쓴 작품 9편을 수록한 테드 창 두 번째 소설집. 시간여행, 인공지능, 기계 보모 등의 소재에 독보적인 상상력과 예언적 통찰을 더해 삶을 향한 묵직한 질문을 던진다. "낯선 테크놀로지가 넘쳐나는 새로운 세상에서 인간은 어떻게 살아가야 할 것인가?"

책 읽지 않는 디지털 문명에 던지는 경고

점점 더 인류는 디지털 기기에 시간을 빼앗기고 있다. 그럴수록 ‘깊이 읽는 능력’을 상실한다. 이해력 부족은 불통으로 이어진다. 건강한 사회를 위해 우리는 더 늦기 전에, 더 자주 책을 읽어야 한다. 책 제목처럼, 우리는 다시 책으로 가야 한다.

재미주의자 김민식 PD의 '여행'

"인생에 위기가 닥칠 때마다 나를 구해주는 3개의 요술 주머니가 있다." 영어와 글쓰기에 관한 전작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 온 김민식PD가 가장 좋아하는 요술주머니, 여행으로 돌아왔다. 동네 뒷산부터 아프리카까지 이번에도 우리의 마음을 두드리는 이야기가 가득하다.

17년 동안 일한 매미는 어디로 떠났을까?

세계적인 작가 숀 탠의 신작 그림책. 매미는 회색 빌딩에서 인간들과 함께 17년 동안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실수 없이 일했습니다. 하지만 헌신적으로 일한 매미가 떠날 때는 파티도, 인사도 없었습니다. 갑자기 회사의 높은 층으로 올라간 매미, 무엇을 위해 오른걸까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