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D 리뷰 대전] ‘함께’ 살아가기 위한 안내서

『아홉 살 함께 사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아직은 나를 표현하는 것도, 다른 사람을 이해하는 것도 서툰 아이들에게 ‘함께’ 살아가기 위한 안내서가 되어 줄 『아홉 살 함께 사전』. (2018. 03. 12)

아홉살함께사전.jpg

 

 

새 학기가 시작되는 3월. 학교 갈 준비에 아이들도 부모들도 마음이 분주합니다. 새로운 선생님은 어떤 분일까. 어떤 친구들을 만나게 될까. 두근두근 설렘 반, 걱정 반으로 3월을 시작합니다. 학교에 들어가면서부터 아이들은 더 큰 사회를 경험하게 됩니다. 친구들과 선생님,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 맺기가 점점 중요해집니다. 다른 사람들과 소통한다는 게 어른들의 사회에서도 쉽지 않지만 처음 관계 맺기를 시작하는 아이들에게는 더욱 어려운 일이죠.

 

『아홉 살 마음 사전』 으로 아이들의 감정을 재미있게 담아냈던 박성우 시인이 이번에는 다른 사람과 관계 맺고 소통하는데 필요한 80가지 표현을 담은 『아홉 살 함께 사전』 을 만들었습니다. 다른 사람과 함께 할 때 일어날 수 있는 상황들로 관계의 어휘를 설명하는 시인의 방식은 친근하면서도 자연스럽게 표현을 배우게 합니다. 예를 들어, ‘부탁해’ 는 언니에게 목 뒤에 있는 원피스 단추를 채워달라고 말할 때 쓰는 말이고, ‘사과해’ 는 싸우고 나서 며칠 동안 말을 안 했던 친구에게 다시 친하게 지내자고 말할 때 쓰는 말입니다. ‘설득해’ 는 용돈이 왜 더 필요한지 엄마, 아빠에게 차근차근 말할 때 쓰는 말이고, ‘방해해’ 는 아빠가 낮잠을 못 자게 쿵쾅쿵쾅 뛰어다닐 때 쓰는 표현입니다. 몇 가지 표현들은 아이들이 쓸 때를 대비해 어른들도 꼭 배워둬야 할 것 같습니다.

 

아직은 나를 표현하는 것도, 다른 사람을 이해하는 것도 서툰 아이들에게 ‘함께’ 살아가기 위한 안내서가 되어 줄 『아홉 살 함께 사전』. 새 학기를 맞아 모든 것이 낯설고 두려운 아이들에게 용기를 북돋아 주길 바래봅니다.


 

 

아홉 살 함께 사전박성우 글/김효은 그림 | 창비
초등학교 저학년 어린이들이 학교라는 사회를 경험하고 다양한 사람들과 어울려 생활하는 과정에서 활용할 수 있는 표현을 그림과 함께 사전 형태로 소개한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태희 (도서MD)

아홉 살 함께 사전

<박성우> 글/<김효은> 그림9,900원(10% + 5%)

?2017년 올해의 어린이책 『아홉 살 마음 사전』 제2탄? 어린이를 위한 관계와 소통 사전 다른 사람과 관계를 맺고 소통하는 데 필요한 80개의 표현을 담은 책 『아홉 살 함께 사전』이 출간되었다. 2017년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았던 『아홉 살 마음 사전』의 후속작이다. 초등학교 저학년 어린이들이 학..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평양 사람이 전하는 지금 평양 풍경

재건축 아파트는 가격이 훌쩍 뛴다. 부자들은 아파트를 사서 전세나 월세를 놓는다. 어른들은 저녁에 치맥을 시켜 먹고, 학생들은 근처 PC방에서 게임을 한다. 사교육은 필수, 학부모 극성은 유치원에서부터 시작된다. 서울의 풍경이 아니라 지금 평양의 모습이다.

작품과 세상을 잇는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

『느낌의 공동체』에 이어지는 신형철의 두 번째 산문집.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그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글을 묶었다. 문학과 세상을 바라보는 "정확한" 시선이 담긴 멋진 문장을 읽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즐거움으로 가득한 책.

꼬리에 꼬리를 무는 존 버닝햄의 엉뚱한 질문들

“예의 바른 쥐와 심술궂은 고양이 중 누구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싶어?” 엉뚱한 질문들을 따라 읽다 보면 아이들은 어느새 그림책에 흠뻑 빠져들어요. 끝없이 펼쳐진 상상의 세계로 독자를 이끄는 존 버닝햄의 초대장을 지금, 열어 보세요.

세계를 뒤흔들 중국발 경제위기가 다가온다!

텅 빈 유령 도시, 좀비 상태의 국영 기업. 낭비와 부패, 투기 거품과 비효율, 대규모 부채, 미국과의 무역 전쟁까지. 10년간 중국에서 경제 전문 언론인으로 활약한 저자가 고발하는 세계 2위 중국 경제의 기적, 그 화려한 신기루 뒤에 가려진 어두운 민낯과 다가올 위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