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이 셋 워킹맘의 간결한 살림법] 미니멀 살림 노하우

“물건은 적게! 집은 아늑하고 청결하게! 육아는 즐겁게!”
아이 셋 워킹맘의 삶을 180도 변화시킨 간결한 살림 노하우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아이 셋 워킹맘의 간결한 살림법』은 무리하지 않는 산뜻한 살림 노하우를 블로그에 올려 많은 인기를 얻은 저자가 자신처럼 쫓기듯 하루를 살아가는 주부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낸 책이다. (2017.10.13)

워킹맘_카드뉴스01.jpg

 

워킹맘_카드뉴스012.jpg

 

워킹맘_카드뉴스013.jpg

 

워킹맘_카드뉴스014.jpg

 

워킹맘_카드뉴스015.jpg

 

워킹맘_카드뉴스016.jpg

 

워킹맘_카드뉴스017.jpg

 

워킹맘_카드뉴스018.jpg

 

워킹맘_카드뉴스019.jpg

 

워킹맘_카드뉴스0110.jpg

 

워킹맘_카드뉴스0111.jpg

 

워킹맘_카드뉴스0112.jpg

 

워킹맘_카드뉴스0113.jpg

 

워킹맘_카드뉴스0114.jpg

 

 

살림도, 육아도, 일도 무엇 하나 놓치고 싶지 않다. 그렇다고 하루하루 쫓기며 살고 싶지도 않다. 아이 셋 워킹맘, 간결한 살림을 시작한 뒤 일상에 기적 같은 변화와 즐거움이 찾아왔다. 대출이 줄고, 여유자금이 생겼다. 늘 하기 싫어 미루던 청소, 빨래가 수월해졌다. 식단 고민, 요리 시간이 줄었다. 무엇보다 아이들과 함께하는 시간이 늘었다. 삶에 쉼표가 생겼다. 이전까지 그녀 역시 하루 24시간이 부족했다. 조금만 더 노력하면, 지금보다 더 많이 벌면, 집이 넓어지면, 여유가 생기고 행복하게 잘살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며 하루하루 버티듯 살아왔다. 그러다 문득 ‘언제까지 이렇게 살아야 하지?’ 이런 삶에 의문을 품었고, 삶에서 소중한 것만 남기고 간결한 살림을 시작했다. 의지를 다지기 위해 새로운 삶의 시작과 과정을 블로그에 올렸다. 그런데 뜻밖에도 정말 많은 사람들이 그녀의 간결한 살림법에 공감해 주고 그녀를 따라 했다.

 

『아이 셋 워킹맘의 간결한 살림법』은 무리하지 않는 산뜻한 살림 노하우를 블로그에 올려 많은 인기를 얻은 저자가 자신처럼 쫓기듯 하루를 살아가는 주부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낸 책이다. 주부들의 삶이 편안해지는 힌트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블로그에 소개하지 않았던 비법까지 아낌없이 모두 담았다. 가장 먼저 그동안 살림을 번거롭게 하였던 요소들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 보고 줄일 수 있도록 돕는다. 언젠가 쓸지 몰라 쌓아 둔 물건, 주부들을 옭아매던 살림에 대한 고정관념 등을 버리고 꼭 필요하고 소중한 것만 남기는 팁을 소개한다. 단순히 버리고 비우는 것이 아니라, 가계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경제적인 비우기법을 알려 준다. 이와 함께 자신의 취향은 살리면서도 실용적인 살림살이 쇼핑법을 소개한다.

 

 


 

 

아이 셋 워킹맘의 간결한 살림법오자키 유리코 저 | 글담
“물건은 적게! 집은 아늑하고 청결하게! 육아는 즐겁게!” 아이 셋 워킹맘의 삶을 180도 변화시킨 간결한 살림 노하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아이 셋 워킹맘의 간결한 살림법

<오자키 유리코> 저/<강수연> 역11,700원(10% + 5%)

“물건은 적게! 집은 아늑하고 청결하게! 육아는 즐겁게!” 아이 셋 워킹맘의 삶을 180도 변화시킨 간결한 살림 노하우 살림도, 육아도, 일도 무엇 하나 놓치고 싶지 않다. 그렇다고 하루하루 쫓기며 살고 싶지도 않다. 아이 셋 워킹맘, 간결한 살림을 시작한 뒤 일상에 기적 같은 변화와 즐거움이 찾아왔다..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압도적 긴장감을 선사하는 아파트먼트 스릴러

『죽여 마땅한 사람들』 피터 스완슨의 '아파트먼트 스릴러'. 303호에 살던 오드리가 살해되고 3명의 남자가 그 주위를 맴돌고 있다. 312호에서 303호가 보이는 ㄷ자 모양의 아파트는 결코 안전한 곳이 아니다. 읽고 나면 당장 집 안 모든 창문과 문을 한 번씩 체크하게 될 것이다.

괭이부리말 아이들 작가의 단편동화집

<꽃섬 고양이>는 달동네 마을에 사는 길고양이 노랑이의 이야기이다. 사회적 약자와 그보다 더 아래에 있는 거리의 동물들이 서로를 보듬고 연대하는 네 편의 이야기는 혐오와 폭력의 시대에 깊은 울림과 감동을 준다.

99세 철학자에게 배우는 행복론

자신이 행복하다 말하는 사람이 많지 않다. 이유가 여러 가지겠지만 행복에 관해 진지하게 탐색해보지 않은 탓도 있다. 김형석 교수도 90이 넘어서야 행복에 관해 생각했다고 한다. 노학자의 행복론을 담은 이 책은 제목 그대로 행복을 예습하기에 좋은 참고서다.

건강하게 지속 가능한 진짜 다이어트

한 달에 10kg 감량, 이것만 먹으면 무조건 빠진다 등 엉터리 속설에 솔깃한 적이 있는가? 다이어트는 노력과 시간이 필요하다. 이 불편한 진실 때문에 요요와 다이어트 사이를 오가고 있다면, 이제부터 몸은 건강해지고 효율적으로 체중을 관리하는 진짜 다이어트를 시작해보자.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