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진아, 뛰어난 음악성으로 집중하게 하다

이진아 - 'Random'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잘할 수 있는 요리가 무엇인지를 아는 ‘이진아’의 고유성이 그득한 메인 디쉬! 누구도 따라 할 수 없는 맛이기에 더 특별하고, 자꾸만 생각난다. (2017.08.16)

image2.jpeg

 

아기자기한 전작의 데커레이션은 빼고 음식 자체의 퀄리티에 집중했다. 전채 요리에서 선보인 음악은 알쏭달쏭한 사랑의 감정과 좋아하는 사람을 생각하기만 해도 배부르다고 말하는 귀여운 소녀의 느낌이었다. 단조로운 걸 피하는 그가 담을 수 있는 그릇이 커진 EP에서는 대중적인 발라드, 팝 사운드를 비롯해 재즈, 보사노바, 왈츠 등의 다채로운 장르를 담아왔다. 재즈 싱어의 진한 음색과 현란한 스캣은 없어도, 뛰어난 음악성으로 집중하게 만드는 그의 또 다른 시도! 애피타이저, 메인, 디저트로 이어질 ‘진아 식당 3부작’ 콘셉트도 이제 중반에 다다랐다.

 

진아 식당의 주요리는 얼핏 보기에 화려하지 않지만, 그 첫맛은 짜릿함과 놀라움을 선사한다. 특히나 이번에는 셀프 프로듀싱에 도전했다. 하나부터 열까지 그의 감성과 노력이 짙게 배어있을 수밖에 없는 작품이다. 먼저 ‘순서에 상관없이, 편견 없이 듣는 노래’라는 음반의 메시지를 담당하는 타이틀 송 「Random」부터 보자. 왈츠 리듬에 맑은 화음을 더한 도입부 이후 몰아치는 드럼과 팝적인 멜로디의 조우가 무척 독특한 곡이다. 여기에 더티 룹스의 <Loopified>에 참여한 프로듀서, 사이먼 페트렌(Simon Petr?n)이 부주방장으로 함께해 역동성을 더했다.

 

감각을 자극하는 건 단연 그루브함과 경쾌함, 여기에 차분함까지 표현하는 피아노 터치다. 재료들이 살아 숨 쉬고 있는 편곡 또한 빠질 수 없는 요소다. 단조에서 장조로 옮겨가는 건반 연주가 마치 보이지 않는 단계를 밟아나가는 것만 같은 「계단」, 보사노바 리듬을 중심으로 움직이는 선율이 돋보이는 「밤, 바다, 여행」, 차분한 피아노 연주와 내면의 진솔한 노랫말이 어우러진 「어디서부터」, 산뜻한 브라스 편곡과 사랑스러운 가사가 담긴 「Everyday」까지! 어디서부터 재생해도 다양한 매력의 노래를 맛볼 수 있다는 점은 <RANDOM>이 가진 독특성이다.

 

달착지근한 소스가 음식 위로 흩뿌려지는 듯한 피아노 연주는 그와 호흡하며 변주하고, 동시에 다채로운 맛을 내는 일에 집중한다. 분명히 재즈풍이지만 완벽하게 재즈는 아니며, 잔잔한 악기 운용에 사랑 이야기를 얹었지만 완전한 발라드도 아니다. 그렇다고 장르를 아무거나 마구 섞어 몰개성화한 것도 아니다. 그야말로 잘할 수 있는 요리가 무엇인지를 아는 ‘이진아’의 고유성이 그득한 메인 디쉬! 누구도 따라 할 수 없는 맛이기에 더 특별하고, 자꾸만 생각난다.


정효범(wjdgyqja@naver.com)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오늘의 책

다시 시작된 전설의 〈밀레니엄〉 시리즈

스티그 라르손를 잇는 새로운 이야기꾼 다비드 라게르크란츠에 의해 전설의 밀레니엄 시리즈가 다시금 이어진다. 드디어 만난 쌍둥이 자매 리스베트와 카밀라, 그리고 밝혀지는 충격적인 과거. 리스베트와 미카엘의 새로운 이야기라니 어찌 반갑지 않으랴.

알고리즘의 역습이 시작됐다

수학과 데이터, IT기술의 결합으로 탄생한 빅데이터는 과연 공정할까? 저자는 인간이 가진 편견과 차별 의식을 그대로 코드화한 알고리즘을 사용하는 모형은 '대량살상무기'와 같다며, 불평등을 확산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알고리즘의 특징을 상세히 설명한다.

불확실성의 시대, 일의 미래를 준비하라!

전문직 신화가 종말을 고하고 학위의 가치가 사라져 가는 시대. 당신은 10년 후를 위해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저자는 안정적인 직업은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고 강조하며, 직업을 계획하는 대신 창업가정신을 구현해 자신만의 비즈니스를 구축하라고 주문한다.

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힐링 그림책

도시에 사는 소년이 어느 날, 시골의 조부모님 댁을 방문하게 됩니다. 부모님이 이야기를 나누는 사이 창 밖의 나무숲 속으로 여행을 떠나게 된 소년이 바라본 나무, 햇살, 호수, 물결, 물속, 수영 후의 햇빛, 칠흑같이 어두운 밤하늘의 별 등 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그림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