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진실을 추구하는 자세

리영희 선생을 처음 직접 본 것은 십 년이 지난 뒤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수상 소감은 귀에 들어오지 않았다. 대신 들고 나온 책의 표지부터 내지까지 빽빽이 붙인 메모지들만 눈에 들어왔다.

6월호 정택용.jpg

 

군 복무 중 부대 안 도서관에서 리영희 선생의 『우상과 이성』을 발견하고 읽은 적이 있다. “나의 글을 쓰는 유일한 목적은 진실을 추구하는 오직 그것에서 시작되고 그것에서 그친다. ”라는 구절이 담긴 머리말부터 답답한 군 생활의 숨통을 틔워 줬다. ‘현대의 충효사상에 대하여’라는 부제가 붙은 <불효자의 변>은 당시 박정희 정권이 강조하던 충과 효의 의미와 이를 어떻게 유신 체제 아래 민중의 도덕과 윤리 의식을 지배하는 이데올로기로 만들려고 했는지에 대해 말하고 있었다. 공교롭게도 군에서 지겹도록 ‘충효예 교육’을 강조하고 있던 때였기에 아직도 기억에 남는 글이었다.

 

리영희 선생을 처음 직접 본 것은 십 년이 지난 뒤였다. 한겨레 통일문화상을 받는 자리였다. 이미 지팡이가 없으면 걸음이 어려울 정도로 건강이 좋아 보이지 않았는데도 노학자는 수상 소감을 말하는 자리에까지 책을 들고 나왔다. 수상 소감은 귀에 들어오지 않았다. 대신 들고 나온 책의 표지부터 내지까지 빽빽이 붙인 메모지들만 눈에 들어왔다. 한때에 붙인 종이들이 아니었다. 수십 년 된 책을 읽고 또 읽으며 여러 시기에 걸쳐 붙인 종이들이었다. 우상에 갇히지 않고 진실만을 찾으려고 끊임없이 노력하는 노학자의 한 면을 엿본 기억이 다시 십 년이 지나 새삼 떠오른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정택용(사진가)

대학에서 언어학을 배운 뒤 불성실한 직장인으로 살다가 관뒀다. 사진이 가장 쉽겠거니 지레짐작하고 덤볐다가 여태껏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다. 개인 사진집으로 기륭전자 비정규직 투쟁 1,895일 헌정사진집 《너희는 고립되었다》와 고공농성과 한뎃잠을 찍은 《외박》이 있다.

우상과 이성

<리영희> 저19,800원(10% + 5%)

억압과 부조리에 맞서 펜의 힘으로 '반세기의 신화'를 일군 우리 시대의 참지식인 리영희선생의 저작을 모은 책이다. 1970~80년대가 지나고 우리 사회가 최소한의 민주화를 거둔 1990년대 이후 리영희는 "내가 할 역할은 다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자신의 책이 더 이상 읽히지 않는 세상을 바란다고도 했다. 하지만..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역대 최대 규모의 한국 산문 선집

삼국시대 조선 말까지 각 시대 문장가들이 펼쳐낸 찬란한 우리 옛글 600편을 수록한 한국 명문 선집. 일기, 편지글에서 상소문, 묘지명까지 다채로운 주제와 형식을 넘나드는 글을 고루 담았다. 좋은 문장은 시간이 흘러 다른 시대의 독자들에게도 여전히 깊은 울림을 전한다.

일을 성취하여 월등히 성장한다!

학교에서 공부법은 배웠는데, 일을 잘하는 법은 어디에서 배워야 하나요? 생애 절반을 함께하는 ‘일’을 제대로, 즐겁게 하면서 동시에 성장하고 싶은 당신을 위해. 『완벽한 공부법』 고영성, 신영준 멘토가 밝히는 일을 잘하기 위한 8가지 핵심 원리와 실천적 전략.

유쾌한 조선사 수다 한판

70시간의 역사 토크, 팟캐스트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을 책으로 만난다. 네 명의 저자는 조선사의 주요한 쟁점을 가려 뽑아 핵심을 짚어내고, 그 속에서 여러 인물과 사건을 재조명, 당시 세계의 흐름 또한 두루 담아내며 하나의 역사에 대한 다양한 해석을 보여준다.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며

영국의 세계적인 작가 마이클 모퍼고가 들려주는 크리마스의 의미를 담은 이야기. 용감한 작은 새 로빈이 어려움을 헤치고 집으로 돌아가는 머나먼 여정을 아름다운 그림과 함께 감동적으로 보여준다. 가족이 더욱 생각나는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그림동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