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절반의 성과, 정준영

정준영 <1인칭>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그의 내면은 예상 밖으로 강인했다. 앨범은 아픔을 겪어 본 사람만이 건넬 수 있는 위로를 전한다.

1.jpg

 

기타를 조율하고 종이 위에 가사를 적는 소리를 그대로 녹음한 짧은 인트로가 시작을 연다. 마치 곡을 작업 중인 아티스트와 한 방에 있는 듯한 착각이다. 그렇게 앨범의 정체성을 처음부터 강하게 각인하며 정준영은 듣는 이를 자신만의 내밀한 공간으로 초대한다. 1인칭의 시점으로 써내려간 진솔한 노래들이 켜켜이 쌓인 마음 속의 방이다.

 

불미스런 일에 휘말려 누구보다 힘든 나날을 보냈을 그의 내면은 예상 밖으로 강인했다. 앨범은 아픔을 겪어 본 사람만이 건넬 수 있는 위로를 전한다. 두텁고 감성적인 정준영의 음색과 장혜진의 여리고 섬세한 보컬이 잘 어우러지는 타이틀곡 「나와 너」는 앨범의 정서를 대표하기에 손색이 없다. 애절한 목소리로 실연을 노래하는 「Princess」 세상을 떠난 친구를 추억하는 「화가」 등, 러닝타임 내내 상실과 그리움의 정서가 짙게 깔린다. 서영은과의 합작으로 크게 히트했던 발라드 「공감」도 솔로 버전으로 들어가 있다.

 

외국에서 오래 생활해 한국어 어휘력이 풍부하지 못하다고 스스로 매체에서 밝혔지만, 앨범에서는 그 미숙함이 오히려 감정을 더욱 진솔하게 전한다. 직접 작사한 담백한 가사는 문학적이진 않지만 노래와 부담 없이 어우러지며 편안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특히 그의 부드러운 음색이 꾸밈없는 가사 덕에 더욱 잘 드러난다. 「Star」에서는 멜로디의 급격한 변화와 함께 곡에 포인트를 주며 감성을 이끌기도 한다.

 

다만 감성 모던 록의 표준적인(?) 문법에 지나치게 충실한 점이 아쉬움으로 남는다. 잔잔하게 시작해 점차 빌드업되다 절정에서 감정을 터트리는 구성과 비슷비슷한 코드 진행이 너무 자주 반복되다 보니 지루함까지 느껴진다. 하비누아주의 멤버 전진희가 피아노로 참여한 「Amy」와 마이너 진행의 하드한 록 「메아리」가 앨범에 아주 조금의 입체감을 줄 뿐이다. 록 톤의 멋진 미성에 극복과 위로의 메시지를 담았지만, 절반의 성과에 그친 아쉬운 앨범.


조해람(chrbbg@gmail.com)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오늘의 책

스타 철학자의 재밌는 철학사

쉽고 재밌는 철학사라고 소개하는 책 중에서도 그렇지 않은 책이 있다. 이번 책은 진짜다. 이 책의 저자는 『나는 누구인가』로 일약 세계적인 스타 철학자가 된 리하르트 다비트 프레히트. 쉽고 재밌는 철학사를 표방하는 이 시리즈는 총 3권으로 발간될 예정이다.

하룻밤에 꿰뚫는 세계 경제의 명장면

복잡한 경제를 이해하기 위해 중요한 것은 맥락! 저자는 오늘의 경제를 만든 세계사 속 51개의 경제 전환점을 중심으로 방대한 경제사의 핵심을 압축해 전달한다. 화폐의 탄생부터 금융의 미래까지, 역사의 큰 그림 속에서 파악하는 경제 교양의 핵심을 만나보자.

믿고 읽는 '미미여사'의 유쾌한 괴담

이야기의 거장' 미야베 미유키의 진면목을 담은 연작 시대 소설. 도시락 가게 주인장에게 달라붙은 귀여운 귀신부터 죽은 가족을 그리워하던 화가가 불러낸 기이한 귀신까지, 에도 시대 미시마야를 배경으로 한 온갖 귀신들에 얽힌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진다.

낸시의 홈짐이 나타났다!

내 몸 하나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든 운동할 수 있는 맨몸 운동법. 허약하고 뚱뚱한 몸, 유리 멘탈을 운동으로 완전히 극복한 낸시의 홈짐 히스토리를 공개한다. 하루 10분이면 어떤 군살도 두렵지 않은 슬림하고 탄탄한 리즈 시절 최고의 몸매를 만들 수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