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내 삶을 지키는 것이 더 소중하다

『표현의 기술』 저자 유시민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중요한 건, 열 받음에 대처하는 나의 태도.

유시민.jpg

 

 

“악플을 보고 열이 받는 건 어쩔 수 없는 일이다. 중요한 건, 열 받음에 대처하는 나의 태도다. 물론 쉬운 일이 아니다. 나 역시 한 저명인사가 나를 두고 끊임 없이 악플을 달았을 때, 한 번쯤은 반격하고 싶은 유혹을 받았다. 하지만 이럴 때 바로 반응하면 안 된다. 하루쯤 더 생각해봐야 한다. 그렇게 시간을 보내다 보면, ‘이걸 끝까지 기억하는 사람이 누가 있을까’ 싶은 생각이 든다. 이런 문제에 매달리면 삶이 소모된다. 내 삶을 지키는 것이 더 소중하기 때문이다.”
『표현의 기술』 저자 유시민

 

왜 나는 사소한 일에 더 분노하는가. 청천벽력 같은 일이 생기지 않아서일까, 아니면 옹졸하기 때문일까. 사회초년생 때 일이다. 신년호 잡지를 만들면서 각계 명사들에게 뜻깊은 메시지를 받기로 했다. 내가 섭외하기로 한 사람은 세 명. 유명세보다는 진심으로 한 마디를 해줄 사람들에게 연락했고 흔쾌히 글을 받았다. 그런데, 이 기획을 총괄했던 동기가 내가 섭외한 명사를 홀대했다. 기분이 나빠 발끈했더니, 그는 “왜 이렇게 과잉 반응하냐?”고 했다. 하기야 엄청나게 큰 일은 아니었다.

 

의도치 않게 오해 받을 때가 있다. 일일이 “당신이 잘못 해석했어요”라고 항변하기 어려운 상황일 때. 일일이 반응하면 내가 속 좁은 사람이 되니 참으려고 하지만, 분통이 터진다. 나이가 들면  덜 할 줄 알았더니, 웬걸. 합리적이지 않은 사람을 만나면 여전히 표정관리가 안 된다.

 

그저 다 좋은 사람이 있다. “각자의 사정이 있으니까 되도록 이해하라”고 한다. “네, 사정이 없는 사람은 없어요. 그러나 사정이 있어도 책임을 다하는 사람이 있고 그렇지 않은 사람이 있죠. 당신은 이해하시고 저에겐 강요하지 마세요”라고 대꾸하고 싶었지만, 상대가 연장자라 입을 닫았다.

 

‘빡치다’라는 신조어는 “어이없게 화나다”라는 뜻이다. ‘열 받는다’는 표현보다 마음에 든다. 요즘 정치 뉴스를 보고 있으면 상시 빡친다. 한 순간도 평안하지 말라고 강요하는 듯하다. 마음속으로 주문을 외운다. “분노할 일은 마땅히 분노하되, 내 삶을 지키자. 그게 더 소중하다.”

 

SNS로 맺은 인연이 꽤 있다. 일로 몇 번 연락을 취하다 페이스북 친구가 됐는데, 글이 재밌어서 호감을 가졌다. ‘좋아요’도 누르고 댓글도 가끔 썼다. 그런데 어느 순간, 그의 글을 보면 80%가 흥분 상태라는 생각이 들었다. 흥분할 일이 많은 세상이라지만, 반나절 내내 흥분하는 사람과 연을 이을 생각이 없었다. 친구를 끊으려고 그의 담벼락에 들어갔더니, 악플 논쟁을 하고 있었다. 그가 억울한 상황은 맞았다. 하나, 한 템포 쉬고 반응하면 어떨까 싶었다. 사실 여부를 분명히 밝히고 억울함을 해소해야 하는 것은 마땅하다. 문제는 흥분 상태에서는 과장할 수밖에 없다는 사실이다. 언제나 논쟁의 중심, 수 년 동안 악플 세례를 받았던 작가 유시민은 “이런 문제에 매달리면 삶이 소모된다. 내 삶을 지키는 것이 더 소중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며칠 전, 나는 메일 한 통을 받고서 발끈했다. 곧장 답장을 쓰고 싶었지만 생각했다. ‘내 에너지를 쏟을 만한 일인가? 내가 감정적으로 대처할 상황인가?’ 퇴근하면서 곰곰이 따져봤다. 단숨에 답장을 쓰지 않은 내가 대견했다. 뭣이 중헌디? 바로 내 삶을 지키는 것.

 

유시민 인터뷰 다시 보기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어요.

표현의 기술

<유시민> 저/<정훈이> 그림14,400원(10% + 5%)

표현의 기술은 마음에서 나온다! 유시민 표현의 기술로 돌아오다 표현의 귀재 유시민이 말하는 표현의 기밀! 글쓰기면 글쓰기, 토론이면 토론, 지금은 정치예능 프로그램인 JTBC 〈썰전〉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유시민 작가가 이번에는 독자들에게 표현의 기밀을 전하는 책으로 돌아왔다. 표현하..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스타 철학자의 재밌는 철학사

쉽고 재밌는 철학사라고 소개하는 책 중에서도 그렇지 않은 책이 있다. 이번 책은 진짜다. 이 책의 저자는 『나는 누구인가』로 일약 세계적인 스타 철학자가 된 리하르트 다비트 프레히트. 쉽고 재밌는 철학사를 표방하는 이 시리즈는 총 3권으로 발간될 예정이다.

하룻밤에 꿰뚫는 세계 경제의 명장면

복잡한 경제를 이해하기 위해 중요한 것은 맥락! 저자는 오늘의 경제를 만든 세계사 속 51개의 경제 전환점을 중심으로 방대한 경제사의 핵심을 압축해 전달한다. 화폐의 탄생부터 금융의 미래까지, 역사의 큰 그림 속에서 파악하는 경제 교양의 핵심을 만나보자.

믿고 읽는 '미미여사'의 유쾌한 괴담

이야기의 거장' 미야베 미유키의 진면목을 담은 연작 시대 소설. 도시락 가게 주인장에게 달라붙은 귀여운 귀신부터 죽은 가족을 그리워하던 화가가 불러낸 기이한 귀신까지, 에도 시대 미시마야를 배경으로 한 온갖 귀신들에 얽힌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진다.

낸시의 홈짐이 나타났다!

내 몸 하나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든 운동할 수 있는 맨몸 운동법. 허약하고 뚱뚱한 몸, 유리 멘탈을 운동으로 완전히 극복한 낸시의 홈짐 히스토리를 공개한다. 하루 10분이면 어떤 군살도 두렵지 않은 슬림하고 탄탄한 리즈 시절 최고의 몸매를 만들 수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