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마인들은 위기를 대비해 왜 『영웅전』을 읽었을까?

시련과 좌절을 온몸으로 극복한 영웅들의 역동적인 이야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로마제국이 대규모 정벌 전쟁을 벌였던 최고의 전성기를 구가했을 때, 로마인들은 오히려 위기에 대비하며 플루타르코스의 『영웅전』을 읽었다. 로마의 번영을 위한 필독서이자, 이후 수천 년 동안 인류에게 영향을 준 이 위대한 고전을, 현대인들이 다시 읽어야만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1.jpg

 

중세 유럽인들은 장차 군주로 양성할 차세대 리더를 위한 인문학 독서 장르를 ‘군주의 거울’이라 불렀다. 군주의 거울 중에서도 교과서적인 작품인 플루타르코스의 『영웅전Bioi paralleloi』은 로마 지도자들이 반드시 읽어야 하는 ‘전략서’이자,  ‘삶의 교본’ 같은 책이었다. 

 

그리스의 군주의 거울인 전작 『군주의 거울, 키루스의 교육』에서 리더가 갖추어야 할 덕목인 ‘성찰하는 삶Vita contemplativa’을 다루었다면, 로마 시대의 군주의 거울인 이 책은 ‘행동하는 삶Vita activa’에 초점을 맞춘다. 즉, 시련과 좌절을 온몸으로 극복한 영웅들의 역동적인 이야기를 펼쳐냄으로써, 실제 현실의 문제를 풀어나가는 지혜와 용기를 『영웅전』을 통해 소환하고 있다. 인간의 본질에 대한 성찰을 넘어 우리가 직면해야 할 현상의 세계를 다룬 이 책은, 그런 이유에서 우리 삶에 훨씬 더 가깝고 실질적인 교훈과 재미를 부여한다. ‘철학’적 사고로 정체되어 있는 인문학이 아닌 현실 속에서 ‘행동’하게 만드는 인문학으로 『영웅전』을 탁월하게 재해석하고 있는 것이다. 

 

플루타르코스의 『영웅전』 『사기史記』에 견줄 수 있는 방대한 사료이며, 마키아벨리나 몽테뉴와 같은 사회 사상가들에게는 가치 선택을 위한 기준을 제시했고, 셰익스피어와 같은 문학가들에게는 변치 않는 문학적 영감을 제공했다. 르네상스의 대표 학자 에라스무스는 『영웅전』을 “감히 성서에 버금가는 책”이라 평가했고, 나폴레옹은 평생 이 책을 손에서 놓지 않았다. 수천 년을 관통한 위대한 고전 『영웅전』을 주제로, 이 책은 그리스와 로마의 영웅들을 비교하고 분석한다. 

 

이 책은 플루타르코스가 다룬 총 50명의 인물 중 절반인 25명만 추려냈다. 알렉산드로스와 율리우스 카이사르, 아게실라오스와 폼페이우스, 테세우스와 로물루스 등 그리스와 로마 시대의 핵심적인 인물들이자, ‘군주의 거울’로서 독자들에게 삶의 지표가 될 만한 인물들을 우선적으로 선택했다. 

 

대제국을 건설한 알렉산드로스 대왕은 타고난 리더십뿐만 아니라 부하를 감동하게 만드는 성품으로 세계를 정복해나갔지만, 로마의 정치인 카이사르는 주도면밀하고 탁월한 전략을 가졌음에도 권력에 대한 야심으로 파멸하고 만다. 스파르타의 왕 아게실라오스는 검소하고 겸손한 태도로 사람들의 마음을 얻은 반면, ‘전쟁의 신’이라 불린 폼페이우스는 오히려 자신을 스스로 높임으로써 서서히 몰락의 길을 걸어간다. 

 

이 책은 불멸의 영웅들의 치열한 생애를 소개하는 데 그치지 않고, 그들의 본성을 변화시키고 운명을 개척하게 한 결정적 요인을 분석한다. 또한 그리스의 ‘철학’에 로마의 ‘전략’을 융합하여 살펴봄으로써 풍부한 인문 지식과 통찰을 선사한다. 그리스 로마 시대처럼 ‘전쟁’ 같은 현실을 살아가고 있는 오늘날의 우리들은 이 책을 통해, ‘나는 과연 어떤 영웅의 모습으로 살아가고 있는지’ 돌아보고 경계하게 되며, 나아가 스스로의 삶의 현장을 개척할 수 있는 용기와 지혜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img_book_bot.jpg

군주의 거울, 영웅전 김상근 저 | 21세기북스
플루타르코스의 『영웅전』은 나폴레옹이 평생 손에서 놓지 않았던 책이자, 전 세계 리더들에게 2천 년 동안 사랑받은 ‘고전 중의 고전’이다. 연세대 김상근 교수는 『영웅전』에 등장하는 그리스와 로마의 영웅들의 생애를 비교해서 살펴봄으로써,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삶을 돌아보게 만든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오늘의 책

모든 한계는 끝이면서 시작이기도 하다

『운명과 분노』 로런 그로프의 또 다른 걸작. 대안공동체 '아르카디아'를 중심으로 비트라는 남자의 일대기를 섬세하고 아름다운 문장으로 그려냈다. 상실과 불운으로 가득한 삶 속에서 결코 사랑하기를 포기하지 않고 나아간 그의 묵묵한 발걸음이 묵직한 감동을 전한다.

어린이를 위한 관계와 소통 사전

2017년 독자들의 사랑을 받은 『아홉 살 마음 사전』의 후속작. 이번에는 다른 사람과 관계를 맺고 소통하는데 필요한 80개의 표현을 담았다. 다투고, 화해하고, 고마워하고, 위로하는 다양하고 구체적인 상황을 통해 자연스럽게 함께 살아가는 법을 배울 수 있을 것이다.

예고된 인구 충격, 고요한 재난이 닥쳐온다!

지방 소멸, 사회 파탄, 국가 소멸까지. 향후 100년간 저출산 고령화가 초래할 미래상을 연대순으로 예측, 인구 감소 사회의 충격적 결말을 예고하며 일본 사회에 큰 파장을 몰고 온 문제작. 인구 문제로 소멸할 최초의 국가로 지목된 한국이 반드시 읽어야 할 위기와 생존전략.

옥수동 선생이 알려주는 최고의 요리 비법

이 시대 최고의 요리 선생님, 심영순 원장의 50년 요리 인생을 한 권에 담았다. 밥 짓기와 육수 만들기 등 한식의 기본부터 제철 식재료로 만든 사계절 상차림, 그리고 TV에 소개된 계반, 국물 없는 불고기 등 대가의 깊고 그윽한 맛의 비법을 모두 실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