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원기 보충에 좋은 인삼, 어떻게 먹을까

아침의 건강 주스, 저녁의 보양 요리! 아내의 비밀 레시피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특히 몸이 냉하거나 추위를 많이 타는 사람, 만성적으로 체력이 저하되고 성 기능이 떨어진 사람, 입맛이 없거나 식은땀이 자주 나는 사람, 배가 차면서 무른 변을 누고 설사를 자주 하는 사람들에게 인삼은 더욱 효과가 좋다.

인삼은 어디에 좋을까?

인삼은 예로부터 자양 강장 효과가 뛰어난 재료로 알려져 있다. 인삼에는 가장 중요한 진세노사이드 성분을 비롯해 여러 종류의 아미노산, 비타민이 다양하게 함유되어 있다. 인삼은 인체의 각종 방어 능력을 향상시키며 스트레스에 대한 저항력도 증강시킨다. 그 외에도 인체에 필요한 여러 종류의 단백질 합성을 촉진시키며, 성 기능을 강화하기도 한다. 인삼은 체력을 돕는 기능이 매우 뛰어나며, 각종 허약 증세를 호전시키고 기억력을 증진하는 효과도 있어 다방면으로 유익하게 사용할 수 있다.

 

단, 인삼은 효과가 뛰어난 만큼 체질에 따라서는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서 복용하는 것이 필요하다. 특히 평소 열이 많은 체질인 사람들은 먹지 않는 것이 좋으며, 알레르기성 질환이나 면역성 질환을 앓는 사람들도 임의로 먹는 것은 피해야 한다.

 

인삼과 궁합이 잘 맞는 음식

 

이렇게 좋은 인삼의 효과를 더욱 높여주는 궁합이 맞는 음식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오미자는 진액을 보충하고 몸을 윤택하게 하는 효능이 있어 인삼과 함께 먹으면 효과를 증강시킬 수 있다. 꿀은 당 성분이 있어 인삼에 부족한 칼로리를 보충해주며, 다소 쌉싸름한 인삼의 맛과 조화를 이룬다. 또 대추는 마음을 편안하게 하는 효능이 있기 때문에 체력 저하로 건망증이 온 사람들은 인삼과 대추를 함께 먹으면 더욱 좋다.

 

이런 사람에게 좋다!

 

특히 몸이 냉하거나 추위를 많이 타는 사람, 만성적으로 체력이 저하되고 성 기능이 떨어진 사람, 입맛이 없거나 식은땀이 자주 나는 사람, 배가 차면서 무른 변을 누고 설사를 자주 하는 사람들에게 인삼은 더욱 효과가 좋다.

 

인삼 손질 TIP

 

구입법
묵직하고 굵은 삼이 좋다. 요리에 쓰는 수삼은 시장이나 마트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데, 곧게 뻗고 두꺼운 게 좋다. 마른 것보다는 수분을 머금은 탄력 있는 것이 좋다.

 

손질법
흙은 최대한 깨끗이 털어내고 준비한다. 껍질을 벗기기보다는 껍질째 먹는 게 좋다. 잔뿌리 사이사이를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는다.

 

보관법
인삼은 더덕이나 도라지와 비슷하게 서늘한 곳에서 보관하거나 냉장 보관하는데, 이때 한쪽에 물에 적신 키친타월을 넣어 수분을 조절해주면 좋다.

 

 

~인삼으로 만드는 대표 주스~
<인삼허니밀크티>
-새콤달콤한 맛
 

크기변환_인삼허니밀크티.jpg


READY

인삼 1뿌리(10g), 홍차 우린 물 1/2컵(100ml), 꿀 1큰술(20g), 우유 1 1/2컵(300ml)

 

RECIPE
1. 인삼은 깨끗이 씻어 껍질을 벗기고 작게 썬다.
2. 홍차 티백은 찬물에 우린다.
3. 블렌더에 준비한 재료와 꿀, 우유를 넣고 간다.

 

TIP
좋은 인삼을 고르는 법
②  몸통은 상처나 흠집이 없고 눌렀을 때 단단하고 탄력이 있는 것이 좋다.
② 껍질이 벗겨지고 갈라지거나 붉은색인 것은 피한다.

 

 

~인삼으로 만드는 대표 요리~
<인삼닭개장>
-약 1시간 30분
 

크기변환__인삼닭개장_.jpg


READY
토종닭 1마리, 인삼 2뿌리, 물 15컵, 양파 1개, 대파 2대, 숙주 8줌, 고춧가루ㆍ식용유 5큰술씩, 국간장ㆍ굵은소금 1 1/2큰술씩, 다진 마늘ㆍ후춧가루 1/2작은술씩

 

 

손질하세요!
1. 닭은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 냄비에 찬물과 함께 넣은 후 뚜껑을 덮어 35~40분 정도 푹 익힌다. 육수는 따로 밭는다.

 

크기변환_손질1.jpg


2. 양파는 굵직하게 채 썰고 대파는 7cm 정도 길이로 잘라 굵직하게 채 썬다.
 

크기변환_손질2.jpg


3. 숙주는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은 후 체에 밭쳐 물기를 뺀다.

 

크기변환_손질3.jpg

 
4. 인삼은 겉면을 솔로 문질러 씻은 다음 7cm 정도 길이로 굵직하게 채 썬다.


 크기변환_손질4.jpg

 


RECIPE
1. 삶은 닭은 건져내 한 김 식힌 후 살만 발라내고 결대로 뜯어둔다.

 

크기변환_요리1.jpg 

2. 팬에 고춧가루와 식용유를 넣고 약한 불에서 타지 않도록 저어가며 5분간 볶아 고추기름을 만든다.
 

크기변환_요리2.jpg


3. ②에 양파를 넣고 2~3분간 볶는다.

 

크기변환_요리3.jpg


4. ③에 닭과 인삼을 넣고 버무리듯 살짝 더 볶는다.
 

크기변환_요리4.jpg


5. 닭 육수에 ④를 넣은 후 뚜껑을 덮어 끓인다.

 

크기변환_요리5.jpg

 
6. ⑤가 끓어오르면 숙주와 대파, 다진 마늘을 넣고 10분간 더 끓인다.

 

크기변환_요리6.jpg 

7. 국간장, 굵은 소금, 후춧가루를 넣어 간한다.


 크기변환_요리7.jpg

 


TIP
빠르게 맛있는 닭개장이나 국물요리를 만들 땐 양념해서 볶은 후 육수를 부어가며 졸이듯 국물을 만든다.

 

 

 

img_book_bot.jpg

아내의 비밀 레시피김현학 저 | 길벗
체력은 국력! 매일 잠만 자는 가족, 남편을 위해 보양에 좋은 식재료만을 엄선해서 만든 일품요리와 홈메이드 주스를 소개한다.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요리 재료들 중에서 기력을 보충하고 피로를 풀어주며 면역력을 높이는데 도움을 주는 1등 재료만을 엄선하여 한 끼 맛있게 요리할 수 있는 다양한 레시피를 알려준다.

 

 

[추천 기사]

- 인도 라다크 사람들은 왜 심장질환이 없을까
- 소금 대신 붉은 김치, 언제부터 먹었을까
- 순식간에 뜨고 지는 맛집, 왜?
- 유기농, 건강식품은 모두 괜찮다는 착각
- 노인이 되면 음식의 온도도 중요하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김현학 (푸드 디렉터)

Food creative group - iamfoodstylist 대표와 매거진 편집장, 푸드 디렉터

아내의 비밀 레시피

<김현학> 저13,950원(10% + 5%)

지친 남편을 위한 氣(기)찬 요리 체력이 좋아지는 오늘의 주스, 오늘의 집밥! 체력은 국력! 매일 잠만 자는 가족, 남편을 위해 보양에 좋은 식재료만을 엄선해서 만든 일품요리와 홈메이드 주스를 소개한다.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요리 재료들 중에서 기력을 보충하고 피로를 풀어주며 면역력을 높이는데..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말해지지 않은 것들에 깃든 삶의 진실

명확한 것들이 때로는 우리를 배신한다. 『작은 동네』는 ‘누구도 말하거나 기억하지 않은 나와 엄마의 서사를 복구하는’ 소설이다. 화자가 믿어온 사실들은 이제 전혀 다른 말을 하기 시작한다. 촘촘하게 설계한 이야기를 능숙하게 한 겹씩 펼쳐내는 솜씨가 탁월한 손보미표 추리극이다.

나도 너를 미워하기로 했어

어느 날 한 아이가 말했다. '너 같은거 꼴도 보기 싫어!' 이유도 말해 주지 않고 가 버린 그 아이를 보며 눈물이 나올 것 같았다. '그래, 나도 너를 미워하기로 했어.’ 어느덧 미움이 쑥쑥 나라나 내 마음을 가득 채웠다. '그런데 이상해. 하나도 시원하지가 않아.' 미움이란 감정을 따라 떠나는 '내 마음' 탐구.

우리는 모두 ‘멋지다’가 들어있어요!

같은 반 아이들 20명이 각자의 개성으로 ‘멋지다’를 소개하는 특별한 책. 잘 넘어지는 아이는 보호대에 그림을 그릴 수 있어서 멋지고, 잠 못 드는 아이는 상상을 할 수 있어 멋지고, 수줍음을 타다가 슬쩍 건넨 인사로 친구가 된 아이까지! 우리는 모두 멋진 구석을 한가지씩 가졌습니다.

임진아 작가의 두 번째 일상 에세이

『빵 고르듯 살고 싶다』 임진아 작가가 우리 곁의 평범하고 익숙한 사물들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사물에게 배우는 마음을 가질 수 있다면 내 삶은 조금 더 너그러워질 거라는 작가의 마음이 담긴 글과 직접 그린 그림들. 책을 펼치는 순간 오늘이 조금 더 좋아지는 마법을 발견하게 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