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베르나르 베르베르 시크릿 가든 파티 현장

『제3인류』 출간한 베르나르 베르베르, 예스24 소수 애독자를 만나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베르나르 베르베르가 『제3인류』 출간을 기념해 내한했다. 지난 11월 19일, 파주에 위치한 미메시스 아트 뮤지엄에서는 70:1의 경쟁률을 뚫고 당첨된 예스24 독자들과 베르나르 베르베르가 특별한 데이트를 즐겼다.






지난 11월 19일, 파주에 위치한 미메시스 아트 뮤지엄에서 ‘베르나르 베르베르와 함께하는 시크릿 가든 파티’가 열렸다. 소수 애독자만이 초대된 이번 행사는 열린책들이 주최했으며, 지난 11월 1일부터 15일까지 예스24 문화 행사 초대를 통해 응모한 독자 20여 명이 자리를 빛냈다. 20년간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책을 번역한 이세욱, 임호경 번역가를 비롯해 베르나르 베르베르와 콜라보레이션 작업을 한 만화가 김정기, 개그맨 이윤석, 배우 유오성 등이 참석했다.

홍지웅 열린책들 대표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베르나르 베르베르와의 질의 응답, 사인회, 포토타임 순으로 진행됐다. 국내 팬클럽 회원만 70만 명에 이르는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인기는 이날, 파주 출판단지를 뜨겁게 만들었다.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한국 방문은 언제나 뜻깊다. 한국에 온지 일주일이 됐는데 매일 새로운 이야기, 일들이 생겨난다. 책의 성공은 작가 혼자의 노력으로는 불가능하다. 좋은 출판사와 번역가, 독자들을 만난 덕분에 이렇게 작품을 발표할 수 있게 됐다”며 독자들에게 인사했다.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제3인류』는 지구를 배경으로 인류의 진화를 얘기하고자 한 작품이다. 만약 내게 인류를 통치할 수 있는 힘이 생긴다면, 지구와 인간을 화해 시키는 일에 중점을 둘 것”이라며, “세상을 구원하는 방법 중에는 아동 교육도 하나의 방법이다. 성인이 되었을 때 좋은 영향을 끼치는 교육이 우리 시대에 필요하다”고 밝혔다.

특별 게스트로 초대된 개그맨 이윤석은 “10년 전 에서 강의를 한 적이 있는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상상력 사전』을 소개했다. 베르베르가 프랑스에서 직접 응원 영상을 보내주면서 인연을 맺게 됐다. 팬의 한 사람으로서 팬 사인회에 온 게 처음이다. 흥분되고 설렌다”고 밝혔다.

중학생 아들의 응모로 행사에 참석하게 된 배우 유오성은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열성 팬인 아들이 행사에 응모해, 보호자 자격으로 오게 됐다. 나는 『개미』만 읽었지만 아들은 모든 책을 다 읽었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채널예스>와 ‘명사의 서재’ 인터뷰를 진행했다. 11월 마지막 주, <채널예스>에 게재될 예정이다.


[관련 기사]

-베르나르 베르베르와 비밀 데이트 할래요?
-『파라다이스』로 돌아온 상상력의 제왕, 베르나르 베르베르 내한 강연
-‘우리는 신이다’ - 『신』으로 한국 독자를 만나러 온 베르나르 베르베르
-베르나르 베르베르, 그랑제 전문 번역가, 이세욱이 밝히는 번역의 비법?!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엄지혜

태도를 읽어요.

오늘의 책

압도적 긴장감을 선사하는 아파트먼트 스릴러

『죽여 마땅한 사람들』 피터 스완슨의 '아파트먼트 스릴러'. 303호에 살던 오드리가 살해되고 3명의 남자가 그 주위를 맴돌고 있다. 312호에서 303호가 보이는 ㄷ자 모양의 아파트는 결코 안전한 곳이 아니다. 읽고 나면 당장 집 안 모든 창문과 문을 한 번씩 체크하게 될 것이다.

괭이부리말 아이들 작가의 단편동화집

<꽃섬 고양이>는 달동네 마을에 사는 길고양이 노랑이의 이야기이다. 사회적 약자와 그보다 더 아래에 있는 거리의 동물들이 서로를 보듬고 연대하는 네 편의 이야기는 혐오와 폭력의 시대에 깊은 울림과 감동을 준다.

99세 철학자에게 배우는 행복론

자신이 행복하다 말하는 사람이 많지 않다. 이유가 여러 가지겠지만 행복에 관해 진지하게 탐색해보지 않은 탓도 있다. 김형석 교수도 90이 넘어서야 행복에 관해 생각했다고 한다. 노학자의 행복론을 담은 이 책은 제목 그대로 행복을 예습하기에 좋은 참고서다.

건강하게 지속 가능한 진짜 다이어트

한 달에 10kg 감량, 이것만 먹으면 무조건 빠진다 등 엉터리 속설에 솔깃한 적이 있는가? 다이어트는 노력과 시간이 필요하다. 이 불편한 진실 때문에 요요와 다이어트 사이를 오가고 있다면, 이제부터 몸은 건강해지고 효율적으로 체중을 관리하는 진짜 다이어트를 시작해보자.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