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르세라핌의 더 단단해지기 위한 주조 과정

르세라핌(LE SSERAFIM) 'Antifragile'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첫 번째 미니 앨범 <Fearless>를 잇는 메시지와 전작을 닮은 앨범 커버, 수록곡의 짜임새가 직전 활동으로 그려낸 강인한 이미지에 컬러감을 더한다. 그룹의 세계관을 구축하고 두 핵심 멤버의 과거 색채를 흐리는데 전념하는 제작이다. (2023.01.04)


데뷔 약 두 달 만에 5인 체제를 감행했다. 신인 그룹으로서 치명적인 출혈이었지만, 전면에 내세운 슬로건처럼 행보는 두려울 것이 없었다. 첫 주 17만 장이라는 전무한 기록의 음반 판매량과 아이즈원 출신 김채원, 사쿠라의 인지도를 등에 업은 팬덤은 주체성을 강조한 메시지에 비해 수록곡의 설득력이 부족했던 <Fearless>의 갑론을박을 무색하게 만들었다.

무거운 짐을 벗고 한결 가벼운 발걸음을 내딛는 이들의 두 번째 캐치프라이즈는 충격을 가할수록 더 강해진다는 의미의 <Antifragile>이다. 시의성을 고려한 제목처럼 보이지만, 음반은 일찍이 짜놓은 정교한 설계도 위에 있다. 첫 번째 미니 앨범 <Fearless>를 잇는 메시지와 전작을 닮은 앨범 커버, 수록곡의 짜임새가 직전 활동으로 그려낸 강인한 이미지에 컬러감을 더한다. 그룹의 세계관을 구축하고 두 핵심 멤버의 과거 색채를 흐리는데 전념하는 제작이다.

치밀한 계획표 덕에 시선은 정방향이지만 걸음걸이는 흔들린다. 연작으로써 통일감을 의도해 인트로에 삽입한 나레이션은 1990년대 특촬물을 보는 듯 부자연스러우며, 앨범 전반적으로 음절 수를 채우기 위해 억지로 끼워 넣은 듯한 영어는 청각적 쾌감도, 유의미한 메시지도 이끌어내지 못하며 감흥에 제동을 건다.

이는 타이틀인 'Antifragile'에서 가장 선명하다. 아프리카 특유의 변칙적 리듬을 사용한 아프로 EDM 사운드와 강렬한 보컬이 화려하게 시작을 끊은 데에 비해 '걸어봐 위엄 like a lion / 눈빛엔 거대한 desire'를 위시한 몇 개의 라인들이 노래에 녹아들지 못하고 부유한다. 보컬의 문제라기보다는 파트 나누기에 급급해 어울리지 않는 목소리를 배치한 탓이다. 팝펑크 스타일 수록곡 'Celestial'에서 다시 반복되는 문제점은 중독성을 꾀한 의도적 메이킹이라는 명목으로 포장해도 쉽게 가려지지 않는 흠이다.

매끄러운 만듦새는 아니지만, 자신들이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에 설득력을 더했다는 점은 성공적이다. '겁이 없음'을 구실 삼아 카디 비와 도자 캣의 이미지를 모방했던 선정적 퍼포먼스보다 멤버들의 과거, 강점을 적극 이용한 안무와 가사가 르세라핌으로서의 강함을 완성한다. 과도한 치장 없이 각각의 자연스러운 목소리를 잘 담아낸 알앤비 'Impurities'는 앨범의 테마를 강화하는 곡이다.

기독교 품계에 따르면 6개의 날개를 가지고 있는 '세라핌(Seraphim)'은 천사 중 가장 높은 위계에 있다고 전해진다. 의도한 바는 아니지만 그중 하나를 떼어낸 르세라핌이 더 이상 천사의 완전무결한 이미지에 얽매일 명분 또한 사라졌다. 부담 없이 두려움 없는 행보를 이어 갈 수 있게 된 이들에게 <Antifragile>은 더 단단해지기 위한 주조 과정이다.



LE SSERAFIM - 1st Mini Album ‘FEARLESS’ [버전 2종 중 1종 랜덤 발송]
LE SSERAFIM - 1st Mini Album ‘FEARLESS’ [버전 2종 중 1종 랜덤 발송]
르세라핌
YGPLUS(주)쏘스뮤직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LE SSERAFIM - 1st Mini Album ‘FEARLESS’ [버전 2종 중 1종 랜덤 발송]

<르세라핌>17,800원(19% + 1%)

'하이브 최초 걸그룹' 르세라핌, 5월 2일 데뷔 앨범 'FEARLESS' 발표! 르세라핌, 하이브 '월클' 제작진 총출동에 '클래스가 다른 데뷔' “최고가 될 거야!”...욕망을 따라 그 누구도 가보지 못한 여정 시작하는 르세라핌 타이틀곡 'FEARLESS', 승리 쟁취하기 위해 겁 없이 나아가는 6인의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다섯 명의 소설가가 그려 낸 사랑의 모습

어느 작품 하나도 놓칠 수 없는 동시대 젊은 작가들의 앤솔러지 소설집. 다섯 편 모두 기존 문단 문학과 SF 사이를 자유롭게 오가며 우정과 사랑, 그리고 그 너머의 마음들까지 헤아린다. 장의사 안드로이드, 바이오 해킹 등 조금 낯선 소재지만, 당신의 시야를 환히 넓혀줄 것이다.

그 찬란한 빛 속에 함께 하려고

베를린 시골 오두막에서 읽고 쓰는 것만으로 가득한 생활을 담은 배수아 작가 신작 에세이. 그 문장들을 따라가다 보면 읽고 씀으로 인해 더 자라난 자신이, 자아의 자유로움이 보이는 것 같다. 삶 자체가 책이 되는, 낯설지만 환상적인 그 순간들로 안내할 매혹적인 책.

결국, 꽃은 핍니다.

메가스터디 1타 강사 이다지 선생님이 전하는 꿈과 인생 이야기. 힘겨웠던 시절을 극복하고 꿈을 이루고자 해온 저자의 노력을 아낌없이 들려준다. 불안한 미래, 열등감, 패배의식으로 힘겨워하는 이들에게 언젠간 당신의 꽃도 필 수 있다는 용기와 위로를 담은 책이다.

만들어진 나쁜 식욕

건강한 식단에 관한 정보는 이미 많은 사람이 안다. 그럼에도 왜 비만, 당뇨, 고혈압을 앓고 있는 사람이 많을까? 햄버거 오염 보도로 2010년 퓰리처상을 받은 마이클 모스는 식품 산업이 원인이라고 말한다. 나쁜 음식이 어떻게 만들어지고 우리의 식욕을 조종하는지 파헤졌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