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소설/시 MD 박형욱 추천] 당신의 새로운 차원을 여는 이야기

『우주의 일곱 조각』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책을 펼치는 순간 또는 덮는 순간, 이제는 어쩌면 다른 세계가 시작 되리라고 기대해보아도 좋겠다. (2022.06.20)

언스플래쉬

저곳 너머에 전혀 다른 세계가 있을 것 같다는 느낌에 사로잡혀 본 적이 있는가. 새로운 공간에서는 물론이고, 늘 지나던 골목의 끝에서, 자주 드나들던 건물의 입구를 지나는 찰나에, 문득 어떤 예감이 찾아들 때가 있다. 무언가가 시작된다. 바뀐다. 다르다. 그 예감은 현실이 될 때도 있고 그저 이상한 기분에 그칠 때도 있지만 그 순간 우리를 둘러싼 공기가 미세하게 달라지는 것만은 분명하다. 『우주의 일곱 조각』은 그 작은 변화들을 포착하는 이야기인지도 모르겠다.



『우주의 일곱 조각』은 『모두가 너와 이야기하고 싶어 해』『애주가의 결심』 등 전작을 통해 자신만의 화법을 다져온 작가 은모든의 첫 연작소설집이다. 경쾌하고 소소하게 펼쳐지는 일상의 이야기 속에서 우리가 사는 동안 꼬박 끌어안은 고민과 알아채지 못했던 의문들이 속속 고개를 든다. 책을 읽어 내려가는 동안 몇 번이고 멈춰 문장을 가만 들여다보게 되는 이유다.

이야기의 중심에는 삼십 대 여성 셋이 있다. 책에 실린 일곱 편의 소설에서 그들은 비슷하기도 전혀 다르기도 한 저마다의 삶을 산다. 일과 육아로 분투하던 이가 또 다른 세계에서는 제주에서 홀로 칵테일 바를 운영하기도 하고 주변 환경에 떠밀리듯 결혼을 택했던 이는 새로운 독립생활을 그린다. 작은 계기로 하나둘 뻗어 나왔을 각각의 우주에서 서로는 서로의 또 다른 가능성이 된다. 잠재한 차원의 문이 된다.

무수한 가능성들을 품고 셋 혹은 스물하나, 아마 그 이상의 삶을 마주하고 있을 그들은 그곳에서 각자의 시간을 충실히 살아간다. 여기 우리의 이야기도 다르지 않을 것이다. 언젠가 우연히 잠시 맞닿은 수많은 우주를 어떤 예감과 함께 스쳐 지나면서. 그리고 책을 펼치는 순간 또는 덮는 순간, 이제는 어쩌면 다른 세계가 시작되리라고 기대해보아도 좋겠다.



우주의 일곱 조각
우주의 일곱 조각
은모든 저
문학과지성사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박형욱(도서 PD)

책을 읽고 고르고 사고 팝니다. 아직은 ‘역시’ 보다는 ‘정말?’을 많이 듣고 싶은데 이번 생에는 글렀습니다. 그것대로의 좋은 점을 찾으며 삽니다.

오늘의 책

게이고답지만 게이고답지 않은 소설

2001년에 발표된 게 믿기지 않는 게이고의 장편 소설. 어느 날 나타난 친구의 ‘여성이지만 남성의 마음을 가졌다’는 고백. 거기다 살인까지. 충격적인 이야기의 뒤엔 젠더, 사회의 정상성, 결혼 등에 대한 질문이 숨겨졌다. 그답게 세심한 미스터리 흐름을 좇게 만드는 소설.

다정한 사람이 더 많습니다

박지현 저자는 15년간 다큐멘터리 디렉터로 일하며 다양한 사람을 만나왔다. 유재석과 같은 인기 연예인에서부터 일반인, 시한부 인생, 범죄자까지. 다채로운 삶을 접하며 확인한 것은 세상은 아직 살 만하고 우리사회에는 다정한 사람이 더 많다는 사실이다.

입지 키워드로 보는 부동산 이야기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까지 입지를 중심으로 한반도의 부동산 역사를 담았다. 교육 환경부터 도시계획까지 5개의 키워드를 중심으로 역사 속 사건을 통해 부동산 입지 변천사를 보여주며 현대에는 어떻게 변화되었는지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책이다.

광고인 박웅현이 사랑한 문장들

『책은 도끼다』, 『여덟 단어』의 저자 광고인 박웅현이 아껴 기록한 문장들을 소개한다. 그가 ‘몸으로 읽’어낸 문장들은 살아가는 동안 일상 곳곳에서 생각을 깨우는 질문이 되고, 그 답을 찾는 과정의 든든한 안내자가 된다. 이제 살아있는 독서를 경험할 시간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