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크루아상 사러 가는 아침』, 『할렘 셔플』 외

10월 4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직원이 매주 직접 읽은 신간을 소개합니다. (2021.10.26)


매주 수요일, 예스24 뉴미디어팀이 이주의 신간을 추천합니다.

서점 직원들의 선택을 눈여겨 읽어주세요.


『크루아상 사러 가는 아침』

필리프 들레름 저 / 고봉만 역 | 문학과지성사

단정한 프랑스 작가의 담백한 기쁨     

유튜브에서 프랑스인의 브이로그를 본다면 이런 느낌이려나? 서른 네 개의 소소하고도 담백한 이야기를 읽는 동안 부산스럽지 않은 하루를 보내는 단정한 생활이 자연스럽게 그려졌다. 작가 필리프 들레름은 1997년 쓰여진 이 책에서 '요즘 사람들에게 오로지 자기 자신만이 알고 느끼는 완전한 기쁨이란 생소한 것'이라고 말했지만, 그가 줄곧 이야기하는 평범한 순간, 소소한 나만의 취향에서 발견하는 완전한 기쁨은 2021년을 살아가는 사람들에게도 충분히 통하는 요즘 감성이다. 크루아상 사러 가는 아침, 바닷가에서 책 읽기, 멈춰 있는 정원, 가을 스웨터, 집 안 가득 사과 냄새... 벌써 한껏 나른해진다. 우리 일상 속에서도 이런 순간들을 찾아보면 어떨까? 일단 나부터 말하자면, 옷에 찰떡같이 어울리는 양말을 신었을 때?  (김예은)




『할렘 셔플』     

콜슨 화이트헤드 저 / 김지원 역 | 은행나무 

1950년대 할렘으로 떠나는 매력적인 시간 여행    

1950년대 뉴욕 할렘가에서 가구점을 운영하는 레이 카니. 가끔 어디서 훔쳐온 듯한 가구가 들어올 때도 있지만, 레이는 범죄자가 되고 싶은 생각은 없다. 그러나 어느 날 도둑맞은 목걸이를 찾는 수상쩍은 사람이 찾아온다. 주인공은 이제 조직 폭력배, 부패 경찰, 백인들로부터 살아남아야 한다. 소설에는 로큰롤과 재즈가 라디오를 통해 흘러나오고, 할렘 가에는 약탈과 차별과 폭동이 끊이지 않는다. 살아남는 걸 넘어서 범죄자를 만드는 사회 속에서 주인공은 자신의 신념을 지킬 수 있을까? 콜슨 화이트헤드의 블랙유머 가득한 범죄 소설.  (정의정)            




『요즘 애들』

앤 헬렌 피터슨 저 / 박다솜 역 | 알에이치코리아(RHK)

네. 그게 바로 저예요

언젠가부터 세대에 대한 이야기 자체가 피로감을 준다. 너도나도 특정 연령기의 사람들을 세대로 묶고 그들의 특성을 규정하려 들기 때문일 것이다. 하지만 이렇게 통렬하고 번득이는 책을 만나면 이야기는 달라진다. '또 세대론이야? 어디 한 번 볼까?' 이런 태도로 팔짱을 끼고 읽는다 해도 분명 어느정도는 설득될 것이다. 아니, 설득을 넘어 함께 분노하게 될지 모른다. 배운대로 살았고, 하라는대로 했는데 내 삶은 왜 이 모양 이 꼴인지 늘 고민하고 있을테니까. '나의 일'을 겨우 찾아 왔지만 오늘도 일은 자신을 갉아먹고 일터는 우리를 괴롭히고 있을테니까. 쉼의 영역인 줄 알았던 SNS에서조차 퍼스널 브랜딩인지 뭔지를 해야 한다기에 지쳐가고 있을테니까. 저자인 '앤 헬렌 피터슨'은 벌써 고루해진 단어인 밀레니얼 세대의 이러한 고충을 구조적인 문제로 명징하게 분석한다. 섣불리 대안은 제시하지 않는다. 그게 더 마음에 드는 이유다.  (김상훈)   



크루아상 사러 가는 아침
크루아상 사러 가는 아침
필리프 들레름 저 | 고봉만 역
문학과지성사
할렘 셔플
할렘 셔플
콜슨 화이트헤드 저 | 김지원 역
은행나무
요즘 애들
요즘 애들
앤 헬렌 피터슨 저 | 박다솜 역
알에이치코리아(RHK)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봄, 여름, 가을, 겨울의 시와 소설

매 계절 발표된 좋은 시와 소설, 작가의 이야기를 담은 인터뷰를 함께 엮어내는 ‘시소 프로젝트’의 첫 번째 책. 이번 책에는 2021년 봄부터 시작해 지난 한 해를 아름답게 물들인 여덟 작가의 작품을 담았고, 유튜브 영상을 통해서도 비하인드 스토리와 선정과정 등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포토그래퍼 사울 레이터의 최고 작품들

컬러 사진의 선구자 사울 레이터의 사진 에세이집. 미발표 유작을 수록해 그의 빛나는 순간을 완성했다. 1940년대 초기작부터 2000년대 후기작까지 엄선하여 그만의 시선이 어떻게 변화하고 완성되어가는지 엿볼 수 있다. 시간이 흘러도 여전히 깊은 감동을 줄 사진과 글이 가득한 작품집.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새로운 이야기

추리와 로맨스 장르를 결합한 어린이 소설. 주인공 민준은 첫눈에 세미를 보자마자 마음을 빼앗기지만, 세미의 비밀이 드러나면서 균열이 생기기 시작한다. 주인공을 둘러싼 인물 간의 갈등과 내면을 다룬 이야기가 독특하고 신선하며, 거듭되는 반전은 추리 소설의 묘미를 느끼기에 충분하다.

제대로 움직여야 통증이 사라진다

왜 다들 통증을 달고 살까? 대한민국 최초의 스포츠의학 전문가이자 국내 재활 치료 1인자인 홍정기 박사가 공개하는 움직임 회복 프로젝트. 폭발적인 화제를 모은 EBS 클래스ⓔ 강의를 바탕으로 통증을 해소하고 바른 움직임을 찾을 수 있는 기적의 운동법을 소개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