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다정한 철학자의 미술관 이용법] 그림에서 철학이, 철학에서 세상이 열린다

『다정한 철학자의 미술관 이용법』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알고 보면 가깝고, 가까울수록 즐거운 그림 속 철학 이야기 (2021.09.17)


철학이 어렵고 지루한 이유는 논의가 주로 눈에 보이지 않는 차원에서 이루어지기 때문이다. 저자는 철학을 “모호하게 느껴지는 개념들을 벽돌 삼아 쌓아가는 논리의 성”이라고 정의한다. 벽돌 자체도 쥐기 어려운데 그걸로 엄청난 성을 쌓으니 평범한 사람들은 그 성에 들어가기 꺼려지는 게 사실이다. 하지만 철학의 이러한 장벽은 소통 방식의 문제일 수도 있다고 저자는 지적한다. 

철학은 학문이기 전에, 한 인간이 자신과 타인과 세상을 바라보는 방법이므로 ‘생각’하고 ‘선택’하는 존재로 태어난 이상 철학과 무관한 사람은 없기 때문이다. 알고 보면 그렇게까지 어려운 얘기가 아닌데 우리가 학창 시절 괜히 어렵게 외웠던 철학의 인물과 개념들이 ‘그림’이라는 매개를 만나 완전히 새롭게 펼쳐진다. 저자는 하나의 작품을 미술사적 논의에 구애받지 않고 자신의 경험과 상상을 토대로 자유롭게 해석한 다음 그로부터 연상되는 철학적 개념을 특유의 위트와 일상의 언어로 풀어낸다.



다정한 철학자의 미술관 이용법
다정한 철학자의 미술관 이용법
이진민 저
한겨레출판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다정한 철학자의 미술관 이용법

<이진민> 저16,200원(10% + 5%)

★2021년 우수출판콘텐츠 제작 지원 사업 선정작★ 미술도 처음, 철학도 처음이라면! 그림 앞에서 할 수 있는 세상의 모든 생각 미술관에 ‘놀러 가는’ 철학자가 있다. 십 대에 떡볶이집 드나들 듯, 이십 대에 술집 드나들 듯, 미술을 전혀 모른 채 미술관에서 놀던 그는 그림이야말로 철학의 가장 좋은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김혼비 작가의 다정한 세계

김혼비 작가가 다정에 대한 소감과 작고 소중한 감정들을 한 권의 책으로 엮었다. 다정에 조금 유난스럽지만, 잘 보이지 않고 잊혀지기 쉬운 희미한 것들이 보여준 다정은 작가에게 글을 쓰게 하는 힘이 되어주었다. 다정을 다짐하게 하는 김혼비의 다정한 세계에 천천히 빠져든다.

다가오는 2022년, TIGER OR CAT

대한민국 대표 트렌드서로 자리매김한 『트렌드 코리아 2022』는 2021년 트렌드 상품을 선정해 소비자의 니즈를 분석하고, 2022년 비즈니스 시장을 예측한다. ‘바른생활 루틴이’, ‘러스틱 라이프’ 등 읽으면 읽을수록 공감되고 재미있는 트렌드 키워드 10가지를 제시한다.

의문의 네 번째 마카롱, 그 정체는?

요네자와 호노부의 학원 청춘 미스터리 ‘소시민’ 시리즈의 스핀오프. 일상의 평온을 위해 소시민을 지향하는 오사나이와 고바토, 책은 두 주인공의 1학년 가을부터 겨울까지의 시간을 배경으로, 학교와 디저트 가게, 전통 찻집 등 일상의 곳곳에서 발견하는 미스터리와 수수께끼 풀이를 그린다.

자꾸자꾸 커지는 로켓을 타고 우주로 출발!

천체 망원경으로 별을 살펴보던 아이비는 뚝딱뚝딱 만든 우주선으로 모험을 떠납니다. 그리고 쓰레기로 가득한 행성에서 외계인들을 만나 새로운 로켓을 만들게 됩니다. 새 로켓은 날마다 커져서 마침내 100층이 되는데... 거대한 로켓이 우주를 날아 도착한 곳은 어디일까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