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여행 특집 에세이] 우리의 시간은 결코 무한하지 않기에 - 작가 김혼비

『월간 채널예스』 2021년 8월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여행의 시간이 결코 무한하지 않다는 걸 알고 나니, 이제는 마음이 오직 그리운 곳들로만 향한다. (2021.08.13)

언스플래쉬

팬데믹 이전, 그러니까 여행지에 오래 머무를 수 있는 시간만 잘 확보하면 언제든 여행을 갈 수 있을 거라 믿어 의심치 않던, 여행을 갈 수 있는 시간이 무한하게 주어진 것만 같던 시절, 나에게 여행은 한 번도 가보지 못한 새로운 나라 낯선 도시로 찾아드는 일이었다. 다시 가고 싶은 그리운 곳도 많았지만 한번은 꼭 가보고 싶은 미지의 곳들이 항상 더 많았다. 예외라면 늦가을에 방문한 아이슬란드를 2년 후 여름에 한 번 더 간 정도일까. 그마저도 마침 출장 갈 일이 생긴 데다 순전히 오로라가 보고 싶었기 때문이었다. 오로라는 새로운 나라 낯선 도시를 넘어선 우주와의 만남이니까. 

그랬던 내가 팬데믹의 시간을 통과하며 꼭 가리라 다짐하고 또 다짐하는 여행은, 다녀왔던 곳, 길게는 7년 짧게는 5개월, 한때 내가 살았던 도시들을 둘러보는 것이다. 떠남과 동시에 다시 가지 못한 곳들. 살던 동네, 살던 집, 다니던 회사, 다니던 학교, 부지런히 들락거렸던 단골 식당들, 단골 술집들, 자주 타던 버스, 자주 가던 공원, 한국에서 친구들이 올 때마다 데려갔던 관광 스폿들, 그리고 여전히 그곳에 살고 있는 나의 친구들. 이 모든 것이 사무치게 그립다. 코로나의 위협이 잠잠해진다 해도 얼마든지 또 다른 바이러스가 지금처럼 창궐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숙지하고 나니, 그러니까 여행의 시간이 결코 무한하지 않다는 걸 알고 나니, 이제는 마음이 오직 그리운 곳들로만 향한다. 안녕한지, 어떻게 변했는지, 무엇이 여전하고 무엇을 상실했는지 확인하고 싶다. 꼭.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혼비(작가)

오늘의 책

2020년 인터내셔널 부커상 수상작

가족의 죽음으로 폐허가 된 열 살 소녀의 세계. 작가는 그의 첫 소설인 이 작품으로 최연소로 인터내셔널 부커상을 수상했다. ‘한발 물러나 읽을 수 있는 소설이 아니’라는 부커상 심사평과 같이, 이야기는 상실과 폭력, 슬픔에 잠식된 세상, 그 피할 길 없는 삶의 가운데로 순식간에 독자를 데려간다.

고미숙이 동양 고전에서 찾아낸 지혜

고전평론가 고미숙이 독자와 함께 읽기를 제안한 작품은 『동의보감』과 『숫타니파타』다. 몸에 관한 동양의 담론을 집약해낸 『동의보감』, 2,6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인간의 마음과 고통의 문제를 고민해 온 불교의 사유를 지금 여기로 불러온다.

피터 슈라이어,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

세계적인 디자이너 피터 슈라이어. 독일 시골의 식당 한 켠에서 그림을 그리던 소년이 유럽을 넘어 세계적인 디자이너가 되기까지,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을 한 권에 담았다. 새로운 도전과 방향성을 제시해온 그의 디자인에서 예술적 영감은 물론 미래를 창조하는 질문에 대한 답을 얻게 될 것이다.

진심을 다해 투자한다

주식 입문 5년 만에 55억의 자산을 일군 평범한 가장의 주식투자 이야기. 의사가 되었지만 미래를 장담할 수 없는 현실에 투자를 시작했고, 그 결실로 내 집 마련에 성공한 성현우 저자가 지난 5년간의 주식투자 경험과 노하우, 기록에 간절함을 담아 전해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